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8 (일)

  • 맑음동두천 11.2℃
  • 맑음강릉 12.5℃
  • 맑음서울 10.6℃
  • 구름조금대전 12.3℃
  • 맑음대구 15.1℃
  • 맑음울산 11.5℃
  • 맑음광주 10.2℃
  • 맑음부산 12.9℃
  • 맑음고창 8.5℃
  • 구름많음제주 12.1℃
  • 맑음강화 10.9℃
  • 맑음보은 10.3℃
  • 맑음금산 10.9℃
  • 맑음강진군 11.2℃
  • 맑음경주시 10.9℃
  • 맑음거제 12.8℃
기상청 제공

사회

KBS노동조합·공전연, ‘편파진행·왜곡’ 논란 KBS 아나운서 고발

  • 등록 2021.01.27 10:22:17

 

[TV서울=이현숙 기자] KBS노동조합(1노조)과 '공영방송을 사랑하는 전문가연대'(이하 공전연)는 27일 정부와 여당에 불리한 내용을 임의로 생략해 라디오 뉴스를 편파적으로 진행했다는 논란을 빚은 KBS 아나운서를 고발했다.

 

이들은 이날 오전 대검찰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라디오 뉴스의 내용을 아나운서 임의대로 기사를 수정하고 자의적으로 훼손한 채 방송한 김 아나운서를 방송법 위반 혐의로 고발한다"고 밝혔다.

 

김 아나운서는 지난 12월 19일 KBS1라디오(97.3㎒) 오후 2시 뉴스에서 이용구 법무부 차관의 택시 기사 폭행 사건 소식을 전하면서 야당 의원이 제기한 ‘봐주기 수사’ 의혹 부분을 읽지 않았다는 의혹을 받는다.

 

이들은 또 김 아나운서가 야당 의원 발언의 서술어 ‘주장했다’를 ‘힐난했다’로 바꿔 읽는 등 내용을 왜곡했고, 청문회를 앞둔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당시 후보자)의 아파트 관련 의혹에 대한 야당의 비판도 임의로 생략했다고 주장했다.

 

1노조와 공전연은 “삭제한 내용들은 모두 현 정권의 장관후보자들, 여당에는 불리한 내용이며 이를 대체하는 표현은 반대로 합리적으로 문제제기하는 야당의 국회의원을 왜곡하여 묘사하는 것”이라며 “특정한 방향성을 갖고 이와 같은 행위를 한 것이 자명하다”고 지적했다.

 

이와 관련해 KBS는 “김모 아나운서가 원고대로 낭독할 경우 코로나19 관련 뉴스를 방송하지 못할 것으로 판단해 이보다 앞선 뉴스였던 이 차관과 권 장관의 뉴스 일부를 생략했다”며 “내부적으로 심의평정위원회 등 사내 절차와 사규에 따라 규정 준수 여부를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정치

더보기
김영주 의원, 영등포 코로나19 백신예방접종센터 방문 [TV서울=이천용 기자] 김영주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영등포갑)은 16일 오전 영등포아트홀 2층에 마련된 코로나19 백신예방접종센터를 방문해 의료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백신 접종 진행상황을 점검했다. 김영주 의원은 영등포 시·구의원, 관계 공무원들과 함께 영등포 백신 접종 현장을 찾아 접종 동선, 대기 공간 등 백신 접종이 차질없이 진행되고 있는지 확인했으며, 구급약품 및 응급차량 배치, 응급처치실, 백신조제실 등 비상상황 대응 체계를 점검했다. 또 백신 접종을 위해 센터를 찾은 어르신들을 만나 접종 과정에서 불편한 점은 없는지 살폈다. 김영주 의원은 “원활한 예방접종을 위해 힘써주시는 의료 관계자분들의 헌신과 노고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어르신들이 안심하고 백신 접종에 참여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백신 접종이 차질없이 진행된다면 11월에 집단 면역 형성 목표를 달성할 수 있을 것”이라며 “신속하고 안전한 백신 접종으로 하루빨리 평화로운 일상을 되찾을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영등포구는 지난 15일부터 75세 이상 어르신(1946년 12월 31일 이전 출생자)을 대상으로 백신 접종을 시작했으며, 접종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