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30 (목)

  • 흐림동두천 16.1℃
  • 흐림강릉 22.7℃
  • 구름많음서울 18.6℃
  • 흐림대전 18.3℃
  • 흐림대구 18.8℃
  • 흐림울산 17.7℃
  • 흐림광주 19.3℃
  • 흐림부산 19.3℃
  • 흐림고창 17.8℃
  • 흐림제주 18.4℃
  • 흐림강화 16.7℃
  • 흐림보은 15.8℃
  • 흐림금산 15.3℃
  • 흐림강진군 17.6℃
  • 흐림경주시 17.2℃
  • 흐림거제 17.8℃
기상청 제공

사회


자녀 연구원 채용·외출 멋대로…충북도립대 비위 '수두룩'

  • 등록 2023.03.25 11:40:02

 

[TV서울=김선일 객원기자] 자녀를 연구원으로 뽑고 채용 면접에 논문 공저자가 참여하는 등 충북도립대학교 교직원들의 비위가 무더기로 적발됐다.

충북도 감사관실은 지난달 1∼15일 도립대 감사에 나서 33건의 지적사항을 적발했다고 25일 밝혔다.

도는 도립대에 5명에 대해 경징계, 훈계, 주의 등의 조치를 취하라고 지시했다.

도립대에 따르면 이 대학 A 교원은 면접 대상자와 논문 공저자인데, 채용심사 업무를 회피하지 않은 채 면접에 참여한 것으로 드러났다.

 

도립대 산학협력단의 연구용역 책임자인 B 교원은 자녀를 참여연구원으로 채용했다가 적발됐다.

대학회계임기제 C 직원은 최근 10차례나 근무지를 이탈해 개인 용무를 보는 등 직무를 태만히 했다.

교수 7명도 출장 조치 없이 외부 강의를 했다가 적발됐다.

감사관실은 교원 B씨와 직원 C씨에 대해 경징계 처분할 것을 요구하고, 교수들에 대해서는 유사사례 발생 시 무관용 처분하겠다고 경고했다.

또 도립대 징계위원회는 교원 징계 절차를 진행하면서 표창 등 감경 사유가 없는데도 당초 총장이 요구한 징계보다 가볍게 처분했다가 다시 징계 수위를 심의하게 됐다.

 

이외에도 감사관실은 도립대 총장임용추천위원회 위원 중 내부교수 비율이 너무 높아 공정성이 결여된다며 합리적인 비율을 마련하라고 덧붙였다.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