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6 (화)

  • 구름많음동두천 14.0℃
  • 흐림강릉 18.4℃
  • 박무서울 13.4℃
  • 박무대전 15.3℃
  • 흐림대구 16.8℃
  • 흐림울산 18.3℃
  • 박무광주 15.5℃
  • 박무부산 18.9℃
  • 흐림고창 14.1℃
  • 제주 17.1℃
  • 구름많음강화 13.3℃
  • 흐림보은 13.0℃
  • 흐림금산 14.4℃
  • 흐림강진군 15.9℃
  • 흐림경주시 17.1℃
  • 흐림거제 18.0℃
기상청 제공

연예/스포츠

'그놈이 그놈이다' 황정음-윤현민-서지훈, 에너지 200% 풀 충전한 대본리딩 현장공개

  • 등록 2020.05.22 10:54:18

 

[TV서울=신예은 기자]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그놈이 그놈이다'에서 생기 넘치는 대본 리딩 현장을 공개,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리고 있다.

올 여름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그놈이 그놈이다'는 '그놈이 그놈'이기에 '비혼주의자'가 된 한 여자가 어느 날 상반된 매력의 두 남자로부터 직진 대시를 받으면서 벌어지는 아슬아슬한 비혼 사수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이날 대본 리딩 현장에는 '그놈이 그놈이다'를 이끌어 나갈 제작진과 배우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완성도 높은 작품을 만들어갈 최윤석 PD와 이은영 작가를 비롯해 황정음(서현주 역), 윤현민(황지우 역), 서지훈(박도겸 역), 최명길(김선희 역), 조우리(한서윤 역) 등이 참석해 웃음 포인트와 공감대를 동시에 저격할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했다.

대본 리딩에 앞서 인사에 나선 최윤석 PD는 "로코가 처음이라 긴장되고 설렌다. 좋은 배우들과 기억에 남는 ‘인생 작품’을 만들어가고 싶다"라고 밝혀 훈훈한 분위기를 전파했다.

본격적으로 리딩이 시작되자 배우들은 금세 캐릭터에 녹아들며 시너지를 폭발시켰다. 능력 있는 웹툰 기획팀장이자 '비혼주의자'인 서현주 역을 맡은 황정음은 사랑스러우면서도 당찬 모습으로 통통 튀는 매력을 발산했다. 다채로운 연기로 '로코 장인'다운 면모를 과시하며 현장의 분위기를 환하게 밝혔다.

제약회사 대표 황지우 역의 윤현민은 냉정한 카리스마와 멜로 감성을 겸비한 반전매력을 자랑했다. 차가운 외모와 달리 따뜻한 가슴을 지닌 황지우와 놀라운 싱크로율을 선보여 캐릭터에 대한 몰입도를 끌어 올렸다.

서지훈은 스타 웹툰 작가 박도겸으로 변신해 장난기 넘치지만 때로는 진중한 모습으로 소년과 남자를 오가는 매력을 뽐냈다. 친누나처럼 지내온 서현주와 묘한 남매 케미스트리를 그려내며 연하남 박도겸의 매력을 한껏 어필했다.

또한 최명길은 세종의료재단의 이사장 김선희 역의 카리스마 넘치는 면모를, 조우리는 김선희(최명길 분)의 딸 한서윤 역의 사랑스러운 모습을 뽐내며 제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뿐만 아니라 서현철, 황영희, 송진우, 김규선, 노수산나, 송상은은 저마다의 캐릭터 매력과 차진 호흡을 보여줘 배우들의 시너지를 기대케 했다.

이날 대본 리딩 현장에서는 모든 배우가 환상의 팀 호흡을 자랑하며 달콤 살벌한 로맨틱 코미디의 매력을 제대로 발산해냈다. 여기에 캐릭터에 푹 빠져든 배우들의 눈을 뗄 수 없는 생생한 연기까지 더해지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끌어냈다.

뿐만 아니라 사회 전반에 자리 잡은 '비혼' 트렌드와, 여전히 건재한 '사랑'의 진정한 가치를 유쾌하면서도 진지한 톤으로 그려갈 것으로 예고되어 결이 다른 로맨틱 코미디의 탄생이 기대되고 있다.

이처럼 믿고 보는 배우의 조합과 깊이 있는 대본의 시너지로 기대감을 자아내고 있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그놈이 그놈이다’는 올 여름 방송된다.


시의회 민주당 민생위, 전국 최초 ‘아동 주거빈곤 지원 조례’ 제정안 발의

[TV서울=이천용 기자] 전국에서 최초로 서울시에 아동 주거빈곤 퇴출을 위한 조례가 제정된다.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 민생실천위원회(위원장 봉양순, 노원3)는 25일, ‘서울특별시 아동 주거빈곤 해소를 위한 지원 조례안’(이하 ‘아동 주거빈곤 지원조례’)을 발의했다. 민생위 의원 12명이 공동으로 발의한 ‘아동 주거빈곤 지원조례’은 작년 10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의 서울시 아동 주거빈곤과 관련된 요청에 대해 정책적 대안을 마련하겠다는 약속의 성과물이다. 작년부터 서울시의 아동 주거빈곤과 관련된 대책을 마련해 왔던 민생위는 지난 4일, 금천구 일대의 아동 주거빈곤 현장을 직접 방문해 주민, 관계 공무원, 지역 민간 센터 등과 소통하며 민생위가 준비 중인 아동 주거빈곤 관련 대책에 대해 최종적으로 의견을 모았다. 이어 바로 개최된 박원순 시장과의 간담회에서 민생위는 ‘서울시부터 아동 최저주거기준을 만들자는 내용’으로 정책 제안을 내놓았고, 이에 대해 박 시장은 긍정적으로 검토하겠다며, 한 발 더 나아가 현재 아동의 주거복지 현실에 못 미치는 국토해양부의 기준(주택법 제5조의2 및 동법시행령 제7조의 규정, 2011.5.27. 시행)을 서울시가 나서






정치

더보기
김병관 의원, 집합건물법·지방세법 일부개정법률안 대표발의 [TV서울=변윤수 기자]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김병관 의원(더불어민주당, 성남시분당구갑)은 지난 24일 ‘집합건물의 소유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과, ‘지방세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발의했다. 현재 주상복합·상가·오피스텔 등과 같은 집합건물은 공동주택관리법에 의해 체계적으로 관리되는 아파트와는 달리 공적 관리기준이 미비해 불투명하게 운영될 수 있다는 지적이 다수 제기되어 온 바 있다. 특히 집합건물법은 관리비 정보공개 및 지자체의 감독 등 관리업무에 대한 세부사항 규정이 미흡하여 집합상가에서 관리비 등 관련 민원이 자주 발생해왔다. 또한, 현재 아파트 등 주택에 대한 재산세 과세 표준은 국토교통부 공시가격인 시가표준액에 공정시장가액비율을 곱한 가액으로 산정하고 있지만, 해마다 재평가하는 공시가격에 따라 재산세 부과액이 달라지다보니 납세자가 자신이 납부하는 세금에 대한 예측이 어려워 납세자로부터의 많은 이의제기 등 불필요한 사회적 비용이 발생되고 있다. 특히 소득이 일정하거나 은퇴 후 특별한 소득이 없는 1세대 1주택자에게 부동산 가격 상승에 따른 재산세 증가는 조세부담으로 작용하고 있으며, 장기보유 1세대 1주택자에게는 재산세의 감면효과가 전혀 없는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