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09 (화)

  • 흐림동두천 24.9℃
  • 구름많음강릉 26.7℃
  • 흐림서울 25.4℃
  • 대전 24.0℃
  • 대구 24.5℃
  • 천둥번개울산 23.8℃
  • 흐림광주 25.7℃
  • 흐림부산 24.8℃
  • 흐림고창 24.5℃
  • 구름많음제주 31.9℃
  • 구름많음강화 24.1℃
  • 흐림보은 24.4℃
  • 흐림금산 24.2℃
  • 흐림강진군 27.1℃
  • 흐림경주시 24.6℃
  • 흐림거제 24.8℃
기상청 제공

사회


전몰군경미망인회 서울시지부 서울현충원 환경정화 봉사 실시

  • 등록 2024.05.30 15:10:41

 

[TV서울=이현숙 기자] 서울지방보훈청(청장 남궁선) 관내 보훈단체인 대한민국전몰군경미망인회 서울시지부(지부장 구숙정)는 지난 28일 회원 100여 명과 함께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환경정화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전몰군경미망인회 서울시지부는 지부장 및 25개 구 지회장과 회원 등 100여 명이 매년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이해 국립서울현충원 쓰레기 줍기, 비석 닦기 등의 묘역 정화활동을 통해 깨끗한 현충원 조성에 기여하고 있다.

 

구숙정 지부장은“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고 곧 방문할 참배객들에게 더 깨끗하고 정돈된 현충원의 모습을 보여드리고자 실시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현충원 환경정화 활동을 통해 그들의 숭고한 뜻을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남궁선 청장은 현충원 환경정화 봉사활동에 참여하는 전몰군경미망인회 회원들을 격려하고,“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뜻깊은 봉사활동에 참여해주신 미망인회 회원분들에게 감사드리며, 이번 봉사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에 보훈문화가 널리 전파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적십자 서울지사, 구로사업후원회 신규 결성

[TV서울=신민수 기자] 대한적십자사 서울시지사(회장 권영규)는 구로지역의 취약계층 지원 강화를 위해 나눔 후원 조직인 구로사업후원회를 신규 결성했다고 9일 밝혔다. 구로구청에서 8일 진행된 적십자사 서울지사 구로사업후원회 결성식에는 문헌일 구로구청장과 윤건영 국회의원, 정대근 구로구의회 의장, 권영규 적십자사 서울지사회장 등 150여 명이 참석했다. 적십자사 서울지사의 구로사업후원회에는 서울 구로구 내 복지 증진을 위해 지역사회 리더 9명이 모였다. 김상임 구로다나병원 이사장이 회장직을 맡았으며, 박광환 ㈜건융 대표가 부회장을 김하정 액티바리빙 대표가 사무국장직을 수행한다. 새롭게 탄생한 적십자사 서울지사 구로사업후원회는 구로지역 적십자봉사원의 취약계층 지원 활동 후원과 봉사활동 지원을 위한 기금 모금, 적십자 인도주의 활동 동참 등의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김상임 적십자사 서울지사 구로사업후원회장은 “구로구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도움이 될 수 있는 활동들을 펼쳐나가며 지역사회 복지증진을 위해 앞장서겠다”며 “앞으로 구로구 적십자봉사원들이 더욱 즐겁고 보람차게 봉사하실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김문희 적십자사 서울지사 구로지구협의회

국민의힘, "공수처, 채상병사건 수사결과 조속히 발표해야"

[TV서울=이천용 기자] 국민의힘은 9일 오전 원내대책회의에서 전날 경찰이 해병대 채상병 순직 사건 결과를 발표한 것과 관련, 채상병 사건의 다른 한 축인 '수사 외압' 의혹을 수사 중인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를 향해서도 수사 결과를 조속히 발표하라고 촉구했다. 추경호 원내대표는 이날 "공신력 있는 수사기관에서 내놓은 수사 결과라 진상규명의 첫발을 뗐다고 볼 수 있다"며 "이제 공수처의 시간이다. 공수처가 조속히 수사 결과를 발표하면 이 사건의 진상을 종합적으로 판단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정쟁보다 진상규명이 우선"이라며 "공수처는 소위 외압 의혹에 대한 철저한 수사로 한 점 의혹 없이 진상을 규명해 조속히 수사 결과를 발표해줄 것을 다시 한번 촉구한다"고 말했다. 정점식 정책위의장은 "채상병 어머니의 간절한 바람대로 1주기 전에 수사 결과가 나온 것을 다행스럽게 생각한다"며 "더불어민주당 입맛에 맞지 않는다고 (경찰 수사 결과를) 믿을 수 없다고 하고, 그래서 결론은 특검이라고 주장하는 것은 진실규명보다는 순직 병사의 희생을 정치적으로 이용하는 것에 불과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민주당은 경찰 수사 결과를 정략의 수단으로 삼지 말고,






정치

더보기
국민의힘, "공수처, 채상병사건 수사결과 조속히 발표해야" [TV서울=이천용 기자] 국민의힘은 9일 오전 원내대책회의에서 전날 경찰이 해병대 채상병 순직 사건 결과를 발표한 것과 관련, 채상병 사건의 다른 한 축인 '수사 외압' 의혹을 수사 중인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를 향해서도 수사 결과를 조속히 발표하라고 촉구했다. 추경호 원내대표는 이날 "공신력 있는 수사기관에서 내놓은 수사 결과라 진상규명의 첫발을 뗐다고 볼 수 있다"며 "이제 공수처의 시간이다. 공수처가 조속히 수사 결과를 발표하면 이 사건의 진상을 종합적으로 판단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정쟁보다 진상규명이 우선"이라며 "공수처는 소위 외압 의혹에 대한 철저한 수사로 한 점 의혹 없이 진상을 규명해 조속히 수사 결과를 발표해줄 것을 다시 한번 촉구한다"고 말했다. 정점식 정책위의장은 "채상병 어머니의 간절한 바람대로 1주기 전에 수사 결과가 나온 것을 다행스럽게 생각한다"며 "더불어민주당 입맛에 맞지 않는다고 (경찰 수사 결과를) 믿을 수 없다고 하고, 그래서 결론은 특검이라고 주장하는 것은 진실규명보다는 순직 병사의 희생을 정치적으로 이용하는 것에 불과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민주당은 경찰 수사 결과를 정략의 수단으로 삼지 말고,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