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0 (일)

  • 맑음동두천 21.9℃
  • 맑음강릉 23.3℃
  • 연무서울 21.8℃
  • 맑음대전 21.8℃
  • 맑음대구 21.5℃
  • 구름많음울산 21.8℃
  • 맑음광주 21.9℃
  • 구름많음부산 23.1℃
  • 맑음고창 21.4℃
  • 구름많음제주 20.4℃
  • 맑음강화 20.5℃
  • 맑음보은 21.7℃
  • 맑음금산 21.4℃
  • 구름조금강진군 22.9℃
  • 구름많음경주시 22.4℃
  • 구름많음거제 22.6℃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TV서울] 마포구, 치매 예방 프로그램 ‘기억지킴교실’ 운영

  • 등록 2019.10.11 11:33:01

 

[TV서울=신예은 기자] 치매는 노인 인구가 급증하고 있는 한국에서 사람들이 가장 두려워하는 질환 중 하나로 꼽힌다. 고령화 시대에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치매를 늦추는 방법은 무엇이 있을까?

 

치매는 현재까지 완전한 치료제가 존재하지 않아 치매 발병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요인을 밝히고 이에 대한 예방에 힘을 쏟는 것이 우리가 할 수 있는 최선의 방법으로 알려져 있다.

 

이에 따라 마포구가 어르신들이 치매 위험요인을 사전에 관리해 건강한 노년 생활을 보낼 수 있도록 치매 예방 프로그램 ‘기억지킴교실’을 오는 10월 16일부터 운영한다.

 

마포구는 이 프로그램을 통해 마포구치매안심센터와 협력해 치매 위험요인을 보유하고 있으나 뚜렷한 인지기능 저하가 없는 마포구 노인을 대상으로 ‘치매예방 다중영역 개입 프로그램’을 실시해 치매 위험요인의 사전 관리를 강화하고 생활습관 개선을 도와 치매 발생률을 줄일 계획이다.

 

마포중앙도서관에서 총 8회에 걸쳐 진행되는 ‘기억지킴교실’은 마포구치매안심센터 소속 작업치료사 2명이 강의를 진행하며 홀수 차에는 교육, 짝수 차에는 신체 훈련 두 종류의 과정으로 번갈아 운영된다.

 

만보계를 활용한 개인의 일일 걸음 수 기록부터 식사 일기, 인지·사회활동 기록, 나의 기억지킴 일기 등 일상생활을 기록하는 습관이 형성되도록 과제도 주어진다.

 

프로그램에 성실하게 참여하는 어르신에게는 마포구치매안심센터에서 스마트만보계를 선물하며 프로그램 종료 후에도 ‘기억지킴교실’에 참여했던 어르신들에게는 마포구치매안심센터에서 진행하는 추적 관리 프로그램으로 지속적인 치매 예방 도움을 제공할 예정이다.

 

‘기억지킴교실’ 프로그램은 오는 10월 16일부터 11월 8일까지 매주 수요일과 금요일 오후 2시부터 3시까지 1시간씩 진행되며 참여 대상은 마포구에 거주하는 만 60세 이상 어르신이다. 단, 첫 강의 시 치매검사를 실시해 치매증상이 있는 것으로 판정된 어르신은 참여가 불가하다.

 

수강료는 무료이며 프로그램 신청은 마포중앙도서관 홈페이지(https://mplib.mapo.go.kr/mcl)에서 가능하다. 기타 문의 사항 및 전화 신청은 마포중앙도서관(02-3153-5854)으로 연락하면 된다.

 

유동균 마포구정창은 “어르신들의 방문이 잦고 접근성이 좋은 마포중앙도서관에 치매예방 프로그램을 마련해 주민들의 건강을 챙길 수 있게 돼 기쁘다”며 “마포구민들이 치매라는 용어를 질병으로 생각해 부정적으로 느끼기보다는 일상의 치매 예방에 관심을 두어 활기찬 노년을 맞이하길 바라며 앞으로도 어르신 관련 교육과 보건사업을 다양화 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