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2 (금)

  • 맑음동두천 2.4℃
  • 구름많음강릉 9.4℃
  • 맑음서울 6.6℃
  • 박무대전 5.3℃
  • 맑음대구 8.6℃
  • 맑음울산 8.9℃
  • 맑음광주 8.0℃
  • 구름조금부산 10.9℃
  • 맑음고창 4.7℃
  • 구름조금제주 15.0℃
  • 맑음강화 5.3℃
  • 맑음보은 2.4℃
  • 맑음금산 2.7℃
  • 맑음강진군 9.7℃
  • 맑음경주시 7.7℃
  • 구름조금거제 10.7℃
기상청 제공

문화/스포츠

‘키스 더 유니버스', 주지훈, 이번엔 우주로 떠난다

  • 등록 2021.09.17 10:57:23

 

 

[TV서울=신예은 기자] 배우 주지훈이 '키스 더 유니버스'에 깜짝 캐스팅됐다. 오는 10월 21일 첫 방송을 앞둔 KBS 1TV 대기획 '키스 더 유니버스'(연출 나원식, 송웅달, CP 서용하) 제작진은 주지훈이 3부작 전편에서 프리젠터로 출연한다고 밝혔다.

'치마고도', '누들로드', '순례', '슈퍼피쉬' 등 명품 다큐멘터리의 산실 KBS의 새로운 우주 3부작 '키스 더 유니버스'는 경이로운 우주와 지구 위에 살고 있는 인류에게 던져진 숙제를 흥미롭게 풀어가는 작품.

무엇보다 '신과 함께'의 저승 차사, '킹덤' 시리즈에서 좀비에 맞서 싸우는 세자 등 영화와 드라마, 판타지와 액션을 넘나드는 명품 연기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스타 주지훈의 데뷔 후 첫 다큐멘터리 출연이어서 더욱 관심을 집중시킨다.

특히 이번 작품에서 주지훈은 단순히 내용만 전달하는 역할이 아니라 직접 은하수를 여행하는 특급 안내자이자 스토리텔러가 될 예정. 시간과 공간의 제약을 넘어 우주적 스케일로 활약하는 그의 새로운 변신에 궁금증과 기대감이 수직 상승하고 있다.

주지훈은 '어릴 때부터 우주에 대한 관심이 많아 언젠가 우주를 배경으로 한 영화에 출연하고 싶다는 생각을 해왔다', ''키스 더 유니버스'를 통해 시청자와 함께 직접 우주 여행을 떠나 평소에 궁금했던 것들, 실제로 보고 싶었던 우주를 만나고 느낄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생각해 도전을 결심하게 됐다"고 했다.

주지훈과 함께 떠나는 우주 여행으로 설렘과 호기심을 더하고 있는 KBS 1TV 대기획 '키스 더 유니버스'는 다음달 21일 1부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김인호 시의회 의장, 국민권익위와 ‘반부패‧청렴문화 확산’ 위한 업무협약

[TV서울=나재희 기자] 서울시의회(의장 김인호)는 반부패‧청렴 정책의 주부무처인 국민권익위원회(전현희 위원장)와 21일 서울시의회 의장실에서 ‘지방의회 반부패‧청렴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김인호 의장은 “노력이 성과로 이어지는 공정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서는 시민 가장 가까이에 있는 지방의회의 솔선수범이 필수적”이라며 권익위원회와 청렴 업무협약을 체결하게 된 배경을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서울시의회와 국민권익위원회는 △공정하고 투명한 업무수행과 청렴교육의 충실한 이수 △이해충돌방지·겸직금지 등 지방의회의원 행동강령 준수 △주민 눈높이에 맞는 반부패·청렴 정책 시행 △부패방지를 위한 제도개선·권고사항 등의 적극적인 이행을 비롯해 공직사회의 공정성·투명성 제고와 청렴한 사회의 실현을 위하여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김인호 의장은 “공공의 전문성과 청렴성에 대한 기대가 나날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서울시의회가 앞장서 시민이 바라는 수준의 공정성을 갖추고 지방의회 30년 역사에 걸맞은 변화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은 “풀뿌리 민주주의의 산실인 지방의회와 힘을 모아 공직사회의 청렴성과 공정성을 획기적으로 개선해 세계적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