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6 (일)

  • 구름많음동두천 8.3℃
  • 흐림강릉 5.9℃
  • 흐림서울 8.7℃
  • 흐림대전 9.7℃
  • 흐림대구 8.8℃
  • 울산 8.9℃
  • 흐림광주 9.8℃
  • 흐림부산 9.5℃
  • 흐림고창 7.8℃
  • 흐림제주 12.9℃
  • 흐림강화 8.4℃
  • 흐림보은 8.0℃
  • 흐림금산 9.1℃
  • 흐림강진군 9.7℃
  • 흐림경주시 8.3℃
  • 흐림거제 9.9℃
기상청 제공





배너











배너


배너



배너



thumbnails
연예/스포츠

낭만닥터 김사부 2 화요일 전 채널 시청률 1위, 이성경·안효섭 성장과 고통을..

[TV서울=신예은 기자] SBS ‘낭만닥터 김사부 2’ 이성경-안효섭이 한걸음 성장하는 청춘 닥터들의 의미심장한 행보를 그리는 가운데 위태로운 ‘풍전등화 엔딩’으로 충격을 안겼다. 지난 21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 2’ 6회 1, 2부는 닐슨코리아 기준, 수도권 시청률 18.9%, 전국 시청률 18.6%, 순간 최고 시청률 20.3%를 달성했다. 화요일 방송된 지상파-종편 모든 프로그램 중 전 채널 1위, 시청률 트리플 크라운을 석권함과 동시에 2049 시청률에서도 7.1%를 기록, 1위 왕좌의 위엄을 증명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이성경과 안효섭이 극한의 심적 고통을 극복하며 성장에 성장을 거하는 가운데, 예기치 못한 위기에 빠지는 모습이 담겼다. 극중 김사부(한석규)가 차은재(이성경)와 서우진(안효섭)의 수술실을 오가며 무사히 수술을 끝내자마자, 총상을 입은 형사와 가슴에 자상을 입은 조폭이 돌담병원 응급실로 들어와 또 다시 아수라장이 됐던 상황. 김사부는 차은재에게 환자의 가슴을 열고 스테이플러를 박아놓으라고 지시했고, 차은재는 “할 수 있습니다!”라고 마음가짐을 다잡았다. 이어 차은재는 ‘환자가 잘못되면 너 혼자 독박’이라는 다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