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8 (수)

  • 맑음동두천 18.6℃
  • 맑음강릉 24.0℃
  • 맑음서울 20.5℃
  • 맑음대전 22.0℃
  • 맑음대구 25.5℃
  • 맑음울산 21.6℃
  • 맑음광주 20.7℃
  • 맑음부산 17.7℃
  • 맑음고창 19.7℃
  • 구름조금제주 21.3℃
  • 맑음강화 16.3℃
  • 맑음보은 18.4℃
  • 맑음금산 22.2℃
  • 맑음강진군 18.8℃
  • 맑음경주시 22.0℃
  • 맑음거제 20.1℃
기상청 제공

정치

이재명 선대위 직속 정무특보단, 하이블루청소년위원회 출범

  • 등록 2022.01.17 15:00:23

 

[TV서울=나재희 기자] 이재명 대선후보 직속 정무특보단은 15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당사에서 ‘하이블루 청소년위원회’ 출범식을 개최했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는 축하인사를 통해“여러분들이 자발적으로 정치의 주인으로 나서준 것에 감사한다”며 “대한민국 대전환의 미래는 새롭고 과감한 도전을 시도하는 여러분들에게 달려 있다”고 했다.

 

이 후보는 “유럽에서는 이미 10년 전부터 30대 리더가 출현해 많은 변화를 이끌고 있다”며 “우리 함께 내일로 가자”고 강조했다.

 

하이블루 청소년위원회는 전국에서 자발적으로 모인 만 18세 청소년들이 자신 또래와 관련한 의제(agenda)를 발굴해 직접적인 목소리를 내겠다는 의지로 결성됐다.

 

문학진 정무특보단장을 비롯한 강은호 전국청년당 대변인, 더불어민주당 대전광역시당 김난웅 공동선대위원장이 내빈으로 참석했다.

 

위원장은 더불어민주당 예비당원협의체 ‘더새파란’에서 청소년 정치참여활동을 해온 김민상 군(19)이 맡았고, 김석규(19)·박세진(19)·박찬호(18)·안도영(25)·정승윤(20)·홍승우(22) 등의 청소년/청년들이 실무단으로 참여했다.

 

또한 김영호·강선우·이수진 국회의원을 비롯해 강은호 전국청년당 대변인, 한소원 더불어민주당 전국대학생위원회 부위원장 등을 정책고문단에 위촉했다.

 

이날 하이블루 청소년위원회 김민상 위원장(19)은 “정치는 물고 뜯고 맛보는 것을 넘어 참여해야 참맛을 알 수 있다”며 “위원회 출범을 정치 혐오와 무관심을 넘어서 참여민주주의를 만들어가는 기회로 삼겠다”고 말했다.

 

특히 김민상 위원장은 또 “선거권이 없는 청소년들은 정책본부에서 청소년 정책을 토론할 수 있도록 제안의 장을 마련하고, 만18세 이상의 유권자들은 전국 단위로 구성된 조직본부에서 활동하며 선거운동을 펼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하이블루 청소년위원회는 만 18세 이상 청소년과 20~29세 청소년/청년이 참여할 수 있다. 이들은 또래들과의 온-오프라인 모임을 만들어가며 전국적인 네트워크를 만들어 간다는 계획이다. 참고로 선거법상 만 18세 이상 청소년들의 정치참여에 제약이 없다.


시속 1천㎞로 수직 추락한 中여객기 원인, '조종사 고의'에 무게

[TV서울=변윤수 기자] 지난 3월 추락한 중국 동방항공 여객기 사고 원인은 조종사의 고의일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17일(현지시간) 소식통을 인용해 동방항공 MU5735 여객기 추락 원인에 대해 미국 당국이 이 같은 예비 분석을 내렸다고 보도했다. 앞서 미국은 연방교통안전위원회(NTSB) 소속 전문가 7명으로 구성된 항공사고 조사팀을 중국에 파견했다. 사고가 난 동방항공 여객기는 보잉 737-800 기종으로 지난 3월 21일 승객과 승무원 132명을 태우고 쿤밍에서 광저우로 가는 도중 추락했다. 사고 당시 여객기가 수직으로 추락하는 영상이 공개되자 조종사의 고의적 사고가 아니냐는 추측이 나왔다. 특히 당시 여객기가 음속과 비슷한 시속 1천km의 빠른 속도로 추락했다는 사실도 이 같은 추측의 근거로 사용됐다. 중국 당국은 고의 추락설이 유언비어라면서 인터넷을 단속하기도 했다. 그러나 미국 전문가들의 블랙박스 분석 결과와 관련해 소식통은 "조종석에 앉은 누군가가 명령한 대로 비행기는 움직였을 뿐"이라고 전했다. 다만 당국은 조종사가 고의로 여객기를 추락시킨 가능성 외에도 누군가 조종석에 난입해 추락을 일으켰을 가능성도 배제하지






정치

더보기
尹대통령, "오월의 정신은 바로 국민 통합의 주춧돌" [TV서울=이천용 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18일 오전 10시 광주 국립 5·18 민주묘지에서 거행된 제42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 기념사에서 "자유민주주의를 피로써 지켜낸 오월의 정신은 바로 국민 통합의 주춧돌"이라며 "저는 오월 정신을 확고히 지켜나갈 것"이라고 약속했다. 다음은 윤석열 대통령의 기념사 전문이다.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5·18 민주화운동 유공자와 유가족 여러분, 오늘 민주화의 성지 광주에서 여러분을 뵙습니다. 취임 후 첫 국가기념일이자 첫 지역 방문입니다. 감회가 남다릅니다. 우리는 민주 영령들께서 잠들어 계시는 이곳에 숙연한 마음으로 섰습니다. 고귀한 희생에 경의를 표하며 머리 숙여 명복을 빕니다. 가족과 이웃, 벗을 잃은 아픔을 안고 살아가시는 5·18 민주화운동 유공자와 유가족 여러분께도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립니다. 우리는 42년 전, 자유민주주의와 인권의 가치를 피로써 지켜낸 오월의 항거를 억하고 있습니다. 그날의 아픔을 정면으로 마주하면서 우리는 이 땅에 자유민주주의를 발전시켜 왔습니다. 오월 정신은 보편적 가치의 회복이고, 자유민주주의 헌법 정신 그 자체입니다. 그 정신은 우리 모두의 것이고, 대한민국의 귀중한 자산입니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