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5 (토)

  • 흐림동두천 21.7℃
  • 흐림강릉 24.4℃
  • 서울 23.4℃
  • 구름많음대전 23.6℃
  • 구름많음대구 24.2℃
  • 구름많음울산 21.2℃
  • 구름많음광주 23.5℃
  • 구름많음부산 23.5℃
  • 구름많음고창 21.4℃
  • 구름많음제주 23.3℃
  • 흐림강화 19.8℃
  • 구름많음보은 21.1℃
  • 구름많음금산 22.8℃
  • 구름많음강진군 21.8℃
  • 구름많음경주시 21.8℃
  • 구름많음거제 21.9℃
기상청 제공

문화/스포츠


전지현·강동원의 '북극성' 내년 중 디즈니+서 공개

  • 등록 2024.05.30 09:36:20

 

[TV서울=신민수 기자] 배우 전지현과 강동원이 디즈니+ 새 시리즈에서 호흡을 맞춘다.

디즈니+는 전지현과 강동원이 출연하는 새 시리즈 '북극성'을 내년 중 공개한다고 29일 밝혔다.

'북극성'은 외교관이자 전 주미대사로 국제적 명성을 쌓아온 주인공이 국적 불명의 특수요원과 함께 거대한 사건 뒤에 숨겨진 진실을 좇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주인공인 주미 대사 문주 역에는 전지현이 나선다. 통찰력 있는 판단과 행보로 국제 사회의 신뢰를 받는 문주는 의문의 암살 사건의 배후에 남북을 둘러싼 정치 공작이 있음을 알게 된다.

 

강동원은 전직 '에이스' 국제용병이며 국적과 과거 이력이 베일에 싸인 인물 산호를 연기한다. 2004년 드라마 '매직' 이후 20년 만의 드라마 출연이다.

영화 '헤어질 결심', '아가씨', '박쥐' 등의 각본을 쓰며 박찬욱 감독과 오랜 파트너로 작업해온 정서경 작가가 극본을 맡았다.

드라마 '눈물의 여왕', '작은 아씨들', '빈센조' 등을 만든 김희원 감독과 영화 '범죄도시4'의 허명행 감독이 공동 연출로 의기투합했다.







정치

더보기
이재명, “쌍방울 대북송금, 희대의 조작사건” [TV서울=이천용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4일 오후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4부(한성진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 재판에 출석하며서 검찰이 쌍방울 대북송금 의혹으로 자신을 기소한 것을 두고 "있을 수 없는 희대의 조작 사건"이라며 "언론이 조금이라도 관심을 가지면 어떻게 이런 일이 가능하겠느냐"고 했다. 이 대표는 이날 "동일한 사건에 대해 동일한 법원의 다른 재판부가 전혀 다른 판단을 해서 상반된 결론이 났다"며 "왜 이런 점에 대해서 우리 언론들은 한 번도 지적하지 않느냐"고 반문했다. 사건의 공범인 안부수 아태평화교류협회 회장의 1심 재판부가 대북송금 사건을 '쌍방울이 주가 상승을 노리고 벌인 대북 사업'이라고 판시한 것을 거론한 것이다. 이어 "어떻게 같은 법원이 이화영에 대해서는 '이재명과 경기도를 위한 송금'이라고 판결하고 있느냐"고 따져 물었다. 그는 국가정보원이 '북한의 정찰총국 간부 이호남이 대북 인도적 사업가에게 주가조작 대금으로 일주일에 50억씩 받기로 했다'는 내용의 보고서를 작성했다는 언론보도를 언듭하며, "이런 국정원의 기밀 보고서가 맞겠느냐. 아니면 조폭 출신으로 도박장을 개설했다 처벌받고, 불법 대부업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