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6 (목)

  • 구름많음동두천 17.2℃
  • 구름많음강릉 19.2℃
  • 구름많음서울 19.7℃
  • 구름많음대전 20.0℃
  • 흐림대구 17.0℃
  • 흐림울산 15.9℃
  • 흐림광주 19.1℃
  • 구름많음부산 18.5℃
  • 흐림고창 17.6℃
  • 흐림제주 20.1℃
  • 구름조금강화 17.9℃
  • 맑음보은 17.3℃
  • 구름많음금산 18.0℃
  • 흐림강진군 17.4℃
  • 흐림경주시 15.0℃
  • 흐림거제 18.7℃
기상청 제공

정치


국민의힘, '野 이동관 탄핵' 대응 긴급 중진회의… "의회폭거 막아야"

  • 등록 2023.11.30 09:45:45

[TV서울=이천용 기자] 국민의힘은 30일 더불어민주당이 국회 본회의를 단독 소집해 이동관 방송통신위원장 탄핵소추안 처리를 강행하려는 것과 관련, 긴급 중진회의를 열어 대응책을 논의했다.

 

윤재옥 원내대표는 이날 회의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3선 이상 중진 의원들을 모시고 민주당의 의회 폭거에 어떻게 당이 대응할 것인지 의견을 들었다"며 "대다수 중진 의원들이 헌정사에 유례없는 이런 폭거를 좌시할 수 없고 국민과 함께 의회 폭거를 막아내야 한다는 공감대를 형성했다"고 말했다.

 

이날 회의에는 3선 이상 중진 의원 31명 중 김기현 대표와 권성동·장제원 의원 등 3명을 제외한 28명이 참석했으며 1시간가량 비공개 논의가 진행됐다.

 

윤 원내대표는 "구체적인 방법론에 대해서는 의원총회를 통해서 최종 결정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한 참석자는 통화에서 "민주당 의도가 빤히 보이고, 숫자로 밀어붙이는 상황이니 우리는 여론전으로 호소할 수밖에 없는 상황 아니겠느냐는 의견이 오갔다"며 "방법론으로는 밤샘 농성 등 이야기가 나왔다"고 전했다.

 

국민의힘은 오전 11시에 긴급 의총을 소집해 민주당의 이 방통위원장 탄핵안 강행 처리 시 대응 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국민의힘은 민주당이 김진표 국회의장을 설득해 이날 오후 본회의를 단독 소집, 이 위원장 탄핵소추안 발의를 보고할 경우, 본회의 직후부터 12월 1일 본회의가 열리기 전까지 국회 로텐더홀에서 밤샘 연좌 농성을 벌이는 방안 등을 검토 중이다.


탈북민단체 "새벽에 애드벌룬 10개 이용 대북전단 20만장 살포"

[TV서울=변윤수 기자] 탈북민단체 자유북한운동연합이 6일 이른 시간에 대북전단 20만장을 살포했다고 밝혔다. 이 단체 박상학 대표는 "경기도 포천에서 이날 오전 0∼1시 사이에 애드벌룬 10개를 이용해 대북전단 20만장을 살포했다"고 이날 말했다. 아울러 애드벌룬에 대북전단과 함께 트로트 음악 등을 저장한 UBS 등도 함께 넣었다고 전했다. 대북전단 살포 과정에서 경찰 측의 제지 등은 없었다고 박 대표는 덧붙였다. 이 단체는 지난달 10일에도 전단 30만장과 K팝·트로트 동영상 등을 저장한 USB 2천 개를 대형풍선 20개에 매달아 북한에 날려 보내는 등 지속적으로 대북전단 살포 활동을 해왔다. 그동안 대북 전단에 예민하게 반응해온 북한은 지난달 26일 대북 전단에 맞대응하겠다며 "수많은 휴지장과 오물짝들이 곧 한국 국경 지역과 종심 지역에 살포될 것"이라고 위협하고 이틀 뒤부터 1천개 가까운 오물 풍선을 남측에 날려 보냈으며 위성항법장치(GPS) 교란 공격 등 복합도발을 연쇄적으로 감행했다. 그러나 정부가 '감내하기 힘든 조치'로 대응하겠다고 경고한 직후 북한은 지난 2일 밤 김강일 국방성 부상 명의의 담화를 내고 오물 풍선 살포 잠정 중단을 선언했다.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