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31 (금)

  • 흐림동두천 25.2℃
  • 흐림강릉 29.1℃
  • 구름많음서울 26.7℃
  • 구름많음대전 23.8℃
  • 구름많음대구 27.0℃
  • 구름많음울산 25.5℃
  • 구름많음광주 27.0℃
  • 구름많음부산 26.5℃
  • 흐림고창 25.4℃
  • 구름많음제주 26.3℃
  • 구름많음강화 24.3℃
  • 흐림보은 23.8℃
  • 흐림금산 25.0℃
  • 구름많음강진군 25.1℃
  • 구름조금경주시 24.5℃
  • 구름많음거제 25.7℃
기상청 제공

행정

서울시, 서초·은평·중구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 추가 지정 추진

  • 등록 2020.06.10 11:50:00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시가 올해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으로 지정할 서초·은평·중구 등 3곳에 대해 오는 11일부터 주민의견 수렴에 나선다.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이란 미세먼지 또는 초미세먼지의 연간 평균 농도가 환경기준을 초과하고 취약계층이 이용하는 시설이 집중된 지역을 지정해 미세먼지 노출저감 및 배출관리 사업 등을 집중적으로 추진하는 안심구역을 말한다. 시는 지난 1월 전국 최초로 금천·동작·영등포구 등 3곳을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으로 선정한 바 있다.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으로 지정되면 취약계층의 노출저감사업 및 미세먼지 배출저감사업 등 미세먼지 안심구역 맞춤형 지원사업을 시행할 수 있다. 지난 1월 지정된 영등포·금천·동작구는 자치구당 시비 3억원을 지원받아 어린이집 및 초등학교에 창호부착형 환기시스템, 에어커튼 설치 등 미세먼지 노출저감사업과 간이측정망 구축 등 배출저감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서울시는 올해 추가로 3곳을 지정하기로 하고 지난 3월 자치구 수요조사 후 전문가 현장평가, 선정위원회 심의 등을 통해 서초·은평·중구 3곳을 선정했다. 시는 오는 20222년까지 해마다 서울형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을 3곳씩 추가지정해 총 12개로 확대할 계획이다.

 

시는 현재 서초·은평·중구에서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 지원 및 관리계획(안)을 제출받아 전문가 서면자문을 실시했으며, 주민의견 수렴을 거쳐 자치구와 협의 후 최종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이번 주민의견 수렴은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으로 선정된 지역 주민 등을 대상으로, 오는 11일부터 25일까지 서울시보 및 해당 자치구 홈페이지를 통해 공고할 예정이다. 의견제출은 우편, 팩스, 전자우편 등 다양한 방법으로 가능하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서울시 응답소(120) 또는 해당 구청 환경부서에 문의하면 된다.

 

서울시는 제출된 주민의견을 종합검토하여 환경부 협의를 거쳐 다음 달까지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 지정 고시를 완료할 계획이다. 그리고 하반기에는 지역에 간이측정망을 설치하여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해당 자치구와 함께 지역별 맞춤형 지원 및 관리에 대한 세부방안을 확정해 2021년부터 본격 맞춤형 저감사업을 시행할 계획이다.

 

윤재삼 서울시 대기정책과장은 “서울시는 2022년까지 ‘서울형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을 매년 3개 지역씩 지정해 총12개소로 확대할 계획”이라며 “‘서울형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 사업이 대표적인 미세먼지 저감사업이 될 수 있도록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