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4 (목)

  • 맑음동두천 5.9℃
  • 맑음강릉 9.2℃
  • 맑음서울 6.8℃
  • 맑음대전 11.1℃
  • 맑음대구 12.1℃
  • 맑음울산 12.3℃
  • 연무광주 12.0℃
  • 맑음부산 13.4℃
  • 맑음고창 10.6℃
  • 맑음제주 14.9℃
  • 맑음강화 5.5℃
  • 맑음보은 10.9℃
  • 맑음금산 10.8℃
  • 맑음강진군 13.0℃
  • 맑음경주시 13.4℃
  • 맑음거제 12.4℃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서울보훈청, ‘보훈가족 한마음행사’ 개최

  • 등록 2019.07.04 14:03:36

 

[TV서울=변윤수 기자] 서울보훈청(청장 오진영)은 지난 6월 28일 전쟁기념관 뮤지엄웨딩홀에서 호국보훈의 달 및 6․25 한강방어선전투 계기 보훈가족 한마음행사를 개최했다.

 

6․25한강방어선전투는 1950년 6․25 전쟁 당시 1950년 6월 28일부터 7월 3일까지 수도 서울을 지키기 위해 한강에 방어선을 치고 사투를 벌였던 전투이다.

 

서울보훈청과 (사)함께하는사랑밭은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마무리하면서 6․25 한강방어선전투를 기억하고 국가유공자에 희생과 헌신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기 위해 ‘보훈가족 한마음 행사’를 마련했다.

 

보훈가족들은 먼저 식전행사로 국가유공자의 건강한 노후생활을 위해 준비한 치매예방운동을 따라하며 몸을 풀고, 1부 행사로 한강방어선전투 기념 행사를 가졌다. 그리고 2부 행사로 국가유공자 노래자랑과 방송인 김성환의 축하공연이 이어져서 흥겨운 분위기가 절정에 달했다. 행사 후에는 보훈가족들이 올여름 더위를 잊고 건강하게 지내실 수 있도록 따뜻한 오찬을 준비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하신 6․25참전유공자 어르신은 “한강방어선 전투에 참여한 당사자로서 서울을 지키기 위해 많은 희생이 따랐기에 이 자리가 더 의미가 있다”면서 “잊히기 쉬운 한강방어선 전투를 기억해주고 국가유공자를 초청해서 이런 귀한 자리를 마련해줘서 6월의 아픔이 따뜻함으로 다가왔다”고 서울보훈청과 함께하는사랑밭에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오진영 청장은 “올해도 잊지 않고 보훈가족 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보훈가족 한마음 행사를 준비해 준 함께하는사랑밭과 재능기부를 해주신 여러 단체에 감사드리며 어르신들이 즐거워하시는 모습을 보니 이런 행사를 더 많이 준비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며 “서울보훈청은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협력해 보훈가족을 예우하는 사회적 공감대가 형성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하겠다”고 했다.

 

권태일 상임이사도 “지금이 있기까지 나라와 민족을 위해 공헌하신 국가유공자분들께 다시 한 번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다”며 “앞으로도 사랑밭은 서울보훈청과 함께 보훈가족 분들이 자긍심을 가지고 명예로운 삶을 사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

 







정치

더보기
김성주 의원, "불법 사무장병원 근절해 국민건강과 보험재정 지킬 것" [TV서울=변윤수 기자] 불법 사무장병원 근절을 위한 법 개정이 추진된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간사 김성주 의원(더불어민주당, 전주시병, 재선)은 14일 ‘의료법 일부개정법률안’ 3건을 대표발의 했다. 사무장병원은 의사면허가 없는 사무장 등이 의료인이나 비영리법인의 명의를 대여해 개설한 병원이다. 표면적으로는 의료인이 운영하는 것처럼 보이지만, 실제로는 의료인 자격이 없는 자가 의사를 고용하는 방식으로 운영되는 것으로, 이는 의료법에 의해 엄격히 금지된 행위다. 이같은 불법 사무장병원은 과도한 영리추구로 인해, 각종 불법 의료행위 및 과잉 진료를 일삼아 국민 건강을 위협하고, 건강보험재정에 누수를 일으킨다. 김성주 의원이 대표발의한 의료법 개정안은 불법 사무장병원의 근절을 위한 통제방안을 마련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개정안은 사무장병원을 개설·운영한 자가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부터 환수처분을 받았음에도 고의적으로 환수금을 납부하지 않았을 경우, 의료법인 임원으로 취임할 수 없도록 하여 또 다른 사무장병원의 개설을 사전에 예방하고, 징수금의 환수율을 높이고자 했다. 또한 허가취소·업무정지 등의 처분을 면탈하고자 의료기관을 양도·양수하는 행위를 근절하기 위해, 양수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