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5 (일)

  • 구름많음동두천 6.4℃
  • 구름많음강릉 3.0℃
  • 흐림서울 5.2℃
  • 대전 4.0℃
  • 흐림대구 5.7℃
  • 흐림울산 6.1℃
  • 흐림광주 6.3℃
  • 흐림부산 9.9℃
  • 흐림고창 5.3℃
  • 흐림제주 8.9℃
  • 구름많음강화 3.6℃
  • 흐림보은 4.0℃
  • 흐림금산 3.7℃
  • 흐림강진군 7.0℃
  • 흐림경주시 5.9℃
  • 흐림거제 7.3℃
기상청 제공

행정


수능 이의신청 총 663건

  • 등록 2022.11.22 10:19:15

[TV서울=이현숙 기자]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은 수능일부터 지난 21일 오후 6시까지 홈페이지 게시판에서 이의 신청을 받은 결과, 총 663건이 접수됐다고 22일 밝혔다.

 

이의 신청은 ‘불수능’으로 불린 지난해 1천14건보다 3분의 2 수준으로 줄었다.

 

이의 신청은 많은 영역은 영어(349건), 사회탐구(115건), 국어(71건), 수학(56건), 과학탐구(43건), 한국사(15건), 제2외국어/한문(11건), 직업탐구(3건) 순으로 나타났다.

 

이의 신청이 가장 많이 접수된 내용은 영어 듣기 평가로, 음질 불량 등으로 시험을 보는 데 지장이 있었다는 내용이 총 215건 올라왔다.

 

 

또, 대형 입시업체의 사설 모의고사 문제와 흡사해 논란을 빚은 영어 23번에 관한 이의로 총 127건의 글이 접수됐다.

 

평가원은 게시글을 취합하고 문제·정답과 관련 없는 의견 개진, 취소, 중복 사안을 제외하고 심사 대상을 정할 예정이며, 최종 정답은 심사 후 29일 확정된다.

 

한편, 지난해에는 과학탐구영역 생명과학Ⅱ의 20번 문항에 대해 이의 신청 접수 결과 평가원이 이상 없다고 결론 내렸으나 법정까지 간 끝에 출제 오류가 인정돼 전원 정답 처리된 바 있다.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