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10 (수)

  • 흐림동두천 21.4℃
  • 흐림강릉 24.5℃
  • 서울 22.6℃
  • 대전 23.0℃
  • 대구 26.6℃
  • 흐림울산 22.6℃
  • 흐림광주 22.1℃
  • 구름많음부산 23.4℃
  • 흐림고창 21.4℃
  • 흐림제주 24.2℃
  • 흐림강화 20.8℃
  • 흐림보은 21.7℃
  • 흐림금산 21.7℃
  • 흐림강진군 22.3℃
  • 흐림경주시 25.5℃
  • 흐림거제 23.4℃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샘조·피터권 당선, '30달러 자동차세' 통과

  • 등록 2019.11.06 16:51:56

 

[TV서울=이현숙 기자] 5일 실시된 워싱턴주 선거에서 기대를 모았던 한인 샘 조(한국명 조세현) 후보가 시애틀항만청 커미셔너2에 당선되고 피터 권 시택 시의원은 재선에 성공, 한인사회가 환호하고 있다.

 

조 후보는 8시50분 개표 현재 57.1%(15만1,037표)를 얻어 상대 후보 그랜트 데기너(42.9%)를 큰 표차로 따돌리며 사실상 당선을 확정지었다. 게리 락 전 주지사의 지지를 받았던 조 후보는 지난 8월 예선에서도 데기너를 압도하며 1위를 차지했었다. 

 

 

샘 조 후보가 라이언 코니 현 시애틀항만청 커미셔너의 축하를 받고 있다. 시택 시의회의 피터 권 의원은 저조했던 모금에도 불구하고 58%를 득표, 도전자인 다미아나 메리웨더(42%)를 쉽게 물리치며 재선에 성공했다.


자동차세를 30달러로 대폭 낮추는 내용을 골자로 하는 팀 아이만의 I-976 발의안은 대대적인 반대 캠페인 속에 큰 관심을 모았으나 결국 54.6%의 지지를 얻으며 통과됐다.

 

시애틀 시의원 선거에서는 사회주의 성향의 사마 사완트 현 의원이 45.8%에 불과한 낮은 득표로 재선에 실패했다. 도전자인 이건 오리온 후보는 54.2%의 지지를 얻었다. /제공: 조이시애틀뉴스(제휴사)







정치

더보기
문 대통령, “위기가 불평등을 키운다는 공식을 반드시 깰 것” [TV서울=이천용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9일 오전 청와대에서 제30회 국무회의를 주재하며, 코로나19로 인한 위기 상황을 고용안전망과 사회안전망을 더욱 튼튼히 해 포용국가의 기틀을 확고히 세우는 계기로 삼고 위기가 불평등을 키운다는 공식을 반드시 깨겠다고 다짐했다. 문 대통령은 “정부가 그동안 적극적으로 펼쳐온 포용 정책의 결과 작년부터 양극화의 추세를 반전시켜내는데 성공하였고, 분배지표가 개선되는 성과가 있었지만 예기치 않은 코로나 사태로 인한 경제 위기 속에서 불평등이 다시 악화되고 있다”며 “임시직·일용직·특수고용노동자, 영세 자영업자와 같은 취약계층에 고용 충격이 집중적으로 일어나고 있다. 코로나가 격차를 더욱 키우는 엄중한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정부는 우리 사회의 안전망을 획기적으로 강화하겠다는 정책적 목표를 분명히 하고, 사람 우선의 가치와 포용국가의 기반을 강력히 구축해 나가겠다”며 “위기가 불평등을 키운다는 공식을 반드시 깨고, 오히려 위기를 불평등을 줄이는 기회로 삼겠다”고 강조했다. 구체적으로 “사회안전망은 고용안전망 구축에서부터 시작해야 한다”며 △ 고용보험 가입 대상 단계적 확대 △국민취업지원제도 안착△긴급복지 지원 요건 완화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