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4.01 (토)

  • 구름많음동두천 25.3℃
  • 맑음강릉 22.4℃
  • 구름많음서울 25.2℃
  • 맑음대전 25.0℃
  • 구름조금대구 22.5℃
  • 구름많음울산 17.9℃
  • 구름많음광주 25.6℃
  • 구름많음부산 20.2℃
  • 맑음고창 23.4℃
  • 구름조금제주 18.6℃
  • 구름많음강화 21.4℃
  • 맑음보은 23.6℃
  • 맑음금산 23.6℃
  • 맑음강진군 23.7℃
  • 구름많음경주시 20.3℃
  • 구름많음거제 19.1℃
기상청 제공

사회


사랑의 온도탑 캠페인 종료... 110.0도·4,444억 원 달성

  • 등록 2023.02.01 16:15:20

 

[TV서울=변윤수 기자]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1일, 연말연시 나눔 캠페인 '희망2023나눔캠페인'이 모금액 4,444억 원(잠정집계), 사랑의 온도탑 나눔온도 110.0도로 종료됐다고 밝혔다.

 

전년도 캠페인 최종 모금액인 4,279억원보다 165억원 늘었다.

 

캠페인은 '함께하는 나눔, 지속가능한 미래'라는 슬로건으로 지난해 12월1일부터 올해 1월31일까지 62일간 전국 17개 시·도지회별로 했다.

 

개인이 1천71억 원(24.1%), 법인이 3천373억원(75.9%)을 냈다. 기부금은 지역사회 안전지원, 위기가정 긴급지원, 사회적 돌봄 지원, 교육·자립 지원 등에 쓰인다.


트럼프 다른 성추문 사건도 재판에?…검찰 '무기'로 활용할듯

[TV서울=이현숙 기자] 전직 포르노 배우와의 성추문 입막음 사건으로 형사기소된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또 다른 성추문 입막음 의혹도 재판에서 함께 다뤄질 것으로 보인다. 31일(현지시간) NBC방송과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맨해튼 지방검찰청은 트럼프 전 대통령의 기소를 결정한 대배심 앞에서 플레이보이 모델 캐런 맥두걸에 대한 입막음 돈 지급에 관련된 증인들을 불러 여러 차례 신문했다. 맥두걸은 이번 사건의 핵심 인물인 포르노 배우 출신 '스토미 대니얼스'와 비슷한 시기에 트럼프 전 대통령과 혼외 관계를 맺고 2016년 대선 전 침묵을 대가로 거액을 받았다는 공통점을 갖고 있다. 지난 2006년부터 1년 가까이 트럼프와 불륜 관계였던 맥두걸은 지난 2016년 8월 트럼프의 친구인 데이비드 페커가 경영하는 대중잡지 내셔널인콰이어러로부터 15만달러를 받고 두 사람에 대한 스토리를 팔았다. 내셔널인콰이어러가 선거를 앞두고 공화당 대선후보였던 트럼프의 성추문에 관한 독점적 권리를 확보한 뒤 이를 보도하지 않아 사실상 맥두걸의 입을 막은 것이었다. 검찰은 대배심 구성 직후인 지난 1월 페커를 증인으로 불러 신문한 데 이어 기소 결정 직전인 지난 27일에






정치

더보기
정부 "전기요금 10원 안팎 인상 필요"…與 "여론 수렴" 보류 [TV서울=나재희 기자] 올 2분기부터 오를 것으로 예상됐던 전기·가스 요금 인상이 잠정 보류됐다. 국민의힘과 정부는 31일 오전 국회에서 당정협의회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 국민의힘 박대출 정책위의장은 당정협의회 후 브리핑에서 "국제 에너지 가격 변동 추이와 인상 변수를 종합적으로 판단하기 위해 전문가 좌담회 등 여론 수렴을 좀 더 해서 추후 (인상 여부를) 결정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박 정책위의장은 "전기와 가스 요금 인상이 불가피하다는 점을 다시 한번 재확인했다"면서도 "다만 인상 시기와 폭에 대해서는 산업부가 제시한 복수의 안 중 어느 것을 선택할지에 대해 좀 더 논의가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요금 인상 시 국민 부담이 가중될 수밖에 없는 현실에서 한전과 가스공사의 뼈를 깎는 구조조정 노력이 선행돼야 한다는 지적도 있었다"고 덧붙였다. 이날 협의회에는 당에서 박대출 정책위의장과 류성걸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간사, 한무경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간사, 김미애 원내대변인 등이 참석했다. 정부에선 이창양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과 방기선 기획재정부 1차관 등이 자리했다. 앞서 정부·여당은 지난 29일 당정협의회에서도 전기·가스 요금 인상이 불가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