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03 (목)

  • 흐림동두천 22.2℃
  • 구름많음강릉 25.8℃
  • 구름많음서울 22.9℃
  • 구름많음대전 24.4℃
  • 대구 24.7℃
  • 구름많음울산 28.6℃
  • 구름많음광주 25.5℃
  • 구름많음부산 26.9℃
  • 구름많음고창 25.0℃
  • 구름조금제주 26.8℃
  • 구름많음강화 23.7℃
  • 흐림보은 23.3℃
  • 구름많음금산 24.5℃
  • 구름많음강진군 26.7℃
  • 구름많음경주시 28.7℃
  • 구름조금거제 26.3℃
기상청 제공

정치

박병석 국회의장, “방통위의 코로나19 관련 무분별한 가짜뉴스 대응에 감사”

  • 등록 2020.06.22 14:41:15

 

[TV서울=김용숙 기자] 박병석 국회의장은 22일 의장집무실에서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을 만나 “코로나19 관련해서 무분별한 가짜뉴스를 막고 대응해줘서 감사드린다”면서 “앞으로도 확산추세가 진정될 때까지 신경써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한 위원장은 “코로나19 상황에서 중요한 것은 국민들이 정확한 정보를 신속히 아는 것”이라며 “최근 매체환경이 변해서 포털이나 모바일을 통해 (뉴스를) 보는 경우가 많다. 이에 포털사에 협조를 요청했고, (포털사들이) 메인 화면에 코로나19 정보를 반영해 효과적으로 대응이 가능했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면담에는 복기왕 의장비서실장, 한민수 공보수석비서관 등이 함께했다.


마포구, 전국 최초 전 직원 ‘현장 역학조사반’ 운영

[TV서울=신예은 기자] 지난 달 중순부터 서울과 경기‧인천 등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했다. 하루 평균 100여명이 방문하던 마포구 보건소 선별진료소는 지난 보름동안 하루 평균 300~400여명이 방문할 정도로 급속히 증가했다. 더불어, 확진자의 동선을 파악하는 역학조사의 전 과정에도 과부하가 걸렸고 확진자 동선 공개도 지연되고 있는 실정이다. 이런 연유로 마포구는 지난달 24일부터 지역 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시, 먼저 발생 현황만 재난문자, 구청 누리집, 블로그 등을 통해 신속히 주민들에게 알리고 있다. 마포구 관계자는 “역학조사 업무 폭증으로 우려되는 방역 허점을 방지하고,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고자 전국 최초로 전 직원을 대상으로 역학조사 방법 관련 온라인 교육을 실시하고 이를 바탕으로 전 직원이 유사시 현장 역학조사에 투입될 수 있는 준비 체계 마련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이는 최근 급증하는 확진자로 인한 역학조사 인원이 턱없이 부족해지고, 직원들의 피로도가 높아지고 있는 상황임을 고려해 전 직원이 업무를 분담하며 코로나19 현장 대응력을 강화하겠다는 유동균 마포구청장의 아이디어에서 시작됐다”고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