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5 (월)

  • 구름많음동두천 18.0℃
  • 구름조금강릉 25.0℃
  • 박무서울 17.0℃
  • 박무대전 16.4℃
  • 흐림대구 21.5℃
  • 구름많음울산 22.5℃
  • 흐림광주 17.4℃
  • 흐림부산 22.1℃
  • 흐림고창 15.9℃
  • 흐림제주 16.9℃
  • 흐림강화 16.4℃
  • 흐림보은 16.3℃
  • 흐림금산 16.1℃
  • 흐림강진군 18.3℃
  • 흐림경주시 22.8℃
  • 흐림거제 21.9℃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김태호 시의원, “밤고개로 상습 교통정체 문제 마침내 해결”

  • 등록 2020.05.22 16:30:19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김태호 시의원(더불어민주당, 강남4)에 따르면, 수서IC~세곡동사거리간 밤고개로를 기존 왕복 6차선에서 7~8차로로 확장하고 보행로를 걷고 싶은 거리로 조성하는 밤고개로 확장공사를 모두 완료했다고 밝혔다.

 

강남구 수서IC와 세곡동 사거리를 연결하는 총 연장 1.8km의 6차선 도로였던 밤고개로는 그간 위례신도시, 보금자리 주택 건립, SRT 수서역사 개통 이후 교통량이 대폭 증가하여 만성적인 교통 정체로 주민들이 극심한 불편을 겪어왔다.

 

이에 김태호 의원은 조속한 8차선 도로 확장을 강력히 촉구하며, 서울시 관계자와 현장소장, 세곡동장, 세곡동주민자치위원장과 함께 밤고개로 확장 공사현장을 방문하고 진행상황을 점검, 수차례 회의를 통해 주민의견을 전달하는 등 민원 해결을 위해 노력해왔다.

 

그 결과 수서역~세곡동사거리까지 도로확장 공사와 더불어 가공선로(한전, 통신) 지중화공사를 병행 추진해 보행자 편의와 도시경관이 향상되었으며, 자곡사거리~교수마을 구간은 걷고 싶은 거리로 조성하여 보행환경이 대폭 개선됐다.

 

김태호 시의원은 “출퇴근 시간대에 수서역에서 세곡동사거리 밤고개로의 상습 교통정체와 혼잡이 크게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주민들의 불편이 다소나마 해소되어 기쁘게 생각하며 앞으로도 주민의 눈높이에서 주민의 의견을 서울시에 적극적으로 전달하는 것은 물론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서울교통공사, 지하철 9개 역사에서 코로나19 피해 농가 직거래장터 연다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 지하철 주요 역사에서 횡성 안흥찐빵・완도 김・상주 곶감・여수 갓김치 등 우수한 품질을 자랑하는 지역 농산물과 특산물을 편리하게 구매할 수 있는 장마당이 열린다. 서울교통공사(사장 김상범) 관계자는 “공사 창립 3주년을 맞아 코로나19로 피해 입은 지역 농가들을 돕기 위한 지역 특산물 직거래 장터를 역사 내에서 운영한다고 밝혔다. 지자체의 농촌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코로나19로 침체된 농가를 돕기 위해 마련한 행사”라며 “서울시와 함께 가평군・진천군 등 18개 지방자치단체와 협약을 맺고 진행하게 됐다”고 취지를 밝혔다. 직거래 장터는 오는 25일부터 내달 6일까지 2호선 잠실역, 7호선 고속터미널역 등 총 9곳의 주요 역사에서 열린다. 전복, 곶감, 토마토, 갓김치까지 다양한 지역 농특산물을 접할 수 있다. 지역 농가들은 역사 내 유휴공간을 활용하는 방식으로 저렴한 비용에 판로를 지원받는다. 상품은 현금 또는 카드로 구매할 수 있다. 단기 행사 진행에 있어 판매 사업자(지역 영세업자)들이 서울시에 사업자신고를 하는 과정의 어려움이 있어, 부득이하게 지역화폐는 사용할 수 없다. 서울교통공사는 현장 판매로 인한 코로나19 확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