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4 (화)

  • 맑음동두천 25.5℃
  • 맑음강릉 23.1℃
  • 맑음서울 26.3℃
  • 맑음대전 25.2℃
  • 맑음대구 22.6℃
  • 구름많음울산 19.9℃
  • 구름조금광주 25.0℃
  • 구름조금부산 22.7℃
  • 구름조금고창 25.1℃
  • 구름조금제주 21.9℃
  • 맑음강화 24.2℃
  • 맑음보은 22.7℃
  • 맑음금산 25.3℃
  • 구름많음강진군 24.4℃
  • 구름많음경주시 21.4℃
  • 맑음거제 23.4℃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마포구 홍대 레드로드, 서울시 관광특구 평가 최우수 쾌거

  • 등록 2024.05.08 13:22:24

 

[TV서울=변윤수 기자] 마포구(구청장 박강수)가 서울시 관광특구 활성화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최우수 구로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서울 대표 관광특구를 육성하기 위해 실시되는 이번 평가는 마포구, 용산구, 중구(2곳), 송파구, 종로구, 강남구 총 6개 자치구의 7개 관광특구를 대상으로 자치구의 관광특구 지정요건 충족 여부와 사업실적 등을 다 각도로 평가했다.

 

결과에 따라 서울시가 특구별로 등급을 부여하고 보조금을 차등 교부하는데, 올해 마포구가 단독으로 ‘최우수 구’를 획득해 1억 2천에 달하는 보조금을 확보하게 됐다.

 

마포구는 지난해 홍대 문화예술 관광특구에 안전과 관광 활성화를 접목한 관광 특화 거리 ‘레드로드’를 조성하고 ▲세계스카우트 잼버리 버스킹 체험행사 ▲레드로드 카운트다운 ▲레드로드 페스티벌 ▲레드로드 국제 댄스 페스티벌과 같은 대규모 행사와 축제를 개최하는 등 외국인 관광객 유치를 위한 새로운 콘텐츠와 인프라를 구축한 점에서 큰 점수를 받았다.

 

 

레드로드는 지난해 국제적으로 권위 있는 ‘2023 아시아도시경관상’ 본상을 수상하기도 했으며 레드로드에서 진행된 ‘세계스카우트 잼버리 버스킹 체험행사’는 유튜브 조회수가 19만 회를 기록하는 등 마포구를 전 세계에 널리 알리는 기회가 됐다.

 

이번에 확보한 보조금으로 구는 올해 거리예술의 성지인 홍대의 지역적 특성을 살리면서 한층 더 새로운 매력을 더할 수 있는 행사를 추진해 마포구 관광과 상권 활성화에 앞장서겠다는 계획이다.

 

특히 지난 연말 처음 레드로드에서 열린 ‘레드로드 카운트다운’행사가 국내외 방문객에게 큰 호응을 얻었던 만큼 올해는 보조금을 활용해 더욱 준비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박강수 마포구청장은 “기존 홍대 명성에 의존하기보다는 계속해서 국내외 관광객을 불러 모을 수 있는 새로운 인프라 조성과 특색있는 행사 추진에 온 힘을 쏟아야 한다”며 “레드로드로 한층 새로워진 홍대 관광특구가 명실상부 세계 3대 관광 거리로 확실히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앞으로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고]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는 격언이 있다. 6·25를 겪은 세대들은 많지 않지만, 최근 해외에서 발생하는 전쟁의 참혹함은 비단 격어보지 않더라도 알 수 있을 것이다. 최근 많은 뉴스에서 북한은 침공가능성을 지속적으로 언급하고 있다. 그러나 주변을 둘러보면 이런 상황에 대해 심각하게 받아들이는 사람은 많지 않아보인다. 현재 국제 정세는 장기화된 러-우전쟁, 이스라엘 가자지구 전쟁 및 미-중 갈등과 냉·전 진영화, 중국의 대만 침공위협 등 대립의 분위기로 가고 있다. 최근 전쟁은 장기화의 경향이 있다, 무기의 발달로 인해 승패를 떠나 전쟁 당사자는 어느 쪽이든 인적/물적 심각한 피해가 불가피하며, 전쟁 이후에는 국제사회에서 경쟁력이 낮아져, 국가의 미래에도 좋지 않은 영향을 끼칠 것은 자명하다. 결론적으로 전쟁은 이기는 것 보다발생하지 않게 하는 것이 진정한 승리라고 볼 수 있다. 전쟁은 여러 가지 이해관계에 의해 발생된다. 이념갈등과 정치적 이해관계, 결제적인 이익, 인종, 종교, 문화적 갈등 등 복합적인 원인으로 인해 발생된다. 전쟁은 막기 위해서는 압도적인 군사력과 경쟁력이 있으면 가능하지만, 현재 우리 주변국 정황상 당장 우리나라가 가지기는 어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