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4 (토)

  • 흐림동두천 19.1℃
  • 흐림강릉 18.4℃
  • 서울 20.6℃
  • 흐림대전 18.9℃
  • 흐림대구 18.2℃
  • 구름많음울산 18.7℃
  • 구름많음광주 18.5℃
  • 구름많음부산 19.2℃
  • 흐림고창 18.6℃
  • 흐림제주 19.7℃
  • 흐림강화 19.2℃
  • 구름많음보은 18.4℃
  • 흐림금산 17.6℃
  • 흐림강진군 18.8℃
  • 구름조금경주시 19.2℃
  • 흐림거제 18.5℃
기상청 제공

문화

[TV서울] 한국시인학교 개교 기념 및 ‘제1회 시화전&시낭송’

  • 등록 2019.11.04 10:22:37

 

[TV서울=이천용 기자] 시를 사랑하고 그리워 하는 사람들의 따뜻한 공간인 한국시인학교(이사장 조서희, 대학교수‧시인‧문학평론가)가 지난 11월 2일 경기도 김포시 문수산로 434번지에 새롭게 둥지를 틀고 개교 기념식을 겸한 '제1회 시화전&시낭송'를 가졌다.

 

갤러리 '민예사랑'과 함께 이곳에 야심차게 문을 연 이날 기념식에는 조서희 이사장과 장재순 민예사랑 대표를 비롯해 민용태 고려대 명예교수, 김용숙 사단법인 전국지역신문협회 중앙회장, 신정자 (주)홍익항공‧홍익병원 감사, 곽혜란 문학바탕 발행인 등 많은 내빈과 문인들이 참석했다.

 

조서희 이사장은 기념사에 앞서 한국시인학교 설립취지에 대해 "시를 통해 내면을 들여다 보고 세상을 아름답게 만들고 싶은 사람이라면 누구에게나 열려 있는 학교"라며 "시와 창작을 통해 인생을 풍요롭게, 사회를 아름답게 만들기 위해 시인학교를 설립하게 됐다"고 말했다.

 

조 이사장은 이어 "한국시인학교는 앞으로 여름에 운영하는 청소년을 위한 시인학교와 가을 동호회 시낭송&시화전, 봄‧가을 문학기행, 여름 시와 예술 콘서트, 청소년 시‧창작 문학상 제정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운영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오창호 테너와 이성빈 첼리스트의 축가와 축하연주에 이어 진행된 2부 전시작가 시낭송에서는 장재순 시인의 '노리개', 조서희 시인의 '낙타', 이동주 시인의 '시래기', 석영은 시인의 '달항아리', 김기영 시인의 '둠벙', 이원옥 시인의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 안시현 시인의 '모과가 익는법' 등 20여 명의 시인들이 주옥같은 시를 낭송했다.

 


서울보훈청, 한강방어선 전투 기념식 및 6·25참전유공자 초청 위로연 개최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지방보훈청(청장 오진영)은 3일 오전 11시 서초구 소재 세빛섬 플로팅아일랜드 컨벤션에서 6·25전쟁 70주년을 기념해 ‘한강방어선 전투 기념식 및 6·25참전유공자 초청 위로연’을 개최했다. 6·25전쟁 70주년을 맞아, 전쟁 초기의 분수령으로 작용했던 한강방어선 전투를 재조명하고, 대한민국을 지킨 6·25참전유공자의 자긍심을 고취하기 위해 마련된 이날 행사에는 오진영 서울보훈청장, 유재식 6·25참전유공자회 서울시지부장 및 6·25참전유공자 100명, 한강방어선 전투 당시 대활약했던 역사를 지닌 육군 제3사단의 장교 및 부사관 20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1부의 한강방어선 전투 기념식, 2부의 감사메달 증정, 3부의 기념공연 및 오찬 순으로 실시되었으며, 특히 감사메달 증정 시에는 국방부 의장대 기수단의 경례와 함께 3사단 간부들이 정중하게 전수하여 6·25참전유공자들이 자긍심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한편 한강방어선 전투는 1950년 6월 28일부터 6일간 북한군의 남하를 저지하여, 후방의 국군이 전력을 재정비하고, 유엔군이 참전할 시간을 벌어줌으로써, 전쟁 초기 대한민국의 수호에 절대적인 영향을 준 바 있다. 오진영 서울보훈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