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1 (월)

  • 맑음동두천 22.5℃
  • 맑음강릉 24.7℃
  • 맑음서울 22.1℃
  • 맑음대전 23.2℃
  • 구름많음대구 26.9℃
  • 구름조금울산 25.8℃
  • 구름조금광주 23.1℃
  • 박무부산 24.4℃
  • 맑음고창 21.9℃
  • 박무제주 19.0℃
  • 맑음강화 21.0℃
  • 맑음보은 22.1℃
  • 맑음금산 22.5℃
  • 구름많음강진군 21.8℃
  • 구름많음경주시 26.5℃
  • 구름많음거제 25.2℃
기상청 제공

문화

[TV서울] 서울시립과학관, 18~19일 제3회 사이언스 페스티벌

  • 등록 2019.05.17 12:01:53

[TV서울=이천용 기자] 일상 속에서 마주하는 과학 원리를 만나고, 과학을 놀이처럼 즐기는 공간으로 자리매김한 서울시립과학관이 개관 2주년을 맞이해 제3회 사이언스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서울시 최초의 청소년과학관인 서울시립과학관은 현재까지 총 435,424명이 다녀갔다.

 

‘2019 제3회 사이언스 페스티벌’은 5월 18일(토)부터 19일(일)까지 양일간 진행되며, ‘과학관에서 인(enjoy)싸(science festival)되기’라는 주제를 바탕으로 과학관을 방문하는 관람객들이 ‘즐기고 놀 수 있는(enjoy)’ 지역사회와 학생들이 함께하는 과학체험부스, 스마트 기술 체험, 강연 및 특별전시, 공연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이번 행사는 ① 사이언스 광장 속 체험거리 ② 과학이야기와 환경문제를 다룬 강연 ③ 애플 코리아와 함께하는 스마트기술 체험부스 ④ 과학실험교실 및 특별 전시해설 ⑤ 가족과 함께하는 과학관 스탬프 투어 ⑥ 환경다큐멘터리 상영 및 학생작품 전시 ⑦ 사이언스 매직쇼 및 골든벨 등으로 구성된다. 과학관 전시실 입장과 일부 유료 프로그램을 제외한 대부분의 프로그램은 무료로 이용이 가능하다.

 

먼저, 사이언스 광장에서는 ‘내 손안의 과학’을 주제로 중고등학생들이 참여한 ‘열린과학나눔터’ 체험부스,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마켓과 일상 속 과학’ 체험부스가 운영되며, ‘내가 만드는 과학관’을 주제로 한 꿈나무 가드닝 및 비누만들기 체험 등 다양한 체험거리를 만나볼 수 있다.

 

9개 중고등학교에서 청소년들의 재능기부인 ‘열린과학나눔터’에 참여하여 주기율표 작품, 3D프린팅 창작품, 피라미드만화경 만들기 등 참여학교별 아이디어 체험부스를 운영한다.

 

공릉꿈마을협동조합(노원구 공릉동 소재 지역공동협력협력체)은 목공젓가락, 모기퇴치제 자전거수리 등 일상 속에서 사용하는 것들을 직접 만들어볼 수 있는 체험활동을 통해 ‘일상 속의 과학’을 경험할 수 있는 과학체험부스를 운영한다.

 

‘내가 만드는 과학관’이란 주제로 꽃과 식물을 직접 심어 과학관 주변에 배치해보는 꿈나무 가드닝, 환경전문가와 함께하는 EM 비누만들기 등 지구환경을 지키는 유익한 체험활동도 준비되어 있다. 친환경 운송수단 자전거를 솜사탕과 접목한 체험, 우블렉 만들기 등 특별한 체험거리도 마련된다.

 

과학대중강연에는 18일 이정모 서울시립과학관장이 고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과학 이야기’를 주제로 강연하고, 19일에는 박미순 오산환경보존 시민위원단 회장이 강연자로 나서 최근 심각하게 대두되는 환경문제,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한 일상 속 실천방안을 함께 고민한다.

 

이번 사이언스 페스티벌에는 APPLE의 우수교육자 ADE(Apple Distinguished Educator)들과 스마트 기술과 과학교육이 연계된 사례를 ‘Everyone Can Create’ 체험부스를 통해 소개한다. 과학 학습에 표현력과 창의력을 더한 스마트 기술이 어떻게 새로운 커뮤니케이션을 이끌고 유의미하게 활용될 수 있는지에 직접 체험해볼 있도록 ‘그리기, 음악, 영상, 코딩, AR체험’ 총 5개 체험부스를 사전예약을 받아 진행한다.

 

청소년 대상 과학실험교실도 운영된다. 풍동실험, 분자3강, 천체망원경, 코딩과로봇 등 물리·생물·화학·지학 분야 다양한 과학수업이 예약제로 운영된다. 또 19일에는 게임형 과학관 전시체험인 ‘과학관은 살아있다(DNR)’를 통해 가족과 함께 과학관 스템프 투어를 할 수 있다.

이외에도 서울시립과학관 1층 로비에는 환경오염의 심각성을 고발하는 다큐멘터리 ‘알바스트로’를 상영하며, 무학여고 학생들이 그린 환경포스터 등이 전시된다. 그리고 1층 중앙홀에서는 사이언스 매직쇼 및 사이언스 골든벨 등 다양한 과학 공연이 펼쳐진다.

 

이정모 관장은 “서울시립과학관은 지역주민과 학생, 예비과학자 등 과학관을 방문하는 모두가 다함께 ‘즐기고 놀 수 있는(enjoy)’ 공간으로 자리매김했다”며, “과학을 놀이처럼 즐길 수 있고 일상 속의 과학을 경험하는 공간, 만지고 체험하고 탐구하는 생생한 과학 체험의 장이 될 수 있도록 문턱을 낮춘 열린교실로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정치

더보기
문희상 국회의장, ‘동행’ 출판기념회 및 퇴임식 개최 [TV서울=김용숙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은 29일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출판기념회 및 퇴임식에서 “제게 남은 꿈이 있다면 두 가지”라며 “하나는 따뜻한 햇볕이 드는 40평 남짓 단층집에서 10평 텃밭을 가꾸며 사는 것이고, 두 번째는 내가 33년 전 꿈꾸었던 팍스코리아나의 시대가 열리는 것을 내 생전에 꼭 보는 것”이라고 말했다. 문 의장은 책 제목 ‘동행’에 대해 “‘동행’이라는 말은 제가 자주 쓰고 가장 좋아하는 단어 중에 하나”라며 “‘함께 가는 것’, 그 자체가 인생이고 정치라고 생각한다. 아무리 완벽한 인간이더라도 혼자 살수 없고, 혼자서는 정치를 할 수 없기 때문이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문 의장은 “오늘 정말 많은 분들이 귀한 발걸음을 해주셨다. 그동안 제 정치인생에 동행해주셨던 분들”이라며 “여러분들은 저 문희상이 후회 없는 삶, 행복한 정치인의 길을 걸어올 수 있었던 든든한 울타리였다”며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29일 출간한 ‘동행’은 모두 1,2,3권으로 구성돼 있고, 2005년 처음 홈페이지에 올린 글을 시작으로 15년간의 문 의장의 생각을 담은 글들을 묶은 책이다. 출판기념회에는 문재인 대통령, 김명수 대법원장이 축전을 보냈다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