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1 (토)

  • -동두천 23.0℃
  • -강릉 19.9℃
  • 구름많음서울 25.8℃
  • 구름조금대전 26.1℃
  • 흐림대구 23.2℃
  • 흐림울산 21.1℃
  • 구름많음광주 25.1℃
  • 흐림부산 20.2℃
  • -고창 22.5℃
  • 흐림제주 22.8℃
  • -강화 24.0℃
  • -보은 23.5℃
  • -금산 24.6℃
  • -강진군 24.4℃
  • -경주시 20.9℃
  • -거제 20.8℃
기상청 제공

사회

김명중 사진작가, 굿네이버스 서울본부 ‘좋은이웃 사진전’ 심사위원 참여

  • 등록 2020.05.27 17:30:23

[TV서울=이천용 기자] 굿네이버스 서울본부(본부장 김기영)는 폴 매카트니 전속 사진작가로 알려진 김명중 작가(사진)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좋은이웃 사진전’에 심사위원으로 참여한다고 27일 밝혔다.

 

영국밴드 ‘비틀즈’ 출신 폴 매카트니의 전속 작가로 활동하고 있는 김명중 작가는 스파이스 걸스, 조니 뎁, 엠마 스톤, 에드 시런 등의 수많은 월드 스타와 함께 작업해 왔으며, 국내에서는 BTS와의 작업으로 유명하다.

 

김명중 작가가 심사를 진행하게 된 ‘좋은이웃 사진전’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이웃을 응원하고 위기를 함께 극복하자는 취지로 오는 6월 7일까지 진행된다. 공모전 형태로 진행되는 이번 사진전은 생활 속에서 ‘응원’, ‘나눔’, ‘좋은이웃’을 주제로 직접 찍은 사진을 올리고 SNS에 공유하는 방식을 통해 소외된 이웃에 대한 관심을 독려하는 캠페인이다.

 

사진전의 취지에 공감해 심사위원으로 참여하게 된 김명중 작가는 평소에도 사회 문제와 소외된 사람들에 대한 관심이 많았다. 제3세계 빈민가 아이들을 앵글에 담아 사진전을 개최 하기도 했고, 얼마 전 제작한 단편 영화‘쥬시 걸(JUICY GIRL)’도 인권에 관한 내용이다.

 

김명중 사진작가는 “사진을 통해 주변의 이웃을 한 번 더 생각하고 서로를 응원하는 취지가 의미 있다 생각했다”며 “이번 사진전을 통해 더 많은 사람들이 소외된 이웃에게 관심을 가지고 나눔을 실천했으면 한다.”라며 심사위원으로 참여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김기영 본부장은 “현재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이웃들에 대한 도움이 절실한 상황”이라며, “응원과 따뜻한 마음들이 담긴 사진이 많이 모여서 좋은 변화를 만들 수 있도록 많은 참여 부탁한다”고 밝혔다.

 

한편, 사진전 접수는 좋은이웃 사진전 홈페이지(goodphoto.co.kr)에서 가능하다.


바른인권여성연합, "박원순 서울특별시장(葬) 즉각 철회하라"

[TV서울=이천용 기자] 바른인권여성연합과 (사)마중물여성연대는 11일 "박원순 서울특별시장(葬)은 성추행 피해자에 대한 2차 가해다, 즉각 철회하라!"는 내용의 성명서를 발표 했다. 두 단체는 "사람의 앞날을 누가 알겠는가? 고 박원순 서울시장의 갑작스런 죽음은 그야말로 충격 그 자체다. 우리는 고인이 어떤 이유로 극단적인 선택을 했는지 알 수 없지만, 그의 죽음에 깊은 애도를 보낸다. 모든 번뇌와 고단함 다 내려놓고 영면하기를 기원한다." 고 했다. 또 "그러나 우리는 고인에 대한 애도와는 별개로 그의 죽음과 깊은 관련된 것으로 판단되는 여비서 성추행 사건에 주목한다. 고 박시장의 전 여비서는 8일 고인이 시장이라는 우월적 지위를 이용해 저질러온 성추행을 고소했다. 고 박시장이 저지른 추악한 성추행이 사실이라면 이것은 천인공로할 범죄행위다. 이 '공소권 없음'이 국민적 면죄부를 받았다는 뜻은 아니다. 사법적 처리와는 무관하게 진실은 반드시 밝혀져야 하며 망자의 죽음으로 영원히 해결되지 못 할 수도 있는 피해자의 고통을 우리는 결코 간과해서는 안된다. 따라서 고 박시장에 대한 서울특별시장(葬)을 성추행 피해자에 대한 2차 가해로 규정하며 즉각적인 철회를 요






정치

더보기
한정애 의원, "감염병 대응에 필수적인 의료제품의 개발 지원 및 안정공급 체계 구축 추진해야" [TV서울=이천용 기자] 국회 보건복지위원장 한정애 의원(더불어민주당, 강서병)은 지난 9일 코로나19 등과 같은 공중보건 위기상황에서 의료제품의 신속한 개발을 촉진하고 이를 긴급하게 공급할 수 있는 체계를 구축하는 ‘공중보건 위기대응 의료제품의 개발촉진 및 긴급대응을 위한 의료제품 공급 특례법안’을 대표 발의했다. 최근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 백신 및 치료제 개발이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으나, 우리나라의 경우 개발된 백신이나 치료제에 대하여 신속한 허가 및 심사를 진행할 수 있는 제도가 마련되어 있지 않아 자칫 어렵게 개발한 의약품 등 의료제품이 실제 의료현장에서 환자에게 투여, 사용될 때까지 긴 시간이 소요될 우려가 있는 상황이다. 또한 이번 코로나19의 대유행 등 공중보건 위기상황에서 마스크, 손소독제 등 감염병 예방에 필요한 의료제품의 부족사태가 발생함에 따라 공중보건 위기대응 의료제품의 긴급 공급 등 안정적인 대응체계 구축의 필요성이 확인된 바 있다. 이에 따라 신종 감염병의 대유행 등 공중보건 위기상황 대응에 반드시 필요한 의약품, 의약외품, 의료기기 등 의료제품의 신속한 허가개발을 촉진하고, 필요한 의료제품을 적시에 공급할 수 있도록 제도적 환경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