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30 (목)

  • 흐림동두천 16.1℃
  • 흐림강릉 22.7℃
  • 구름많음서울 18.6℃
  • 흐림대전 18.3℃
  • 흐림대구 18.8℃
  • 흐림울산 17.7℃
  • 흐림광주 19.3℃
  • 흐림부산 19.3℃
  • 흐림고창 17.8℃
  • 흐림제주 18.4℃
  • 흐림강화 16.7℃
  • 흐림보은 15.8℃
  • 흐림금산 15.3℃
  • 흐림강진군 17.6℃
  • 흐림경주시 17.2℃
  • 흐림거제 17.8℃
기상청 제공

정치


文, 이재명 만나 단식 만류... "기운 차려 싸우라"

  • 등록 2023.09.19 17:35:26

 

[TV서울=나재희 기자] 문재인 전 대통령이 19일 오후 병원에 입원 중인 서울 중랑구 녹색병원을 찾아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를 찾아 단식 중단을 권유했다.

 

문 전 대통령은 이날 20여 분간 이 대표를 문병했다.

 

이 대표는 단식 19일째인 전날 혈당이 급격하게 떨어지는 등 몸 상태가 악화해 국회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가 녹색병원으로 옮겨졌다.

 

문 전 대통령은 민주당 천준호 당 대표 비서실장과 서영교 최고위원, 박홍근 전 원내대표, 윤건영 의원 등의 안내를 받아 병실로 이동한 후 이 대표의 손을 잡고 머리를 쓸어 넘기며 위로했다.

 

 

문 전 대통령은 지난 2014년 세월호 특별법 처리를 촉구하며 단식한 경험을 이야기하며 "내가 열흘 단식할 때 힘들었는데, (단식한 지) 20일이니 얼마나 힘들까 싶다"고 말했다.

 

이어 "단식의 결기는 충분히 보였고, 길게 싸워 나가야 한다. 국면이 달라지기도 했으니 빨리 기운을 차려서 싸우는 게 필요한 시기"라며 "이제는 이 대표 혼자 몸이 아니고, 많은 사람이 함께 아파하고, 안타까워하고, 다시 일어서기를 바란다는 걸 늘 생각하라"고 덧붙였다.

 

문 전 대통령은 천 실장과 병원장에게 이 대표의 상태를 물으며 "이럴 때일수록 주변에서 단식을 그만두게 해야 된다"라고도 했다.

 

이에 이 대표는 "잘 알겠습니다"라고만 대답하고 단식을 중단하겠다는 말은 하지 않았다고 민주당 한민수 대변인이 병원 앞에서 기자들과 만나 전했다.

 

이 대표는 "세상이 망가지는 것 같고, 끝없이 떨어지는 나락 같아 단식을 할 수밖에 없었다"며 "이런 걸음까지 하시게 해서 죄송하다"고 말했다고 한다.

 

 

당내에서는 이 대표가 단식을 중단할 명분을 찾기 어려운 상황에서 문 전 대통령의 방문이 단식의 '출구'가 될 수 있을지 주목하는 분위기다.

 

문 전 대통령은 이 대표의 단식 이틀째인 지난 1일 전화를 걸어 "윤석열 정부의 폭주가 너무 심해 제1야당 대표가 단식하는 상황이 염려스럽다. 건강을 잘 챙기라"고 격려했다.

 

지난 14일에는 자신의 집권 기간 청와대 비서실장을 지낸 노영민 전 의원을 통해서도 단식을 중단해야 한다는 뜻을 전한 바 있다.

 

문 전 대통령의 서울 방문은 지난해 5월 퇴임 이후 처음이다.

 

문 전 대통령은 문병을 마친 후 여의도 63빌딩에서 열리는 9·19 평양공동선언 5주년 기념행사에 참석했다.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