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17 (수)

  • 맑음동두천 21.8℃
  • 맑음강릉 21.8℃
  • 맑음서울 22.8℃
  • 구름많음대전 23.9℃
  • 구름많음대구 21.8℃
  • 흐림울산 19.0℃
  • 흐림광주 22.8℃
  • 흐림부산 21.6℃
  • 흐림고창 20.0℃
  • 흐림제주 22.5℃
  • 맑음강화 19.6℃
  • 흐림보은 19.9℃
  • 흐림금산 21.1℃
  • 흐림강진군 21.4℃
  • 구름많음경주시 18.8℃
  • 흐림거제 20.9℃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서울시, ‘일자리부르릉’ 버스 통해 2년간 여성 2.365명 취업 성공

  • 등록 2019.10.14 11:44:04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 찾아가는 취업지원 서비스 ‘일자리부르릉’ 버스로 지난 2년 2017년과 2018년 총 2,365명이 직업교육을 이수하고 도움을 받아 취업에 성공했다.

 

‘일자리부르릉’은 2009년부터 취업 및 직업교육을 희망하는 서울시 여성들에게 현장으로 직접 찾아가 1:1 맞춤형 상담서비스를 제공하는 취업서비스로 서울시여성능력개발원이 운영 중이다. 2009년부터 지난달까지 총 8만5,441명의 내담자가 방문했다.

 

특히 올해는 청년여성에 대한 지원을 대폭 강화해 특성화고등학교와 대학교에 재학 중인 학생들에게도 직접 찾아가고 있다. 일자리부르릉은 청년여성 취업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자기소개서 첨삭과 모의면접 등 처음 취업준비를 하는 학생들에게 큰 도움을 주고 있다. 특성화고등학교에서는 모의 면접이 주를 이루며, 면접 현장을 영상으로 촬영해 이를 분석하고 피드백을 준다. 대학교에서는 진로적성검사와 구직서류 컨설팅이 주로 이뤄진다.

 

일자리부르릉 서비스를 이용한 구직자들은 대부분 높은 만족도를 보이며 큰 도움을 받았다고 밝혔다. 서울시여성능력개발원이 실시한 ‘2018 찾아가는 취업지원 서비스 만족도 조사’에 의하면 상담내용과 서비스에 대해 93.8%는 만족, 매우 만족으로 긍정적인 답변이 많았다. 일자리부르릉 서비스가 취업준비에 도움이 되었다는 답변도 87.4%, 다른 이에게 일자리부르릉 서비스를 추천할 의향이 한 번 이상 있다는 답변 또한 95.6%였다.

 

이와 관련해 ‘일자리부르릉’은 오는 16일과 17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광화문광장에서 개최되는 ‘2019 리스타트 잡페어’에도 찾아가는 취업상담을 진행한다.

 

‘2019 리스타트 잡페어’에는 공공기관, 스타트업, 과학기술 분야, 지자체 등 약 100여개의 기업이 참여해 3만 명 이상의 참관객에게 일자리 정보와 채용 기회를 제공한다. 일자리부르릉은 정부와 지역이 함께하는 공공 일자리관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곳에서는 공공기관 및 지자체의 일자리 정보 제공과 채용이 이루어지며 재취업 역량 강화 교육 프로그램 및 컨설팅까지 받아볼 수 있다.

 

일자리부르릉은 잡페어 현장에서 MBTI·에니어그램 등 직업적성검사와 진단, 교육 및 취업 상담 등으로 여성들의 구직활동을 지원한다. 일자리부르릉 버스에서는 진로상담, 직업훈련 프로그램 안내, 취업알선과 같은 원스톱 취업 서비스를 1:1 맞춤형으로 받아볼 수 있다. 여기에 서울시 여성일자리에 관한 정책 및 지원서비스, 서울시 23개 여성인력개발기관의 일자리 정보 및 직업교육 정보까지 제공받을 수 있다. 구인정보, 취업 후 사후관리 등 실질적인 지원도 가능해 취업을 희망하는 여성들의 발걸음이 많이 향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일자리부르릉은 그동안 여성마라톤대회, 성평등주간행사 등 서울시 및 자치구 행사에도 빠짐없이 참여했다. 일자리부르릉은 올해 국가권익위원회 ‘합동이동신문고’, 행정안전부 ‘실패박람회’와 같은 대형 박람회에 참여해 시민들을 직접 만나 취업을 지원한 바 있으며, 서울시 여성일자리 박람회 시즌에도 한 달 동안 같이 박람회 행사를 꾸몄다.

 

일자리부르릉 버스의 월간 운행 스케줄은 서울우먼업 홈페이지(https://www.seoulwomanup.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조영미 서울시여성능력개발원장은 “일자리부르릉은 서울 각 지역으로 직접 찾아가 취업을 필요로 하는 여성구직자를 지원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실질적인 일자리 정보를 제공해 여성들이 자신의 꿈을 향해 나아갈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싶다”고 말했다.

 


[영상] 북한, 개성공단 남북연락사무소 폭파

[TV서울=변윤수 기자] 지난 2018년 4월 27일 남북 정상이 합의한 '판문점 선언'에 따라 그해 9월 개성에 문을 연 남북공동연락사무소가 19개월 만에 역사 속으로 사라졌다. 통일부는 "북한이 오늘 오후 2시 50분경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 청사를 폭파했다"고 밝혔다. 김여정 북한 노동당 제1부부장은 지난 14일 담화를 통해 남측의 대북전단 살포 대응에 불만을 표출하며 "이제는 확실히 남조선 것들과 결별할 때가 된 듯 하다“며 ”다음 대적행동 행사권을 인민군 총참모부에 넘긴다. 멀지 않아 쓸모없는 북남(남북)공동연락사무소가 형체도 없이 무너지는 비참한 광경을 보게 될 것"이라고 경고한지 불과 3일 만에 북한이 남북공동연락사무소 폭파를 강행한 것이다. 또한 북한 인민군 총참모부는 이날 오전 조선중앙통신과 노동신문 공개보도를 통해 남북 합의로 비무장화한 지역에 다시 군대를 투입하겠다고 군사행동 가능성을 시사했다. 이와 관련해 일각에선 개성공단과 금강산 일대가 될 것으로 관측하고 있다. 현재, 우리 군은 남북공동연락사무소 폭파 이후 군사분계선 지역에서 돌발 군사상황에 대비해 대북 감시·대비태세를 강화하고 있으며, 특히 최전방 부대 지휘관들은 정위치하고 부대를






정치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