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8 (화)

  • 구름많음동두천 2.6℃
  • 맑음강릉 5.6℃
  • 구름조금서울 4.6℃
  • 구름조금대전 4.4℃
  • 맑음대구 4.3℃
  • 맑음울산 4.0℃
  • 맑음광주 4.5℃
  • 맑음부산 5.3℃
  • 맑음고창 6.0℃
  • 맑음제주 9.2℃
  • 구름많음강화 2.1℃
  • 구름많음보은 -1.7℃
  • 맑음금산 1.4℃
  • 맑음강진군 1.4℃
  • 맑음경주시 0.8℃
  • 맑음거제 3.2℃
기상청 제공

연예/스포츠

전체기사 보기

[TV서울] 정글의법칙, 오종혁 뱀파이어 역인데 까맣게 타버렸다 고충 토로 ‘폭소’ 21일 방송

[TV서울=신예은 기자] SBS '정글의 법칙 in 북마리아나' 오종혁이 여섯 번째 정글 생존에 도전한다. SBS 금요 예능 ‘정글의 법칙’의 40번째 시즌인 ‘정글의 법칙 in 북마리아나’가 21일 밤 10시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1년 여 만에 ‘정글의 법칙’에 돌아온 오종혁은 ‘북마리아나’를 포함해 어느덧 여섯 시즌을 함께한 ‘프로정글러’로 병만 족장의 오른팔 역할을 톡톡히 했다는 후문. 오종혁은 ‘정글’에 대해 “자석 같은 존재”라 말하며 “전기 자석처럼 전원이 탁 켜지면 나도 모르게 끌리게 된다. ‘정글’에 와서 또 한번 힘을 내고 에너지를 얻어 간다”라고 밝혔다. 하지만 ‘프로정글러’ 오종혁에게도 고충은 있었다. 오종혁은 “’뮤지컬 ‘뱀파이더 아더’에서 ‘아더’ 역을 맡고 있는데 정글에 와서 얼굴이 다 탔다”며 “뱀파이어 역할인 만큼 피부가 창백 해야 해서 ‘정글’에 와서도 선 크림을 얼굴에 열심히 발랐다. 그런데 해가 너무 세서 소용이 없었다. 다 타버렸다. 제 탓이 아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 한편, ‘정글의 법칙 in 북마리아나’는 ‘정글의 법칙’을 가장 오랜 기간 이끌어오고 있는 김진호 PD가 연출한다. 김진호 PD




[TV서울] 문희상 의장, UAE 왕세제 면담 [TV서울=김용숙 기자] 아랍에미리트를 공식방문 중인 문희상 국회의장이 12월 17일 오후(이하 현지시간) 왕세제의 사저인 씨팰리스에서 모하메드 아부다비 왕세제를 만나 최근 강화되고 있는 양국의 최고위급 교류·협력관계 증진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문 의장은 먼저 “바쁜 와중에 시간을 내 주셔서 감사드린다. 문재인 대통령께서도 왕세제께 각별한 안부를 전해 달라고 당부하셨다”면서 “지난 3월 문 대통령의 방문 이후 양국은 특별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맺음으로써 100년을 내다보는 형제 관계로 발전했다”고 말했다.문 의장은 이어 “대한민국 국회는 양국 관계 증진을 전폭적으로 지원하겠다”면서 “오늘 연방평의회와 협력의정서를 체결한 만큼 의회 간 협력증진을 위해 힘쓸 것이며, 모든 부문에 있어 UAE를 적극 지지하겠다”고 강조했다.또한 문 의장은 “오늘 오전에는 자이드 대통령 묘소, 자이드 사원, 전몰장병 추념비 등을 방문했는데 나라를 위해 헌신한 지도자와 장병들에 대한 국가 차원의 높은 예우에 큰 감명을 받았다”고 전한 뒤, “내년에 방한 계획이 있으신 것으로 알고 있는데, 한국방문 시 꼭 국회를 방문해 주시기 바란다”고 밝혔다.이에 모하메드 왕세제는 “양국 정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