도서관·골프연습장 등…경기 곳곳서 오물풍선 발견

2024.06.02 11:06:22

 

[TV서울=곽재근 기자] 북한이 대남 오물풍선을 또 살포한 간밤에 경기지역 곳곳에서 관련 신고가 잇따랐다.

2일 경기도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지난 1일 오후 9시 3분께 고양시 일산서구의 한 도서관에 오물풍선이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소방당국은 현장에 출동해 풍선 잔해 추정 물체들을 확인하고 군부대에 인계했다.

비슷한 시간 고양시 덕양구의 한 골프연습장에서도 오물풍선이 발견돼 소방당국이 군부대 인계 조치했다.

이외에도 파주, 부천, 안양 등에서 밤사이 오물풍선 신고가 이어졌다.

지난달 28일부터 이날 오전 6시까지 경기도소방재난본부의 오물풍선 조치 건수는 모두 19건이다.

오물풍선은 지난달 28일 처음 발견됐고 전날 다시 서울·경기 지역에서 잇따라 발견되고 있다.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북한은 전날 오후 8시께부터 오물풍선을 띄웠다.

확인된 풍선 내용물은 지난달 처음 발견됐을 때와 유사하게 담배꽁초, 폐지, 비닐 등 오물·쓰레기인 것으로 파악됐다.





Copyright @2015 TV서울 Corp. All rights reserved.



PC버전으로 보기

등록번호 : 서울 아02680 │ 발행처 : 주식회사 시사연합 │ 발행인 겸 편집인 김용숙
07256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당산로 139 (당산동3가 387-1) 장한빌딩 4층│전화 02)2672-1261(대표), 02)2632-8151~3 │팩스 02)2632-7584 / 이메일 tvseoul21@naver.com
본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는 (주)시사연합의 승인 없이는 사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