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7 (목)

  • 구름많음동두천 31.7℃
  • 구름조금강릉 26.8℃
  • 구름많음서울 30.8℃
  • 흐림대전 27.7℃
  • 구름많음대구 28.0℃
  • 박무울산 24.0℃
  • 구름많음광주 28.0℃
  • 흐림부산 23.6℃
  • 흐림고창 26.4℃
  • 구름많음제주 25.1℃
  • 구름많음강화 27.8℃
  • 흐림보은 26.9℃
  • 흐림금산 26.9℃
  • 구름많음강진군 28.8℃
  • 구름많음경주시 26.4℃
  • 구름많음거제 26.0℃
기상청 제공






배너





















배너








thumbnails
연예/스포츠

[TV서울] 불타는청춘] 새 친구 브루노, 불청 막내로 합류!

[TV서울=보도국] ‘불타는 청춘’의 새 친구로 16년만에 귀국한 1세대 외국인 연예인 ‘브루노’가 등장해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하며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5일 방송된 ‘불타는 청춘’은 평균 시청률 7.7%(수도권 가구시청률 2부 기준), 분당 최고 시청률 9%로 동시간대 1위는 물론 화요 예능 1위를 차지했다. 2049 시청률도 3.0%로 전주 대비 0.2%P 상승세를 보였다. 이날 청춘들은 71번째 여행지로 전남 순천을 찾았다. 시대극 드라마 세트장에서 첫 데이트 콘셉트의 의상을 입고 만난 청춘들은 저마다 옛 추억을 꺼내며 감상에 젖었다. 구본승은 촬영 당일 생일을 맞은 부용과 민용을 위해 ‘오늘 생일’이라는 모자를 선물해 모두를 즐겁게 했다. 이때 제작진은 "멋진 데이트 상대 같은 새 친구가 순천에 와 계시다"라면서 '근황의 아이콘', '샤를리즈 테론'이라는 두 가지 힌트를 알려줘 청춘들의 궁금증을 자극했다. 새 친구 맞이는 ‘마중’ 전문 구본승과 ‘마중’ 초보인 강경헌에게 돌아갔다. 한편, 낙안읍성에 도착한 새 친구는 ‘보쳉과 브루노’로 한국 시골 마을을 방송에서 소개했던 1세대 외국인 연예인 ‘브루노’였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