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5 (토)

  • 흐림동두천 22.8℃
  • 구름많음강릉 25.6℃
  • 흐림서울 24.0℃
  • 대전 24.5℃
  • 맑음대구 25.8℃
  • 맑음울산 22.1℃
  • 구름많음광주 24.5℃
  • 구름조금부산 23.1℃
  • 구름많음고창 22.5℃
  • 구름많음제주 24.3℃
  • 흐림강화 21.2℃
  • 구름많음보은 23.4℃
  • 구름많음금산 24.1℃
  • 구름많음강진군 23.2℃
  • 맑음경주시 23.5℃
  • 구름많음거제 22.9℃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부산시, 일본·싱가포르 기업 포상관광단 잇달아 유치

  • 등록 2024.06.10 08:27:23

 

[TV서울=박양지 기자] 부산시와 지역 관광 업계가 아시아 지역 주요 여행사를 대상으로 마케팅을 벌여 대규모 기업 포상관광단을 잇달아 유치하는 성과를 거뒀다.

부산시는 올해 3월 일본 주요 송출여행사 4곳을 직접 방문해 협의를 벌여 '뉴스킨 포상관광단' 700명을 6월 중 부산에 유치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성과는 방한 일본 여행객이 2022년 29만7천명에서 2023년 231만6천명으로 늘어난 것에 착안해 부산시와 부산관광공사, 관광업계가 현지 여행사를 찾아가 설득한 것이 주효했다.

오는 10월 11일에는 13개국의 싱가포르 허벌라이프 포상관광단이 부산으로 입국한다.

 

싱가포르 허벌라이프 아태지역 직원 3천여명은 사흘간 벡스코 제1전시장에서 행사를 한다.

이 행사 유치도 부산시, 부산관광공사, 벡스코, 부산 마이스 얼라이언스가 협업 마케팅을 벌여 이루어낸 성과다.

2023년에는 대만,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 총 1만3천여명의 포상관광단을 유치하는 성과를 거뒀다.

시는 부산관광공사와 함께 ▲ 찾아가는 설명회 ▲ 주요 의사결정권자 대면 마케팅 ▲ 마이스(MICE) 전문전시회 참가 ▲ 초청 팸투어 등 다양한 유치 마케팅을 전개할 계획이다.

박근록 부산시 관광마이스국장은 "대규모 기업인센티브 유치는 도시홍보와 경제적 파급효과가 크다는 측면에서 단순한 하나의 행사 이상의 큰 의미와 가치를 지닌다"며 "적극적인 마케팅으로 지역 민생경제 활성화에 밑거름이 될 마이스 행사 유치에 전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치

더보기
이재명, “쌍방울 대북송금, 희대의 조작사건” [TV서울=이천용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4일 오후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4부(한성진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 재판에 출석하며서 검찰이 쌍방울 대북송금 의혹으로 자신을 기소한 것을 두고 "있을 수 없는 희대의 조작 사건"이라며 "언론이 조금이라도 관심을 가지면 어떻게 이런 일이 가능하겠느냐"고 했다. 이 대표는 이날 "동일한 사건에 대해 동일한 법원의 다른 재판부가 전혀 다른 판단을 해서 상반된 결론이 났다"며 "왜 이런 점에 대해서 우리 언론들은 한 번도 지적하지 않느냐"고 반문했다. 사건의 공범인 안부수 아태평화교류협회 회장의 1심 재판부가 대북송금 사건을 '쌍방울이 주가 상승을 노리고 벌인 대북 사업'이라고 판시한 것을 거론한 것이다. 이어 "어떻게 같은 법원이 이화영에 대해서는 '이재명과 경기도를 위한 송금'이라고 판결하고 있느냐"고 따져 물었다. 그는 국가정보원이 '북한의 정찰총국 간부 이호남이 대북 인도적 사업가에게 주가조작 대금으로 일주일에 50억씩 받기로 했다'는 내용의 보고서를 작성했다는 언론보도를 언듭하며, "이런 국정원의 기밀 보고서가 맞겠느냐. 아니면 조폭 출신으로 도박장을 개설했다 처벌받고, 불법 대부업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