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5 (목)

  • 맑음동두천 26.1℃
  • 구름많음강릉 30.2℃
  • 구름많음서울 27.0℃
  • 맑음대전 25.3℃
  • 맑음대구 26.2℃
  • 맑음울산 26.1℃
  • 맑음광주 25.9℃
  • 박무부산 25.7℃
  • 맑음고창 26.8℃
  • 맑음제주 28.8℃
  • 맑음강화 25.8℃
  • 맑음보은 23.9℃
  • 맑음금산 24.3℃
  • 맑음강진군 26.9℃
  • 구름조금경주시 25.5℃
  • 맑음거제 26.2℃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인천시의회, 생성형 인공지능 활용 지원 토대 마련

  • 등록 2024.06.19 14:59:06

 

[TV서울=김상철 본부장] 인천지역 학생들에게 미래 핵심 기술인 AI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창의적 문제해결 능력을 기를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됐다.

 

19일 인천광역시의회에 따르면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김용희(국민의힘·연수2) 의원이 대표 발의한 ‘인천광역시교육청 생성형 인공지능 활용 지원 조례안’이 이날 열린 해당 상임위원회(교육위원회)에서 원안 가결됐다.

 

이번 제정안은 학교에서 생성형 인공지능을 효과적으로 활용하기 위해 필요한 사항을 규정해 교육의 질적 향상과 디지털 기반 교육 혁신에 이바지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조례안의 주요 내용으로는 ▶교육감의 생성형 AI 활용 교육 시책 수립·시행 ▶학생 대상 생성형 AI 활용 교육 실시 ▶교원 대상 생성형 AI 관련 연수 및 지원 ▶자문단 설치를 통한 전문가 의견 수렴 ▶지속적인 개선 방안 모색 ▶관련 기관 간 협력체계 구축 등이 포함돼 있다.

 

 

김용희 의원은 “생성형 AI 기술이 빠르게 발전하고 있는 가운데 교육 현장에서도 이를 적극적으로 활용할 필요가 있다”며 “이번 조례 제정을 통해 학생들의 창의성과 사고력 신장, 교원의 업무 부담 경감, 평등한 교육 기회 제공 등이 이뤄질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생성형 AI 활용 교육이 성공적으로 정착하기 위해서는 교육 당국의 적극적인 지원과 함께 교육 현장의 요구를 반영한 지속적인 개선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번 조례안이 본회의를 통과하게 되면 인천시교육청은 조례에 따라 생성형 AI 활용 교육을 추진하게 된다.

 

한편, 이 조례안은 오는 28일 열릴 ‘제295회 인천시의회 정례회’ 제5차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될 예정이다.


美 항모 주변 드론 날린 中유학생, 지난달 두 차례 촬영

[TV서울=변윤수 기자] 지난달 부산에 입항한 미국 항공모함을 드론으로 불법 촬영하다가 붙잡힌 중국인 3명은 모두 2번에 걸쳐 항공모함 사진을 찍은 것으로 드러났다. 24일 부산경찰청에 따르면 군사기지 및 군사시설 보호법 위반 혐의로 받는 중국인 유학생 3명은 지난달 두 차례에 걸쳐 해군작전사령부 부산작전기지에 정박 중인 미국 항공모함 시어도어 루스벨트 호(10만t급)를 군 당국의 승인 없이 드론으로 불법 촬영했다. 이들은 지난 6월 25일 부산 남구 용호동 한 야산에서 드론을 띄워 루스벨트 호와 해군작전사령부 등을 찍다가 순찰 중인 군인에게 붙잡혀 경찰에 인계됐다 이날은 윤석열 대통령이 루스벨트 항공모함을 방문해 시찰하고 한미 장병들을 만나 격려하기도 한 날이었다. 경찰 조사 과정에서 이들은 이틀 전인 지난달 23일에도 같은 장소에서 루스벨트 호를 찍은 것으로 밝혀졌다. 루스벨트 호는 6월 22일 오후 해군작전사령부 부산작전기지에 입항했다. 이들이 찍은 촬영물에는 항공모함과 해군작전사령부 기지 전경이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경찰에서 "산책 중 항공모함을 보고 호기심에 차에 있는 드론을 가져와 촬영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이들의 휴대전화를 압수해 영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