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02 (화)

  • 맑음동두천 -3.5℃
  • 맑음강릉 6.4℃
  • 맑음서울 -2.3℃
  • 연무대전 2.6℃
  • 연무대구 7.2℃
  • 연무울산 9.2℃
  • 연무광주 4.1℃
  • 박무부산 8.6℃
  • 맑음고창 2.4℃
  • 박무제주 10.0℃
  • 맑음강화 -3.0℃
  • 맑음보은 1.8℃
  • 맑음금산 3.5℃
  • 구름조금강진군 4.9℃
  • 구름많음경주시 8.1℃
  • 흐림거제 9.0℃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강남구, ‘스마트도시 종합계획 중간보고회’ 개최

  • 등록 2020.07.07 10:40:24

 

[TV서울=신예은 기자] 강남구(구청장 정순균)는 6일 구청에서 부구청장, 전문위원, 구민참여단, 부서 담당자 등 9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스마트도시 종합계획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강남구는 이를 바탕으로 향후 정보통신기술(ICT), 빅데이터 등 최신기술이 적용될 스마트시티 청사진을 담은 ‘마스터플랜’을 수립하고, 오는 9월 말까지 사업을 완료할 예정이다.

 

이번 중간보고회는 사회적 거리두기 차원에서 1,2부로 나눠, ▲‘강남구민 참여 ICT 리빙랩’ 활동 보고와 시범서비스 선정 ▲36개 전 부서 1·2차 인터뷰 결과 발표 ▲스마트도시 비전 및 실행방안 제시 ▲강남구 지역문제 발굴 및 해결방안 자유토론 등으로 진행됐다.

 

강남구 관계자는 “스마트시티의 궁극적 지향점은 사람 중심의 안전하고 편리한 도시”라며 “향후 종합계획 결과를 바탕으로 강남의 인적자본, 투자환경, 인프라, 혁신 등 스마트시티의 요소를 잘 연결해 사람을 중심으로 모든 것이 연결되고 기능하는 도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