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7 (목)

  • 구름많음동두천 25.3℃
  • 구름많음강릉 31.4℃
  • 서울 27.7℃
  • 구름많음대전 27.0℃
  • 구름많음대구 29.2℃
  • 구름많음울산 28.3℃
  • 구름많음광주 26.9℃
  • 구름조금부산 26.9℃
  • 구름많음고창 27.1℃
  • 구름조금제주 29.8℃
  • 구름많음강화 25.5℃
  • 구름많음보은 25.6℃
  • 구름많음금산 28.3℃
  • 구름많음강진군 27.8℃
  • 구름많음경주시 28.5℃
  • 구름많음거제 27.0℃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오세훈 공식 선거운동 첫 행보는 1인 가구 안전 점검

  • 등록 2022.05.18 18:48:13

 

[TV서울=이천용 기자] 4선에 도전하는 국민의힘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가 1인 가구 현장 점검으로 6·1 지방선거 공식 선거운동을 시작한다.

 

18일 오세훈 캠프에 따르면 오 후보는 이날 오후 11시 20분부터 공식 선거운동이 시작하는 다음 날 오전 1시께까지 1인 가구 밀집 지역인 서울 광진구 일대에서 '1인 가구 안심 사업' 현황을 점검한다.

 

오 후보는 광진구 CCTV관제센터에서 현안 보고를 들은 뒤 주변 행동을 감지해 작동하는 스마트보안등 시연을 참관한다. 이후 광진구 화양동 일대로 이동해 안심마을 보안관과 함께 주택가를 도보로 순찰하며 스마트보안등을 점검할 예정이다.

 

올해 기준 서울의 1인 가구 비중은 전체 가구의 34.9%로 높아졌고, 1인 가구 밀집 지역은 다른 지역보다 범죄 발생률이 최대 4배가량 높다.

1인 가구 안전을 위해 오 후보는 ▲ 2인 1조의 안심마을 보안관 ▲ 안전한 귀가를 지원하는 '안심이' 앱 ▲ 외부 상황을 감지해 긴급출동을 요청하는 '안전도어 지킴이' ▲ 스마트보안등 등 범죄예방 인프라를 적극적으로 확충할 계획이다.

 

오 후보는 지난해 서울시장 보궐선거에서도 '1인 가구' 관련 정책을 1호 공약으로 정하고, 1인 가구를 위한 5대 정책을 발표했다.

 

오 후보는 이번 선거에서도 1인 가구·청년을 타깃으로 한 유세 행보를 이어간다. 선거운동 첫날인 19일에는 1인 가구와 청년이 밀집한 서울 서남권에서 시민들과 만난다.

 

19일 오전 7시 30분 지하철 2호선 서울대입구역 출근 인사를 시작으로 금천구, 구로구, 강서구, 양천구, 은평구, 서대문구를 차례로 찾아 유세를 진행한다.

 

금천구 시티렉스 쇼핑몰 앞에서는 이번 선거 첫 거리 유세에 나선다. 이후 강서구 발산역 앞에서 선거캠프 출정식을 하고 양천구 신영시장, 은평구 응암역 등을 거쳐 서대문구 신촌역 사거리에서 일정을 마무리한다.

 

캠프 측은 "서남권 지역은 국민의힘이 상대적 열세를 보이는 지역"이라며 "이번 선거에서 국힘이 시의회 과반 의석을 획득하기를 바라는 오 후보가 서남권 국힘 출마자들에게 힘을 실어주는 의미도 있다"고 전했다.


민선8기 서울시구청장협 공식 출범, 협의회장에 이성헌 서대문구청장 선출

[TV서울=변윤수 기자] 서울시구청장협의회(이하 ‘협의회’)는 7일 오후, 중구 PJ호텔에서 민선8기 1차년도 첫 총회를 개최하고 힘찬 첫발을 내딛었다. 취임 이후 처음 맞이한 이날 회의에서는 참석자들의 인사말씀을 시작으로 협의회 운영과 발전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등 시종일관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됐다. 임시회장으로 추대된 문헌일 구로구청장의 진행으로 ‘민선8기 1차년도 임원 선출’ 안건을 처리했으며, 참석자들의 전원 합의로 이성헌 서대문구청장을 민선8기 1차년도 서울시구청장협의회 회장으로 선출했다. 이성헌 신임 협의회장은 인사말에서 “민선8기 초대 협의회장이라는 막중한 임무를 맡겨주신 구청장님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서울시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안전하고 행복한 서울 만들기’라는 공동의 소명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신임 협의회장의 진행으로 임원진 구성에 관한 논의가 이어졌다. 구성원 전원 찬성으로 고문에 정원오 성동구청장, 감사에 이수희 강동구청장을 선출했고, 부회장 4인(서북권·동북권·서남권·동남권 권역별 각 1인)과 사무총장 1인은 전문분야와 지역을 감안하여 신임 협의회장이 숙고해 결정하고, 추후 확정하기로 의견을 모






정치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