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06 (토)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정치


민주 안민석·기동민 재심 신청…오영환, 의정부갑 경선 반발

  • 등록 2024.03.02 02:28:39

 

[TV서울=변윤수 기자] 더불어민주당의 4·10 총선 공천 경쟁에서 탈락한 예비후보들의 반발이 이어지고 있다.

컷오프(공천 배제)된 친명(친이재명)계 5선 안민석 의원은 1일 자기 지역구인 경기 오산을 전략지역으로 지정한 당의 결정에 재심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안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당이 전략지역을 선정할 수 있는 경우는 현역 의원이 불출마하거나 도덕적·사법 리스크가 있을 때인데 저는 어느 경우에도 해당하지 않는다"며 "당의 결정은 부당하다"고 주장했다.

안 의원은 "2년 전 지방선거 당시에도 오산시를 경선 없이 전략선거구로 선정했다가 오산시장 선거에 패하고 당원들이 분열했다"며 "오산 당원들의 당심을 무시한 전략선거구 지정은 철회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라임 사태 주범인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으로부터 양복을 받은 혐의로 컷오프된 재선 기동민 의원도 페이스북을 통해 "공천위 심사 결과에 재심을 요청했다"고 알렸다.

기 의원은 "(당이) 납득할 수 없는 이유로 당원과 국민의 선택을 받을 기회를 박탈하려 한다"며 "검찰이 기소한 모든 내용은 재판 과정에서 공소의 부담함이 확인되고 있어 저는 무죄를 확신한다"고 말했다.

기 의원의 지역구인 서울 성북을에는 영입 인재인 김남근 변호사가 전략공천된 상태다.

경기 의정부갑 현역 의원으로 일찌감치 이번 총선 불출마를 선언한 오영환 의원은 이날 발표된 전략공관위의 전략경선 방침에 반발했다.

전략공관위는 의정부갑에서 영입 인재 1호인 박지혜 변호사와 문희상 전 국회의장의 아들인 문석균 김대중재단 의정부지회장이 경선을 치른다고 발표했다.

 

오 의원은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당이 첫 번째로 영입한 인재를 각종 논란과 지역당원 여론 분열의 중심에 있는, 30여년 조직을 일궈온 아버지를 둔 인사와 경선을 치르게 하는 데 어떤 전략적 판단이 담긴 것인가"라고 반문했다.

이어 "의정부에 자랑스러운 후보를 모시고 민주당 승리를 일군 뒤 떠나는 게 마지막 바람이었다"며 "경선을 철회하지 않으면 민주당에 대한 마지막 기대가 무너질 수밖에 없다"고 덧붙였다.

한편, 경기 하남시에 공천을 신청한 예비후보들은 이날 전략공관위가 하남갑과 하남을에 각각 추미애 전 법무부장관과 당 영입 인재인 김용만 대한민국임시정부기념사업회 이사를 전략공천한 데 반발해 국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기도 했다.

한 예비후보 측은 이날 통화에서 "하남시 선거구 두 곳에서 모두 경선 기회조차 부여하지 않은 데 대해 지역당원들도 반발하고 있다"며 "영입인재들도 경선을 치르는 지역구가 있는데 왜 하남만 내리꽂듯 전략공천을 했는지 이해할 수 없다"고 말했다.


김현기 시의회 의장, 제56주년 예비군의 날 기념행사 참석

[TV서울=나재희 기자] 김현기 서울시의회 의장은 5일, 제56주년 예비군의 날 기념행사에 참석해 “자랑스런 50만 서울시 예비군이 바로 우리의 강력”이라며 예비군들의 노고에 감사를 표했다. 백범김구기념관에서 개최된 이날 행사에는 오세훈 서울시 통합방위협의회 의장(서울시장), 이진우 수도방위사령관, 예비군지휘관, 여성 예비군대원 등 350여 명이 참석했다. 김 의장은 “백범 김구 선생은 백범일지 나의소원에서 ‘내가 남의 침략에 가슴이 아팠으니, 내 나라가 남을 침략하는 것을 원치 아니한다. 우리의 부력은 우리의 생활을 풍족히 할 만하고, 우리의 강력은 남의 침략을 막을 만하면 족하다’”며 “바로 수도 서울을 지키는 서울시 예비군이 우리의 강력”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서울시의회는 서울 안보 지킴이인 예비군들을 예우하고 처우를 개선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올해는 서울 외곽에 위치한 예비군 훈련장에 입소하는 예비군에게 수송버스를 무상으로 제공해 이동편의를 돕고 있다”고 말했다. 김 의장은 “앞으로도 의회가 더 열심히 경청하고 제대로, 똑바로 바꿔가겠다”며 “훈련 환경 개선을 위해 입법적, 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지난해 서울시의회는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