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1 (화)

  • 흐림동두천 24.1℃
  • 흐림강릉 21.3℃
  • 흐림서울 25.4℃
  • 흐림대전 23.5℃
  • 구름많음대구 21.9℃
  • 구름많음울산 21.3℃
  • 구름많음광주 24.6℃
  • 구름많음부산 22.9℃
  • 구름많음고창 24.0℃
  • 제주 22.9℃
  • 구름많음강화 24.2℃
  • 구름많음보은 22.2℃
  • 흐림금산 22.6℃
  • 구름많음강진군 24.3℃
  • 구름많음경주시 21.8℃
  • 구름많음거제 23.5℃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TV서울] 영등포구, 청년 위한 "사회적경제 네트워크 마련"

  • 등록 2018.09.11 17:44:09


[TV서울=신예은 기자] 영등포구가 9월 11일 오후 4시 구청 별관 사회적기업지원센터에서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타운홀미팅을 실시했다.

 

이날 미팅에는 채현일 구청장, 사회적기업지원센터 윤경아 센터장을 비롯한 지역 내 사회적 기업 등 이사 9명이 참석해 사회적경제기업의 운영과 자치구의 역할을 논의했다.


 

윤경아 센터장의 ‘영등포구 사회적경제기업 현황 등 브리핑으로 시작된 미팅은 각 기업 이사들이 자신의 기업별 운영현황과 성과를 공유하고 기업 성장에 따른 단계별 지원과 마을, 지역협치, 복지분야 등 분야별 협업을 통한 지역문제 해결 방안, 사회적경제기업 간 협업 등에 대해 심도있게 논의했다.



 

채 구청장은 인사말을 통해 “영등포구는 3~40대 어머니들과 청년들이 많지만 이들을 위한 네트워크는 척박하다”고 강조하며 “아직 사회적경제가 피부에 와 닿지 않기에 협치를 통해 영등포구가 사회적경제의 근거지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TV서울] '청년 문제는 청년이' 청년정부 내년 3월 출범

[TV서울=최형주 기자] 서울시가2019년 3월‘청년의문제는 청년이 가장 잘 안다’는 당사자 주도 원칙, 그리고 서울시가견지해온 ‘시민이 시장이다’라는 시정운영 기본 원칙을 전제로직접민주주의 강화, 미래과제 해결대응 청년 역할 확대를 위한‘청년자치정부’를 출범하고,청년이 직접 기획.집행하는 500억 규모의 ‘청년자율예산’도 새롭게 편성한다. 청년자치정부는 ‘청년청’과 ‘서울청년의회’로 구성되며, ‘청년청’은 청년정책 기획부터 예산편성, 집행까지 전 과정을 주도하는 행정집행조직이다. 시장 직속으로 신설해 권한을 전폭 싣는다는 계획. 기존의 청년 전담 조직을 확대 개편한다. ‘서울청년의회’는 청년 당사자들이 참여하는 민간거버넌스다. 기존에 연1회 개최해 청년수당, 희망두배 청년통장 같은 정책을 제안했으며, 앞으로는 상설 운영하고 그 역할도 확대한다. 정책 발굴부터 설계, 숙의, 결정 등 일련의 전 과정에 참여하며 청년들의 민의와 아이디어를 수렴한다. 청년자치정부는 기후변화, 디지털 성범죄, 직장 내 권익침해 등 청년 세대의 요구가 많거나 가까운 미래에 본격화될 의제와 갈등을 빠르게 포착하고 대응방안을 모색해 정책화한다. 시는 실제로 청년수당을 비롯해 만족도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