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5 (목)

  • 흐림동두천 6.4℃
  • 맑음강릉 11.6℃
  • 맑음서울 7.6℃
  • 맑음대전 7.3℃
  • 맑음대구 11.1℃
  • 맑음울산 8.9℃
  • 구름조금광주 7.4℃
  • 맑음부산 10.8℃
  • 구름조금고창 3.8℃
  • 구름많음제주 10.8℃
  • 구름조금강화 7.3℃
  • 맑음보은 3.8℃
  • 맑음금산 5.1℃
  • 구름조금강진군 6.5℃
  • 맑음경주시 7.2℃
  • 맑음거제 8.1℃
기상청 제공

사회

서울병무청 ‘슈퍼힘찬이’ 탄생 축하

  • 등록 2021.02.23 11:51:15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지방병무청(청장 임재하)은 23일 병무청의 ‘슈퍼힘찬이 프로젝트’를 통해 현역판정을 받은 박세진씨를 축하하며 격려했다.

 

서울병무청 ‘2021년 슈퍼힘찬이 2호’ 박세진씨는 시력으로 사회복무요원 소집대상 판정을 받아 현역병 복무가 어려워지자 시력교정수술을 통하여 공군 입대 희망을 이루고자 ‘슈퍼힘찬이 프로젝트’에 지원해 서울병무청과 무료치료지원 협약을 맺은 강남베스트성모안과병원에서 수술을 받고 현역입영의 꿈을 이루게 됐다.

 

박세진씨는 “병역 자진이행자에게 제공되는 모집병 지원 시 부가되는 가점과 입영희망시기를 최대한 반영해주는 추가 혜택을 활용해 빠르게 현역복무를 시작할 계획”이라는 생각을 밝혔다.

 

‘슈퍼힘찬이 프로젝트’는 병무청과 후원기관이 협업을 통해 병역판정검사에서 시력 및 신장체중 사유로 4급 또는 5급 판정받은 사람이 현역 입영을 희망하는 경우 후원을 통한 질병 치유 후 병역을 이행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난 2016년 5월부터 시작된 슈퍼 힘찬이 프로젝트를 통해 작년 12월 기준 전국 196명이 무료치료를 받고 현역으로 입영하였거나 입영을 기다리고 있으며 서울에서 10명이 현역병으로 입영했다.

 

임재하 서울병무청장은 “질병을 치유하고 자발적으로 군에 입영하는 젊은이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안과 수술 등 경제적 부담으로 입대를 망설이는 젊은이들에게 실질적 지원을 제공해 병역의무 자진이행 풍토가 확산되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