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05 (금)

  • 흐림동두천 23.9℃
  • 맑음강릉 27.3℃
  • 서울 24.7℃
  • 대전 27.0℃
  • 맑음대구 27.2℃
  • 맑음울산 25.4℃
  • 광주 25.2℃
  • 맑음부산 23.9℃
  • 구름많음고창 25.5℃
  • 맑음제주 25.6℃
  • 흐림강화 22.8℃
  • 흐림보은 28.2℃
  • 구름많음금산 28.2℃
  • 구름조금강진군 25.7℃
  • 맑음경주시 25.4℃
  • 맑음거제 24.0℃
기상청 제공

사회


여의도동행봉사단, 취약계층 위한 대한적십자사 빵 나눔 봉사

  • 등록 2024.06.19 13:17:15

 

[TV서울=이현숙 기자] 대한적십자사 서울시지사(회장 권영규)는 19일, 여의도동행봉사단(회장 황병덕)이 지역사회 취약계층을 위한 제빵 나눔 봉사활동에 동참했다고 밝혔다.

 

적십자사 서울지사 서부봉사관에서 진행된 이번 제빵봉사에는 국가·공공기관, 기업, 언론사, 협회 등 다양한 조직과 사람들의 모임인 여의도동행봉사단이 참석해 가족과 함께 뜻깊은 나눔활동에 동참했다.

 

40명의 여의도동행봉사단원은 이날 80세대에 전달될 분량의 바나나파운드케익과 상투과자를 직접 구웠고, 적십자봉사원을 통해 서울 양천지역 위기가정과 취약계층에게 전달됐다.

 

황병덕 여의도동행봉사단 회장은 “가족과 함께 빵을 구우며 봉사와 나눔의 의미를 다시 한번 생각해볼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작은 정성으로 함께한 오늘 나눔활동이 응원의 메시지로 전해지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적십자 서울지사의 빵 만들기 나눔 활동은 연중 상시 진행되며, 서울시 내 11개의 적십자사 빵 나눔터를 통해 팀 단위로 참여할 수 있다.

 

한편, 대한적십자사 서울지사는 복지 사각지대 3,594가구와 결연 맺고 있으며, 적십자봉사원은 정기적으로 밑반찬과 구호품 등을 취약계층에 전달하며 말벗도 되어드리고 추가 지원 필요여부를 파악하고 있다.







정치

더보기
김선교 의원, “영유아 동반 가족의 이동권 보장하고 친육아환경 조성해야” [TV서울=나재희 기자] 김선교 국회의원(국민의힘·경기 여주시양평군)은 저출생대책의 일환으로 영유아동반 가족의 이동 편의를 증진하기 위한 주차장법, 지방세특례제한법 등 개정안 2건을 4일 대표 발의했다고 밝혔다. 현행 주차장법상 경형자동차 및 환경친화적 자동차 등에 대하여는 전용주차구획을 일정 비율 이상 정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다. 그런데 저출산 문제가 심각해지면서 자녀 양육가정에 대한 전방위적인 지원체계를 마련하기 위한 전방위적인 대책이 독려되는 가운데, 일상생활에서 체감할 수 있는 생활밀착형 혜택으로서 자녀 양육가정에도 주차장 이용상의 편의를 제공할 필요가 있다는 지적이 제기되어 왔다. 이에 김선교 의원은 주차장에 영유아를 동반한 차량이 전용으로 이용할 수 있는 주차공간을 확보할 수 있도록 하는 주차장법 개정안을 발의했다. 7세 이하 취학 전 아동이 탑승한 자동차의 전용자동차구획을 신설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한편, 김선교 의원은 현재 시행되고 있는 다자녀 가구 자동차 취득세 감면을 3자녀 가구가 아닌 2자녀 가구로 확대하는 내용으로 조세특례제한법 개정안을 마련하고, 올해 말까지 제한되어 있는 일몰기한을 3년 연장하도록 했다. 이와 같은 내용들은 지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