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2 (토)

  • 구름조금동두천 30.7℃
  • 구름조금강릉 32.7℃
  • 구름조금서울 33.1℃
  • 맑음대전 33.3℃
  • 구름많음대구 34.6℃
  • 구름많음울산 31.6℃
  • 맑음광주 32.0℃
  • 구름많음부산 29.3℃
  • 맑음고창 28.9℃
  • 맑음제주 29.9℃
  • 구름조금강화 29.3℃
  • 맑음보은 32.9℃
  • 구름조금금산 32.1℃
  • 맑음강진군 32.0℃
  • 구름조금경주시 32.9℃
  • 구름많음거제 29.7℃
기상청 제공

행정

오세훈 시장, SH공사 방문해 업무보고 받아

  • 등록 2022.01.17 17:35:46

 

[TV서울=이현숙 기자] 오세훈 서울시장은 17일 오후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 본사를 방문해 올해 주요 사업계획 등에 대한 업무보고를 받고, 직원들을 격려했다.

 

특히 김헌동 SH공사 사장으로부터 SH공사의 ‘아파트 분양원가’ 공개 현황에 대한 브리핑을 받았다.

 

서울시와 SH공사는 전국 최초로 택지조성원가 등 아파트 분양원가 71개 항목을 지난 연말부터 전면 공개하고 있다. 오세훈 시장이 급등한 집값을 안정화하고 공기업의 청렴도를 위해 제시한 공약 사항이다. 작년 11월에 발표한 SH공사 5대 혁신방안에도 포함돼 있다.

 

한편, 오 시장은 SH공사 이후에도 서울산업진흥원(SBA), 서울신용보증재단, 서울교통공사 등 서울시 주요 투자·출연기관 현장을 방문해 직접 방문해 신년업무보고를 받을 계획이다.







정치

더보기
인권위, 野의원들 '서해 피살사건 유족 회유' 의혹 조사착수 [TV서울=이천용 기자] 국가인권위원회가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의 '서해 공무원 피살사건' 유족 회유 의혹과 관련해 조사에 착수한 것으로 2일 확인됐다. 앞서 피살 공무원 유족인 이래진 씨는 민주당 황희·김철민 의원으로부터 '월북을 인정하고 보상을 받으라'는 회유를 받았다고 공개 주장했고, 두 의원은 사실이 아니라며 즉각 반발했다. 이와 관련 인권위는 전날 국민의힘 김도읍 의원실에 제출한 서면답변서에서 "지난달 29일 '국회의원의 피살 공무원 유족에 대한 보상 회유' 등으로 진정사건이 접수됐으므로 국가인권위원회법 등 절차에 따라 처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인권위는 곧 피진정인인 민주당 의원들을 대상으로 진술 조사부터 진행한다는 방침으로 알려졌다.인권법에 따르면 조사 결과 범죄 행위에 해당하면 검찰에 고발할 수 있고, 인권 침해가 인정되면 소속 기관의 장에게 징계를 권고할 수 있다. 검찰 고발 또는 민주당에 징계 권고 등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인권위는 진정을 접수하면 90일 이내에 그 결과를 진정인에게 통보해야 한다. 피살 공무원의 형인 이래진 씨는 지난달 29일 서울중앙지검 고발인 조사를 앞두고 브리핑에서 "사건 직후 황희·김철민 의원이 '월북을 인정하면 보상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