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6 (목)

  • 구름많음동두천 -1.3℃
  • 구름조금강릉 6.4℃
  • 구름많음서울 3.8℃
  • 흐림대전 3.8℃
  • 흐림대구 5.9℃
  • 흐림울산 6.3℃
  • 흐림광주 7.0℃
  • 흐림부산 8.0℃
  • 흐림고창 5.5℃
  • 흐림제주 11.5℃
  • 구름많음강화 1.0℃
  • 구름많음보은 -0.8℃
  • 흐림금산 -0.1℃
  • 흐림강진군 8.2℃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7.4℃
기상청 제공

사회

제3회 고용노동부장관기 직장인 마라톤대회 성황리 개최

  • 등록 2020.11.16 16:36:46

 

[TV서울=이천용 기자] 2023년 세계직장인 올림픽대회 한국 유치를 기념하는 제3회 고용노동부장관기 마라톤대회가 지난 15일 신도림역 디큐브시티공원 도림천광장에서 열렸다.

 

대한직장인체육회, 대한직장인체육회 마라톤협회가 주최하고 영등포육상연맹, 한국마라톤TV에서 주관하고, 고용노동부가 후원한 이번 대회는 영등포 수변둘레길에서 시작해 안양천~한강 오목교구간까지 풀코스·하프·10km·5km 등 네 종목으로 진행됐다

 

이날 대회는 50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단체상 1위는 수원마라톤클럽이 수상했다. 그리고 박요한 선수와 원영희 선수가 각각 풀코스 남자 1위와 여자 1위를 차지해 고용노동부 장관 표장을 받았다.

 

또 김동호 인하대 산부인과 교수와 이정희 소아과 원장이 부부합계 마라톤 풀코스 800회를 완주했으며, 휘문고마라톤클럽 김상술 회원이 풀코스 100회 완주를 달성해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노웅래 의원으로부터 표창을 받았다

 

한편, 이날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거리두기를 유지하며 오전 6시부터 8시까지 출발하기도 했다.

 

 


[기고] 전동킥보드, 보행자의 안전이 최우선이다.

경찰청에 따르면 지난 5월 국회를 통과한 도로교통법 개정안이 시행되어 오는 12월 10일부터 만 13세 이상이면 운전면허 없이 전동 킥보드를 이용할 수 있다. 전동 킥보드를 이용할 수 있는 공간적 범위도 현재는 차도(가장자리)로만 돼 있으나 앞으로는 자전거 도로도 포함된다. 안전모가 의무지만 미착용에 따른 처벌조항이 없어 유명무실하다. 얼마 전 중증시각장애인이 평소처럼 지팡이로 점자블록을 짚으며 길을 찾다가 점자블록 위에 세워진 전동킥보드에 넘어져 치아가 깨졌다는 뉴스를 접했다. 인도와 지하철역 주변, 정류장 인근과 건널목 앞, 심지어 아파트 현관입구, 좁은 골목 곳곳까지 세워진 전동킥보드를 흔히 볼 수 있다. 휴대폰 앱을 이용해 전동킥보드를 쉽게 빌리고 반납할 수 있다 보니 이용한 뒤 아무 곳에나 킥보드를 세워놓고 가는 경우가 많다. 자신의 편리함 때문에 인도를 걷는 사람들이 길 한가운데 세워진 전동킥보드 때문에 피해 다니는 불편한 상황이 자주 생긴다. 시각장애인들은 걸을 때 지팡이로 느껴지는 촉각과 귀로 들리는 소리에 신경을 집중한다. 특히 중증 시각장애인들에는 전기 충전식으로 움직이는 전동킥보드는 소리가 거의 들리지 않아 사고의 위험이 높다. 이 때문에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