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7 (목)

  • 구름많음동두천 10.1℃
  • 구름많음강릉 7.3℃
  • 구름조금서울 10.5℃
  • 구름조금대전 9.1℃
  • 구름많음대구 7.2℃
  • 흐림울산 7.2℃
  • 구름조금광주 11.4℃
  • 흐림부산 8.2℃
  • 구름조금고창 10.9℃
  • 구름많음제주 11.3℃
  • 구름조금강화 9.1℃
  • 구름많음보은 8.8℃
  • 구름많음금산 9.4℃
  • 구름많음강진군 12.3℃
  • 흐림경주시 6.9℃
  • 흐림거제 8.4℃
기상청 제공

문화

태권도협회, 조기승 관장이 개최한 태권도 서북미 축제 대성황

  • 등록 2020.02.14 15:19:32

 

[TV서울=박양지 기자] 지난 2월 7~8일 린우드 메도데일 고교에서 개최된 미국 태권도협회(ATA) 지역예선에 미 서북미 지역과 캐나다 밴쿠버 등 각 지역에서 2000여 명이 참석하는 대성황을 이뤘다.

 

이번 태권도 축제를 개최한 워싱턴주 주류사회에 퍼레이드와 시범을 보이며 민간 홍보대사로 활동하고 있는 조기승 관장은 시애틀총영사관이 제공한 대한민국 홍보포스터와 안내책자, 부채, 태극기를 전시하는 등 태권도와 한국문화 홍보에 힘 쏟았다.

이어 그는 “그동안 우리는 태권도를 보급하고 알리는 것에만 치중해왔다. 이제부터라도 태권도를 질적으로 업그레이드시켜야 한다. 태권도를 수련해서 신체를 단련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우리 민족의 자랑인 충(忠), 효(孝), 인(仁), 의(義), 예(禮), 지(智), 신(信)의 정신과 문화를 태권도를 통해 미국 속에 깊게 뿌리 내리게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날 축제에 스노호미시 카운티 데이브 소머스 카운티장이 참석해 “조 관장이 스노호미쉬카운티에서 이렇게 큰 행사를 개최해줌으로서 정말 고맙고 자랑스럽다”며 “태권도의 심신 수련을 통해 예의와 자신감을 학생들에게 잘 가르쳐줘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