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2 (화)

  • 흐림동두천 14.3℃
  • 구름많음강릉 20.9℃
  • 구름많음서울 15.9℃
  • 흐림대전 16.3℃
  • 구름많음대구 18.1℃
  • 맑음울산 17.8℃
  • 구름많음광주 16.2℃
  • 맑음부산 20.2℃
  • 구름많음고창 13.8℃
  • 맑음제주 16.1℃
  • 구름많음강화 13.9℃
  • 구름많음보은 11.8℃
  • 흐림금산 12.6℃
  • 맑음강진군 13.8℃
  • 구름많음경주시 20.5℃
  • 맑음거제 16.3℃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미 해안경비대, 골든레이호 한국인 선원 전원 구조

  • 등록 2019.09.10 10:01:48

 

[TV서울=신예은 기자] 미국 해안경비대(USCG)가 미 동부 해안에서 전도된 현대글로비스 소속 자동차운반선 골든레이호 안에 고립됐던 한국인 선원 4명 전원을 구조했다.

 

미 해안경비대는 "마지막 골든레이호 선원을 무사히 구출했고, 모든 선원의 안전이 확인됐다"고 한국시간으로 10일 오전 7시(현지시간 9일 오후 6시) 경 트위터를 통해 밝혔다.

 

골든레이호는 8일(현지시간) 오전 1시 40분쯤 미 조지아주 브런즈윅항에서 12.6㎞ 떨어진 해상에서 선체가 좌현으로 80도 가량 기울어지며 전도됐다. 당시 배에 타고 있던 선원 가운데 한국인 6명을 포함 20명은 즉시 구조됐다.

 

미 해안경비대는 9일 오전부터 나머지 승무원 4명이에 대한 본격적인 구조활동을 벌여 이들이 선미쪽 플로펠러 샤프트룸쪽에 생존해 있음을 확인했다. 이후 선체를 절단해 구조작업을 벌여 모두 무사히 구출했다.

 

미 해안경비대는 골든레이호 선원들은 구조 당시 건강 상태는 비교적 양호한 편이었으며, 구조 직후 건강상태 점검을 위해 인근 병원으로 이동했다고 전했다.

 

한편, 사고 당시 골든레이호에는 차량 4000여 대가 적재되어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남인순 의원, ‘사회서비스원법’ 등 ‘남인순 3법’ 제정법률안 대표 발의

[TV서울=변윤수 기자] 21대 국회 법안 발의 첫날인 1일 남인순 의원(더불어민주당, 송파병)은 ‘사회서비스원 설립‧운영 및 지원에 관한 법률안(이하,‘사회서비스원법’으로 표기)‘, ’스토킹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안‘, ’민주시민교육지원법안‘ 등 3건의 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이 ’남인순 3법‘은 모두 문재인 정부의 국정과제이자, 20대 국회에도 대표 발의해 통과를 위해 노력했으나 임기만료로 폐기된 법안이다. 남인순 의원은 ‘사회서비스원법’의 발의취지에 대해 “우리 사회의 사회적 돌봄에 대한 수요가 폭증하는 상황에서 민간영역을 중심으로 사회서비스 시장 및 일자리가 양적으로 크게 성장했다”며 “그러나 기존 사회서비스 공급기관간 과도한 경쟁과 공공의 역할 부재로 서비스의 질이 떨어지고, 서비스 제공인력의 처우개선에 미흡해 사회서비스의 공공성 강화에 대한 필요성이 증대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서 “코로나19 확산이 심각했던 대구의 경우, 민간이 제공하던 사회서비스의 공백이 발생하였다. 이를 공적 전달체계인‘대구시사회서비스원(2019년부터 시범사업 참여)’이 긴급돌봄서비스 제공해 코로나19에 취약한 아동‧ 장애인‧노인을 안전하게 돌볼 수 있었던 중요






정치

더보기
남인순 의원, ‘사회서비스원법’ 등 ‘남인순 3법’ 제정법률안 대표 발의 [TV서울=변윤수 기자] 21대 국회 법안 발의 첫날인 1일 남인순 의원(더불어민주당, 송파병)은 ‘사회서비스원 설립‧운영 및 지원에 관한 법률안(이하,‘사회서비스원법’으로 표기)‘, ’스토킹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안‘, ’민주시민교육지원법안‘ 등 3건의 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이 ’남인순 3법‘은 모두 문재인 정부의 국정과제이자, 20대 국회에도 대표 발의해 통과를 위해 노력했으나 임기만료로 폐기된 법안이다. 남인순 의원은 ‘사회서비스원법’의 발의취지에 대해 “우리 사회의 사회적 돌봄에 대한 수요가 폭증하는 상황에서 민간영역을 중심으로 사회서비스 시장 및 일자리가 양적으로 크게 성장했다”며 “그러나 기존 사회서비스 공급기관간 과도한 경쟁과 공공의 역할 부재로 서비스의 질이 떨어지고, 서비스 제공인력의 처우개선에 미흡해 사회서비스의 공공성 강화에 대한 필요성이 증대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서 “코로나19 확산이 심각했던 대구의 경우, 민간이 제공하던 사회서비스의 공백이 발생하였다. 이를 공적 전달체계인‘대구시사회서비스원(2019년부터 시범사업 참여)’이 긴급돌봄서비스 제공해 코로나19에 취약한 아동‧ 장애인‧노인을 안전하게 돌볼 수 있었던 중요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