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4 (월)

  • 구름많음동두천 15.6℃
  • 맑음강릉 15.1℃
  • 맑음서울 17.8℃
  • 구름조금대전 16.9℃
  • 흐림대구 18.2℃
  • 흐림울산 17.7℃
  • 구름많음광주 20.0℃
  • 맑음부산 18.7℃
  • 구름많음고창 17.7℃
  • 구름많음제주 22.2℃
  • 맑음강화 15.6℃
  • 구름조금보은 15.0℃
  • 구름많음금산 15.8℃
  • 구름많음강진군 19.4℃
  • 구름많음경주시 17.2℃
  • 구름많음거제 18.7℃
기상청 제공

사회

[속보] 검찰, 양천구청 압수수색… 김수영 구청장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

  • 등록 2019.11.26 10:34:52

[TV서울=이천용 기자] 검찰이 양천구청에 대한 압수수색에 들어갔다. 서울남부지검 형사6부(부장검사 조상원)는 26일 오전 “김수영 양천구청장의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 등을 확인하기 위해 구청장실 등 구청을 압수수색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 구청장은 남편 이제학 전 양천구청장을 통해 지역 사업가 A씨로부터 정치자금을 제공받은 혐의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 전 구청장도 지난 2010년 양천구청장에 당선됐으나 1년 만에 선거법 위반 혐의로 구청장 자리에서 물러난 바 있다.







정치

더보기
백혜련 의원, “진화하는 디지털 성범죄, 지속적인 관심과 개선 노력 필요” [TV서울=나재희 기자] 백혜련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 수원시을) 의원이 ‘N번방 재발 방지법’ 후속 법안으로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일부개정법률안’과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지난 2월, 텔레그램 등의 메신저 앱을 이용한 디지털 성범죄 ‘N번방 사건’이 온 국민을 큰 충격에 빠뜨렸다. 백 의원은 하루가 다르게 진화하는 다양한 유형의 성범죄를 예방하고자, 지난 20대 국회에서 성착취물 관련 처벌 대상과 수위를 확대한 ‘N번방 재발 방지법’을 발의한 바 있다. ‘N번방 재발 방지법’ 후속 법안(‘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개정안’)은 카메라 등을 이용한 불법 촬영물 또는 복제물을 광고‧소개한 자를 처벌 대상에 추가해 7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현행법상으로는 불법 촬영물 또는 복제물을 반포·판매·임대·제공 또는 공공연하게 전시·상영하는 자에 대해서만 처벌이 가능하다. 불법 촬영물의 광고‧소개 행위는 불법으로 제작된 성 착취물을 불특정 다수에게 시청하거나 다운로드하는 것을 유도하는 행위이다. 이를 처벌하는 것은 불법 성착취물이 어떤 경로로, 어디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