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1 (월)

  • 구름많음동두천 14.1℃
  • 구름조금강릉 16.8℃
  • 구름많음서울 14.0℃
  • 흐림대전 15.4℃
  • 구름많음대구 16.5℃
  • 구름많음울산 16.7℃
  • 구름많음광주 16.6℃
  • 구름조금부산 18.2℃
  • 구름많음고창 16.8℃
  • 구름많음제주 18.0℃
  • 구름조금강화 14.9℃
  • 흐림보은 13.7℃
  • 흐림금산 16.2℃
  • 구름많음강진군 18.2℃
  • 흐림경주시 17.4℃
  • 구름조금거제 19.2℃
기상청 제공

연예/스포츠

[TV서울] '99억의 여자', 압도적인 티저 포스터 공개

강렬하고 압도적인 비주얼 시선강탈
역시 조여정! 이 구역 ‘분위기 갑’

  • 등록 2019.11.11 11:11:13

 

[TV서울=신예은 기자] KBS 2TV 새 수목 드라마 '99억의 여자'가 압도적인 비주얼의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99억의 여자’는 우연히 99억을 손에 쥔 여자가 세상과 맞서 싸우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 극중 조여정은 희망 없는 삶에 찾아온 일생일대의 기회인 현금 ‘99억’을 지키기 위해 스스로 강해지는 여자 ‘정서연’역을 맡아 새로운 변신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범접할 수 없는 강렬한 존재감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결의에 찬 듯한 표정과 눈물 고인 처연한 눈빛이 절망적인 삶을 체념한 채 살아가는 여자 ‘정서연’의 처절한 감정이 고스란히 담겨있다. 이어 볼을 타고 흐르는 눈물처럼 어우러진 “이 기회 절대로 놓치지 않을거야”라는 카피는 새로운 희망을 손에 쥔 ‘정서연’의 또 다른 굳은 의지가 느껴져 드라마속에 펼쳐질 스토리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공개된 포스터에서 보는 것처럼 캐릭터와 완벽하게 일체화된 모습을 보여준 조여정은 실제 포스터 촬영현장에서도 놀라운 몰입감으로 현장을 압도했다. 새로운 변신으로 강렬하게 존재감을 알린 조여정은 ‘99억의 여자’를 통해 절망속에서도 스스로 희망을 만들어가는 강인한 캐릭터로 시청자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킬 것이다.

티저 포스터 공개로 기대감을 상승시키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99억의 여자’는 ‘동백꽃 필 무렵’ 후속으로 11월 27일에 첫 방송된다.


[TV서울] 김용연 시의원, “서울시복지재단 채용업무대행 용역 특정업체와 1.7억 수의계약”

[TV서울=이천용 기자]서울시의회 보건복지위원회 김용연 의원(더불어민주당, 강서4)은 8일 290회 정례회 서울시복지재단 대상의 행정사무감사에서 채용업무대행 용역을 특정업체와 과도하게 수의계약을 체결하고 있음을 지적하고 이에 대한 개선책 마련을 촉구했다. 김용연 시의원은 “서울시복지재단은 지난 2013년부터 특정 업체와 채용업무대행 용역을 수의계약으로 체결해 왔으며, 그 규모가 1억7천여만 원에 달한다”고 지적하며 “특정업체에 일감 몰아주기식의 수의계약을 지양하고 수의계약을 유도하는 분리발주를 지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의원은 “특정 업체와의 지속적인 수의계약 문제는 지난 2017년 서울시 감사위원회에서 동일하게 지적받은 사항임에도 2018년 다른 업체와 계약을 체결하였다가 다시 올해 해당 업체와 다시 수의계약을 체결한 것”이라며 “해당업체의 업무처리능력이 월등히 특출하다 하더라도 공정성을 확보하기 위해 연간단가식 공개입찰을 통해 용역 업체를 선정해야 한다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김용연 의원은 “현재 재단을 비롯한 복지시설의 기능보강사업을 살펴보면 작년에 지적했던 것들이 개선되지 않은 채 여전히 분리발주를 통한 수의계약과 계약 필수 서류들이

[TV서울] 양민규 시의원, “교육청, 스쿨미투 은폐 실태조사와 대책 마련 시급”

[TV서울=변윤수 기자]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 양민규 의원(더불어민주당, 영등포4)은 11월 8일 시의회 교육위원회 회의실에서 열린 행정사무감사에서 학교에서 일어나는 스쿨미투가 학교선생님으로부터 은폐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현재 ‘학교안전사고 예방 및 보상에 관한 법률’ 제8조에 따르면 각 학교의 장은 보건위생관리교육, 재난 대비 안전교육, 학교폭력 예방교육, 성폭력 예방 교육 등 7대 영역에 해당하는 교육을 초·중·고 학생들에게 연 51시간 실시하도록 되어 있다. 양민규 시의원에 따르면 강남의 한 중학교의 쉬는 시간에 남학생들끼리 유사성행위를 흉내내고 있었다. 뿐만 아니라 점심시간 급식 대기줄에는 여학생 뒤로 남학생이 몸을 밀착하는 등 학교 선생님들의눈을 피한 성희롱, 성추행이 만연해 있었으며, 성인용품까지 가지고 등교하는 학생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양민규 시의원은 이와 관련해 “교직원이 학생의 성폭력 피해사실을 알게 되면 ‘학교 성폭력 사안 처리 원칙’에 따라 1차적으로 사안 조사를 하고, 피해 학생에 대해 보호 조치를 해야 하는 게 학교와 교육청의 대응 매뉴얼임에도 불구하고 학교는 사춘기 남학생들의 가벼운 일탈이라며 대수롭지 않게 넘기며, 교사들






[TV서울] 김용연 시의원, “서울시복지재단 채용업무대행 용역 특정업체와 1.7억 수의계약” [TV서울=이천용 기자]서울시의회 보건복지위원회 김용연 의원(더불어민주당, 강서4)은 8일 290회 정례회 서울시복지재단 대상의 행정사무감사에서 채용업무대행 용역을 특정업체와 과도하게 수의계약을 체결하고 있음을 지적하고 이에 대한 개선책 마련을 촉구했다. 김용연 시의원은 “서울시복지재단은 지난 2013년부터 특정 업체와 채용업무대행 용역을 수의계약으로 체결해 왔으며, 그 규모가 1억7천여만 원에 달한다”고 지적하며 “특정업체에 일감 몰아주기식의 수의계약을 지양하고 수의계약을 유도하는 분리발주를 지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의원은 “특정 업체와의 지속적인 수의계약 문제는 지난 2017년 서울시 감사위원회에서 동일하게 지적받은 사항임에도 2018년 다른 업체와 계약을 체결하였다가 다시 올해 해당 업체와 다시 수의계약을 체결한 것”이라며 “해당업체의 업무처리능력이 월등히 특출하다 하더라도 공정성을 확보하기 위해 연간단가식 공개입찰을 통해 용역 업체를 선정해야 한다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김용연 의원은 “현재 재단을 비롯한 복지시설의 기능보강사업을 살펴보면 작년에 지적했던 것들이 개선되지 않은 채 여전히 분리발주를 통한 수의계약과 계약 필수 서류들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