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4 (토)

  • 흐림동두천 21.8℃
  • 흐림강릉 25.2℃
  • 흐림서울 23.5℃
  • 구름많음대전 24.6℃
  • 맑음대구 24.9℃
  • 맑음울산 26.0℃
  • 구름많음광주 24.9℃
  • 맑음부산 26.2℃
  • 흐림고창 25.3℃
  • 맑음제주 25.7℃
  • 흐림강화 22.0℃
  • 흐림보은 22.3℃
  • 구름많음금산 23.6℃
  • 구름조금강진군 26.4℃
  • 맑음경주시 27.0℃
  • 구름조금거제 27.3℃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어린 세자매 성폭행한 남성에 징역 270년

  • 등록 2019.09.14 12:00:06

 

[TV서울=이현숙 기자] 자신이 돌도번 8세 소녀와 2세 쌍둥이 등 세 자매를 성폭행한 남성에게 270년 징역형이 선고됐다.

앤드류 코왈지크(44)는 지난 2008년 일자리를 찾기에 바빴던 지인의 딸 아이 세명을 돌봐달라는 부탁을 받고 8세 소녀와 두 살배기 쌍둥이 등 세 자매를 봐주면서 이들을 성폭행하고 성폭행 장면을 동영상으로 촬영한 혐의로 기소됐다.

당시 코왈지크는 워싱턴주 디모인스에서 무면허 운전을 하다 경찰에 발각됐지만 정지 명령을 무시하고 고속도로에서 추격전 끝에 경찰을 따돌리고 도주했다 다음날 퓨알럽의 한 모텔에서 체포됐고 경찰이 그의 소지품을 조사하는 과정에서 성폭행 동영상을 대거 발견했다.

피해 아동들의 어머니는 지난 2003년 남동생의 지인이었던 코왈지크를 처음 만났고 친분을 쌓아 오던 중 2005년 가정폭력 피해를 당한 후 보호시설에 들어가면서 코왈지크로부터 도움을 받기 시작했다.

검찰은 “피해 아동들의 어머니는 코왈지크가 세자매들에게 옷, 기저귀, 신발, 생일 케이크 등을 사주는 것을 보고 잘 돌봐주고 있다고 믿었다”고 말했다.

코왈지크는 지난 2008년 2월 법원으로부터 1개의 아동 성폭행 혐의에 대해 유죄 판결을 받았지만 추후 8건의 추가 혐의가 드러나면서 재판이 10여년간 이어졌다.

결국 모두 9개의 아동 성폭햄 혐의에 유죄가 선고됐고 지난 9일 열린 선고공판에서 마이클 모스맨 판사는 코왈지크에게 270년의 중형을 선고했다. /제공: 시애틀앤뉴스(제휴사)


[TV서울] 어린 세자매 성폭행한 남성에 징역 270년

[TV서울=이현숙 기자] 자신이 돌도번 8세 소녀와 2세 쌍둥이 등 세 자매를 성폭행한 남성에게 270년 징역형이 선고됐다. 앤드류 코왈지크(44)는 지난 2008년 일자리를 찾기에 바빴던 지인의 딸 아이 세명을 돌봐달라는 부탁을 받고 8세 소녀와 두 살배기 쌍둥이 등 세 자매를 봐주면서 이들을 성폭행하고 성폭행 장면을 동영상으로 촬영한 혐의로 기소됐다. 당시 코왈지크는 워싱턴주 디모인스에서 무면허 운전을 하다 경찰에 발각됐지만 정지 명령을 무시하고 고속도로에서 추격전 끝에 경찰을 따돌리고 도주했다 다음날 퓨알럽의 한 모텔에서 체포됐고 경찰이 그의 소지품을 조사하는 과정에서 성폭행 동영상을 대거 발견했다. 피해 아동들의 어머니는 지난 2003년 남동생의 지인이었던 코왈지크를 처음 만났고 친분을 쌓아 오던 중 2005년 가정폭력 피해를 당한 후 보호시설에 들어가면서 코왈지크로부터 도움을 받기 시작했다. 검찰은 “피해 아동들의 어머니는 코왈지크가 세자매들에게 옷, 기저귀, 신발, 생일 케이크 등을 사주는 것을 보고 잘 돌봐주고 있다고 믿었다”고 말했다. 코왈지크는 지난 2008년 2월 법원으로부터 1개의 아동 성폭행 혐의에 대해 유죄 판결을 받았지만 추후 8건

[TV서울] 서울병무청, 올해 24세 병역의무자, 내년부터 국외여행허가 필요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지방병무청(청장 김종호)은 내년부터 국외여행허가 의무가 발생하는 병역의무자(1995년생)를 대상으로 국외여행(기간연장)허가 신청 안내문을 발송했다. 현행 병역법령상 출국 중인 병역의무자가 25세 이후에도 국외에 계속 체류하고자 할 경우에는 24세부터 25세가 되는 해 1월 15일까지 병무청장의 국외여행(기간연장)허가를 받아야 한다. 단기여행(관광, 일시적인 출국 목적), 유학, 이민 목적 등으로 국외여행허가사유가 세분화되며 단기여행 및 유학 등 사유는 병무청 또는 관할 재외공관을 통해 국외여행허가 신청이 가능하고, 이민 목적 사유는 반드시 관할 재외공관을 통해 국외여행허가 신청이 가능하다. 선천적 복수국적인 사람은 18세가 되는 해 3월말까지 국적선택(이탈)을 하지 않은 경우 병역의무가 있으며 따라서 반드시 국외여행허가 대상이라는 점을 유의해야 한다. 25세인 병역의무자가 국외여행허가를 받지 않고 출국하거나 국외에 체재(거주)하는 경우, 병역법 위반(국외여행허가 의무 위반)으로 관할 경찰관서에 고발 처리된다. 국외여행허가 의무 위반자에 대해서는 37세까지 관리하면서 입영 등 병역의무부과를 하게 되고, 인적사항을 인터넷에 공개하며






[TV서울] 김태호 시의원, “강남구 율현공원 ‘별꽃축제’ 환영, 제2의 ‘서울숲’으로 거듭날 것” [TV서울=변윤수 기자] 김태호 시의원(더불어민주당, 강남4)은 강남구 율현동 소재 ‘율현공원’에서 오는 28일 오후 6시부터 9시까지 ‘2019 율현공원 별꽃축제’가 개최된다고 밝혔다. ‘별꽃축제’는 별과 꽃이 있는 초가을 밤의 정취를 시민과 함께한다는 테마로 율현공원을 홍보하고 공원 여가문화의 장으로 자리매김하고자 기획됐으며, 서울팝스오케스트라 클래식 음악공연부터 인기가수 조관우, 뮤지컬배우 박혜미, 팬텀싱어 포마스 등 다채롭고 화려한 무대가 잔디광장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2016년 6월 율현공원 개원 후 처음으로 진행되는 금번 음악회는 개최되기까지 우여곡절이 많았다. 율현공원은 세곡2지구 보금자리 아파트를 건설하면서 그린벨트 훼손지에 조성된 4만7천평의 넓은 공원이다. 그러나 당시 ‘초지공원’이라는 주제로 토질개선 등 근본적인 조치 없이 식목돼 현재 나무들이 말라 죽고 잡초가 번식하여 주민들로부터 외면 받는 공원이 됐다. 김태호 시의원은 “율현공원은 현재 공원의 기능을 상실해 편의시설 부족, 저류지 악취, 체육시설 소음 문제 등이 발생해 주민들의 발걸음을 되돌리게 한다”며 “율현공원에 수목식재와 평상 등 편의시설부터 마련해 공원답게 재정비하고 율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