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1.27 (토)

  • 구름많음동두천 2.9℃
  • 구름조금강릉 4.8℃
  • 구름많음서울 3.6℃
  • 맑음대전 5.7℃
  • 맑음대구 8.8℃
  • 맑음울산 8.6℃
  • 맑음광주 6.5℃
  • 맑음부산 9.1℃
  • 맑음고창 4.8℃
  • 구름많음제주 8.9℃
  • 구름많음강화 1.4℃
  • 맑음보은 4.4℃
  • 맑음금산 5.0℃
  • 맑음강진군 7.7℃
  • 맑음경주시 9.2℃
  • 맑음거제 6.9℃
기상청 제공

경제


코스피, 상승해 2,510대 안착

  • 등록 2023.11.21 16:28:00

[TV서울=박양지 기자] 코스피가 21일 외국인과 기관의 '쌍끌이 매수'에 힘입어 2,510대에 안착했다.

 

이날 코스피 종가는 전장보다 19.22포인트(0.77%) 오른 2,510.42로 집계됐다.

 

지수는 전장보다 13.50포인트(0.54%) 오른 2,504.70에 개장한 뒤 외국인과 기관의 '사자'에 상승세를 유지했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3,531억 원어치, 1,103억 원어치 순매수했고 개인은 4,385억 원어치 순매도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종가보다 2.4원 하락한 1,289.2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코스피 상승은 우호적인 대내·외 환경에 따른 영향으로 풀이된다.

 

이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기술주 중심으로 미국 증시 훈풍 영향에 국내도 상승세를 이어가는 상황"이라고 진단했다.

 

실제로 전날(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0.58%)와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0.74%), 나스닥지수(1.13%) 모두 상승했다.

 

이 연구원은 "중국발 호재도 긍정적으로 작용했다"며 "중국 금융당국이 대출·채권 증자 지원을 위한 50개 디벨로퍼 화이트 리스트를 검토 중이라는 보도가 나온 가운데 최근 중국 경기 회복 기대감에 위안화 강세가 전개됐다"고 설명했다.

 

 

그는 "대내적으로 11월 1∼20일 수출 호조로 원화 강세 압력도 높아지는 상황에서 우호적인 환율 변수로 외국인 투자자들의 순매수세 유입이 코스피 상승을 이끄는 양상"이라고 부연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은 대부분 올라 삼성전자(0.14%), LG에너지솔루션(0.68%), SK하이닉스(0.46%), 삼성바이오로직스(0.28%) 등이 상승했다.

 

상위 10위권 내에서는 기아[000270](-0.95%)만 내렸다.

 

업종별로 섬유의복(2.19%), 건설업(1.59%), 화학(1.04%) 등 대부분이 올랐다. 내린 업종은 비금속광물(-0.02%) 정도였다.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3.93포인트(0.48%) 오른 817.01로 거래를 마쳤다.

 

지수는 전장보다 3.26포인트(0.40%) 오른 816.34로 출발한 뒤 개인 매수에 810대 후반에서 장을 마감했다.

 

코스닥시장에서는 개인이 910억 원어치, 외국인이 151억 원어치 순매수했고, 기관은 995억 원어치 순매도했다.

 

시총 상위권에서는 셀트리온헬스케어(1.34%), 알테오젠(5.60%), 셀트리온제약(4.83%), JYP Ent.(4.55%) 등이 상승했고, 에코프로비엠(-2.19%), 에코프로(-0.41%), 포스코DX(-2.12%) 등은 내렸다.

 

유가증권시장과 코스닥시장의 거래대금은 각각 7조6,703억 원, 7조3,757억 원으로 집계됐다.


정부 최우선 정책된 김포철도…이번엔 지옥철 오명 떨칠까

[TV서울=나재희 기자] 정부가 김포도시철도(김포골드라인) 혼잡도 완화를 교통 분야 최우선 정책으로 추진하기로 하면서 이번에는 '지옥철' 오명을 떨쳐낼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전문가들은 정부의 지속적인 대책을 긍정적으로 평가하면서도 대체 교통수단으로 김포골드라인의 이용 수요를 분산하는 데는 한계가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 광역버스 대거 투입…버스전용차로 확대 27일 경기도 김포시에 따르면 정부는 지난 25일 '교통 분야 3대 혁신 전략'을 발표하면서 최우선 과제로 김포골드라인 혼잡도 완화 대책을 내놨다. 대책의 핵심 내용에는 광역·시내버스 확대와 버스전용차로 추가 설치가 포함됐다. 김포와 서울을 잇는 버스를 대폭 늘리고 전용차로로 이동속도까지 높이면서 김포골드라인 이용 수요를 분담하는 방안이다. 오는 3월부터 6월까지 순차적으로 출근 시간대(오전 6∼8시) 김포와 서울을 잇는 광역버스를 현재 80회에서 120회 이상으로 늘리고 노선 다양화도 추진한다. 김포와 서울을 잇는 올림픽대로에는 출근 시간대 중앙버스전용차로(김포→서울 방향)를 올해 상반기 한강시네폴리스IC∼가양나들목 11.9㎞ 구간부터 단계적으로 도입해 광역버스 운행 속도를 높인다. 또한 당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