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31 (금)

  • 구름많음동두천 18.6℃
  • 맑음강릉 19.9℃
  • 구름많음서울 18.4℃
  • 구름조금대전 20.9℃
  • 맑음대구 25.4℃
  • 구름조금울산 20.6℃
  • 맑음광주 20.1℃
  • 맑음부산 19.7℃
  • 맑음고창 18.6℃
  • 구름많음제주 19.3℃
  • 흐림강화 17.6℃
  • 구름조금보은 21.0℃
  • 구름조금금산 20.5℃
  • 맑음강진군 21.0℃
  • 맑음경주시 22.7℃
  • 맑음거제 21.1℃
기상청 제공

행정


서울보훈청-세븐일레븐, 정전 70주년 기념사업 및 복지지원 업무협약

  • 등록 2023.06.02 13:36:12

 

[TV서울=변윤수 기자] 서울지방보훈청(청장 나치만)과 ㈜코리아세븐(대표이사 최경호)이 지난 5월 31일‘정전 70주년 기념사업 및 복지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서울보훈청에서 나치만 청장과 김민정 세븐일레븐 마케팅부문장이 참석한 가운데 체결된 ‘정전 70주년 기념사업 및 복지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은 호국보훈의 달과 정전 70주년을 알리기 위한 제품을 출시하는 등 양 기관이 보훈문화 조성에 노력하며, 저소득층 국가유공자의 복지를 지원하는 것을 주된 내용으로 한다.

 

세븐일레븐에서는 정전 70주년 및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6․25전쟁 참전 22개국을 기리는 메시지를 라벨지에 담은‘신선(善)한 쌈밥도시락’, ‘신선(善)한 열무참치비빔밥’ 등 총 2종의 도시락을 출시했다.

서울지방보훈청에서도 ‘신선(善)한 도시락’ 출시와 맞추어 올해 새롭게 제작한 보훈캐릭터를 활용한 다양한 굿즈를 선보일 예정이다. 신선(善)한 도시락 라벨지에는 ‘6․25전쟁 참전 22개국을 잊지 않겠습니다.’라는 문구와 함께 정전 70주년 공식 브랜드인 ‘AMAZING70(어메이징70) 로고가 함께 삽입돼 있다.

 

 

또한, 이번 협약에 따라 세븐일레븐은‘신선(善)한 도시락’판매 수익금 1%를 복지 지원이 필요한 저소득층 국가유공자에게 기부할 예정이다.

 

나치만 서울보훈청장은“이번 세븐일레븐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호국보훈의 달과 정전 70주년의 의미를 널리 알릴 수 있게 되어 매우 뜻깊다”며 “국가보훈부로 승격되는 해인 만큼, 이번 도시락처럼 일상 속에서 자연스럽게‘보훈’을 접할 수 있는 친근한 보훈문화가 형성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정치

더보기
오세훈, “지구당, 일극 제왕적 당대표를 강화할 뿐” [TV서울=이천용 기자] 여야 정치권에서 지구당 부활 논의가 움튼 가운데 과거 국회의원 시절 정치 개혁을 위한 이른바 '오세훈법'으로 지구당 폐지에 앞장섰던 오세훈 서울시장은 31일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지구당을 만들면 당대표가 당을 장악하는 데는 도움이 되겠지만 국민들에게 무슨 도움이 되겠는가"라고 강하게 반대했다. 지구당은 지역위원장을 중심으로 사무실을 두고 후원금을 받을 수 있는 정당의 지역 하부 조직이다. 2002년 대선 당시 '차떼기'로 불린 한나라당(국민의힘 전신)의 불법 정치자금 수수 사건을 계기로 폐지 여론이 일었다. 오 시장은 한나라당 의원 시절 일명 '오세훈법'으로 지구당 폐지를 주도했고 2004년 법이 통과돼 지구당은 폐지됐다. 오 시장은 "원외 정치인들이 겪는 어려움이나 형평성 문제를 알기 때문에 며칠 고민에 고민을 거듭했지만, 여야가 함께 이룩했던 개혁이 어긋난 방향으로 퇴보하려는 것에 대해 분명히 짚고 넘어가려 한다"며 "오세훈법으로 불리는 정치자금법·정당법·공직선거법 개정안의 취지는 돈 먹는 하마라고 불렸던 당 구조를 원내정당 형태로 슬림화해 고비용 정치 구조를 획기적으로 바꾸어 보자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과거 지구당은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