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14 (목)

  • 흐림동두천 22.2℃
  • 흐림강릉 27.6℃
  • 흐림서울 22.8℃
  • 구름많음대전 26.1℃
  • 구름많음대구 26.9℃
  • 흐림울산 23.1℃
  • 구름많음광주 24.5℃
  • 구름조금부산 22.2℃
  • 흐림고창 24.9℃
  • 구름많음제주 24.2℃
  • 흐림강화 20.3℃
  • 흐림보은 25.6℃
  • 흐림금산 25.9℃
  • 구름많음강진군 22.5℃
  • 구름조금경주시 27.6℃
  • 구름조금거제 22.7℃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TV서울] 박기열 시의회 부의장, 흰지팡이의 날 기념 복지대회서 표창수여 및 축사

  • 등록 2019.10.11 17:22:03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박기열 부의장(더불어민주당, 동작3)이 11일 오전 11시 어린이대공원 능동숲속의무대에서 열린 ‘제40회 흰지팡이의 날 기념 시각장애인 재활복지대회’에서 축사를 전했다.

 

재활복지대회는 1980년 세계시각장애인연합회(WBU)가 시각장애인 권리 보장을 위해 10월 15일 제정한 흰지팡이의 날을 기념해 열리게 됐다.

 

이날 복지대회에는 박기열 부의장을 비롯해 행사를 주최한 서울시시각장애인연합회 윤상원 회장, 시각장애인용 흰지팡이를 기증한 국제라이온스협회 354-D 지구 이영자 총재, 서울시 배형우 복지기획관,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홍순봉 회장, 남산 장애인고용공단 감사 등 많은 내빈과 시각장애인, 가족, 자원봉사자들이 함께했다.

 

시각장애인의 권리 증진과 봉사활동 등을 통해 시각장애인 복지 향상에 힘을 쏟은 공로자들에 대한 표창 수여식도 열렸으며, 박기열 부의장은 서울시의회의장 표창을 수여했다.

 

박기열 부의장은 축사를 통해 “장애의 유무, 장애의 종류와 관계없이 누구도 차별받지 않는 사회를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여명 시의원, 민족문제연구소가 제기한 소송서 승소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여명 의원(미래통합당, 비례)이 민족문제연구소(민문연)가 지난해 3월 제기한 민·형사 소송에서 승소했다. 서울지방법원 민사1001단독 최상열 판사는 14일 민문연이 여 의원을 상대로 제기한 손해배상 소송 선고기일에서 원고의 청구에 대해 기각 판결을 내렸다. 보수로 분류되는 인사가 민문연과의 법적 공방에서 승소한 전례가 없기에 역사전쟁의 새로운 국면이 전개될 것으로 예상된다. 여 의원은 지난해 2월, 서울시교육청이 1억 원의 예산을 들여 민문연의 출판물을 구매해 각급 학교에 보급한 것을 문제 삼았다. 여 의원은 “민문연의 그간의 출판물은 편협된 역사관과 오류들로 학계의 논란이 많았고, 또 민문연 주 구성원인 민중사학자들의 주의·주장이 서울시민의 혈세가 투입되기에는 합당하지 않은 곳”이라는 논평을 냈다. 여 의원은 이로 인해 민문연측으로부터 형사 고소와 3천만원의 민사 소송을 당했고, 사건 보도 이후 민문연 측 지지자들로부터 몇 달간 협박 전화에 시달려야 했다. 이후에 진행된 사건은 지난해 6월 15일 여 의원이 경찰로부터 불기소 의견 처분을 받았고 검찰로부터도 불기소처분을 통보 받았으나 민문연은 민변 소속 법무법인과 함께 민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