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6 (일)

  • 구름많음동두천 25.2℃
  • 구름많음강릉 29.5℃
  • 구름많음서울 26.6℃
  • 구름조금대전 27.4℃
  • 구름조금대구 29.9℃
  • 구름조금울산 28.5℃
  • 맑음광주 26.5℃
  • 맑음부산 27.0℃
  • 맑음고창 24.7℃
  • 구름조금제주 28.9℃
  • 구름많음강화 25.0℃
  • 구름많음보은 24.2℃
  • 구름조금금산 25.6℃
  • 맑음강진군 24.6℃
  • 맑음경주시 28.2℃
  • 맑음거제 26.4℃
기상청 제공

문화

‘나는 아픈 개와 산다’, 반려견 현실 담은 웰메이드 예능

  • 등록 2020.06.24 15:30:59

 

 

[TV서울=박양지 기자] 지난 18일 첫 방송 된 KBS2TV 파일럿 예능 “나는 아픈 개와 산다는 ‘아픈 개’와 사는 연예인과 반려인들의 사연이 소개되며 화제가 되었다. 특히 준·노을과 함께 출연한 배우 서이숙은 32년 연기 인생 최초로 집과 싱글 라이프를 공개하며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오르며 큰 화제를 모으기도.

‘나아개’는 반려견이 예쁘고 귀여울 때의 모습만이 아닌 늙고 병들었을 때의 현실적인 모습과 문제를 잘 짚어냄으로 반려인들에겐 공감과 감동을 비반려인들에겐 생명을 쉽게 키운다는 것에 대한 경각심을 주었다는 평을 받고 있다. 오는 25일 밤 8시 55분, ‘나아개’는 2회를 통해 배우 서이숙과 가수 채리나의 못다 한 이야기와 함께 당뇨 등 복합적 질환을 가지고 있는 몽이, 다발성 디스크로 후지 마비를 겪고 있는 단비의 사연을 공개할 예정이다.

● 배우 서이숙, 3대가 잘 늙는 법 느린 이별 준비 어머니 최초 공개
지난 화, 중년의 여배우와 노견의 일상을 가감 없이 보여주며 평소의 ‘악역’ 이미지처럼 냉철하고, 차가운 모습과 달리, 마치 동네 언니 같은 반전매력을 뽐낸 배우 서이숙. 1년 전부터 기운이 없고 걸음이 이상하던 준과 두 번의 결석 수술에 재발 위험성이 있는 노을의 건강검진을 위해 병원에 방문했다. 그런데 예상치 못한 준의 무릎뼈 손상과 방광 결석이 심하다는 진단에 충격을 받았었다.

하지만 포기하지 않고 노을, 준의 건강을 위해 노력하는 모습을 2회에서 보여줄 예정. 서이숙은 기력 없는 노견을 위해 특별 영양식 황태를 준비 과정에서 염분이 빼기 위해 3번을 끓인 다음 가시를 하나하나 빼는 등 갖은 정성을 쏟으며 완벽한 팔불출 집사의 면모를 보여준다. 또한, 반려견과 함께 교감하며 운동할 수 있는 ‘도그 요가’ 소개할 예정. 한편, 오랜 싱글 생활에서 터득한 혼자 등 긁기 꿀팁을 공개한다 반려견의 절대적인 도움이 필요한 이 등 긁기 스킬은 보는 이들까지 무릎을 ‘탁’ 치게 해 궁금증이 모아진다

또한 서이숙은 자신의 유일한 혈육인 어머니 집에 방문하며 방송 최초로 자신의 어머니를 공개할 예정. 거침없는 입담이 매력인 서이숙의 어머니는 자신의 딸을 지켜주는 유일한 손자(?) 준과 노을에게 용돈과 육포를 주며 애정을 과시한다. 특히 준과 노을이 건강 문제상 육포를 주는 척만 하는 수준급 손기술이 관전 포인트.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던 어머니는 준·노을의 사진과 자신의 과거의 흥이 담긴 영상을 감사하며 애틋해 하기도, 지난 세월을 그리워하기도 한다. 이에 서이숙은 “노을과 준, 그리고 나, 엄마 넷이서 같이 잘 늙어가야지 건강하게” 자신의 유일한 가족, 어머니와 노견 노을, 준을 향한 애정을 내비치기도 했다.

● 채리나네 큰딸 영순이, 위 속 이물질에 개복 수술 위험까지?
“제주도엔 이효리가 있다면 용인엔 채리나가 있다” 라고 자신을 소개한 가수 채리나. 용인에 위치한 럭셔리 타운하우스에서 레트리버 세 가족과 함께 진정한 개판 하우스를 보여줬다. 지난 화에선 그 중 ‘영순이’의 비만과 우울증, 갑작스러운 구토로 달려간 병원에서 영순에게 고구마 주기를 멈춰야 한다는 말과 함께 X-ray 사진을 통해 위 속에 위치한 이물질을 보고 경악하는 모습이 담겼었다. 2회에서는 영순의 위 속에 있는 뼈보다 단단한 이물질의 정체와 제거 시술 과정이 공개될 예정. 다행히 아직 위 안에 있지만 빨리 꺼내지 않으면 장폐색이 올 수 있다는 진단에 내시경 시술을 통해 이물질 제거에 나선다. 하지만 쉽게 제거될 줄 알았던 예상과 달리 중간에 사라진 이물질. 장으로 내려갔을 시 장 폐색 우려에 개복을 하는 외과적 수술까지 고려해야 하는 상황이 벌어져 현장이 발칵 뒤집혔다는 후문. 과연, 영순의 이물질 제거 시술은 성공리에 마쳤을지 그 결과는 오는 25일 방송되는 ‘나는 아픈 개와 산다’ 2회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백내장 사연 가진 환견, 개아빠 지상렬을 울게 하다?
‘나아개’ 2회의 세 번째로 소개될 사연은 당뇨, 백내장, 간비대증 등 복합적 질환을 앓고 있는 환견 몽이. 특히 백내장에 의해 시력을 잃은 몽이를 보던 지상렬은 과거 실명 질환을 앓다 떠난 자신의 반려견 생각에 눈물을 보였고, 끝내 녹화를 잠시 중단하는 사태까지 일어났다 전해져 궁금증을 일으켰다. 이어 다발성 디스크로 인한 후지 마비를 겪고 있는 환견 단비의 사연까지 소개되며 현장에 있는 사람 모두의 눈물샘을 자극했다는 후문이다.

신개념 반려犬극장 아픈 개와 인간의 리얼 간호 스토리 ‘나는 아픈 개와 산다’ 2회는 6월 25일 목요일 밤 8시 55분 KBS2TV에서 방송될 예정이다.


홍성룡 시의원, 일본 제국주의 상징물 사용제한 조례 발의

[TV서울=나재희 기자] 서울시의회 홍성룡 의원(더불어민주당, 송파3)은 지난 지난 12일 ‘서울특별시 일본 제국주의 상징물의 사용 제한에 관한 조례안’과 ‘서울특별시교육청 일본 제국주의 상징물의 사용 제한에 관한 조례안’을 각각 발의했다고 밝혔다. 조례안은 오는 28일부터 시작되는 서울시의회 제297회 임시회에서 해당 상임위와 본회의를 통과하면 공포즉시 시행될 전망이다. 홍 의원이 발의한 조례안은 ‘일본 제국주의 상징물’에 대해 일본 제국주의를 상징하는 군사기와 조형물 또는 이를 연상시키려는 목적으로 사용된 그 밖의 상징물로 규정하고 있다. 이러한 상징물을 서울시 본청·직속기관·사업소·시의회 사무처·시 산하 투자기관·출연기관·출자기관과 서울시교육청 본청·직속기관·교육지원청·교육감 소관 각급 학교 등에서 사용을 제한하도록 했다. 또, 시장과 교육감에게 일본 제국주의 상징물 사용현황에 대한 실태조사 및 사용 제한 문화조성, 구성원에 대한 교육, 관련기관·단체와의 협력체계를 구축하도록 하는 내용도 담았다. 홍성룡 시의원은 “비록 연기되었지만 2020도쿄올림픽·패럴림픽 조직위원회가 욱일기(旭日旗)와 욱일기를 표현한 유니폼 사용을 사실상 허용하는 등 일본은 일제강점






정치

더보기
최혜영 의원, “국민기초생활보장제도 부양의무자 기준 폐지해 비수급빈곤층의 권리 보장해야” [TV서울=임태현 기자]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최혜영 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이 기초생활수급자 선정에 있어 부양의무자 기준 폐지를 골자로 하는 ‘국민기초생활보장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국민기초생활보장제도 상 수급자가 되려면 소득·재산이 선정기준에 부합해야 하고, 부모나 자녀 등 부양의무자가 없거나 부양을 받을 수 없다는 것을 입증해야 한다. 특히 부양의무자 기준은 복지 사각지대를 유발하는 원인으로 지적되어 왔다. 부양의무자와 사실상 관계가 단절되어 있는데, 부양 기피 사유를 입증하도록 요구 받아 수급권리 행사를 포기하거나, 자신의 생계조차 꾸리기 벅참에도 부양의무자의 책임을 짊어져 빈곤이 되물림 되는 문제도 심각한 상황이다. 본인의 소득은 낮지만 부양의무자 기준으로 수급자로 선정되지 못하는 비수급 빈곤층이 2017년 기준으로 93만명에 달한다. 최혜영 의원은 “지난 19대 국회에서 노인·장애인이 포함된 가구에 대해 부양의무자 기준을 적용하지 않는 등 단계적 폐지가 있었으나, 인구학적 특성을 기준으로 부양의무자 기준을 완화하는 것은 근본적 해결 방법이 될 수 없어 개정안을 발의했다”고 취지를 밝혔다. 이어 “정부를 포함해 부양의무자 기준 폐지에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