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4 (토)

  • 흐림동두천 21.8℃
  • 흐림강릉 25.2℃
  • 흐림서울 23.5℃
  • 구름많음대전 24.6℃
  • 맑음대구 24.9℃
  • 맑음울산 26.0℃
  • 구름많음광주 24.9℃
  • 맑음부산 26.2℃
  • 흐림고창 25.3℃
  • 맑음제주 25.7℃
  • 흐림강화 22.0℃
  • 흐림보은 22.3℃
  • 구름많음금산 23.6℃
  • 구름조금강진군 26.4℃
  • 맑음경주시 27.0℃
  • 구름조금거제 27.3℃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미국, "초장기 50년 만기 국채 발행 적극 검토"

  • 등록 2019.09.14 11:40:54

[TV서울=이천용 기자] 스비븐 므누신 미국 재무부 장관은 12일 초장기물인 ‘50년 만기 미국 국채’ 발행을 적극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재 미국 국채는 30년물이 최장기물이다.

므누신 장관은 이날 CNBC 방송 인터뷰에서 “내년께 50년 만기 국채를 발행하는 방안을 매우 진지하게 고려하고 있다”며 “초장기 채권으로 시장의 수요가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초장기 국채는 미국의 차입 여력을 확대하는 좋은 방안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미국 연방정부의 부채가 빠르게 불어나면서 상환 부담이 커지는 만큼 초장기물을 발행해 대응하겠다는 취지로 해석된다. 

미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기준금리가 역사적으로 낮은 상황에서 저금리로 장기자금을 차입하겠다는 의미이기도 하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은 해석했다. 므누신 장관은 미·중 무역 협상과 관련해선, “중국이 선의를 갖고 협상에 나설 것으로 조심스럽게 낙관한다”고 말했다.

므누신 장관은 중국의 지식재산권 침해·합작법인 규제 등을 최우선 과제로 꼽으면서 “중국의 환율, 환율조작 문제도 논의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홍콩 사태는 무역 협상 이슈가 아니라고 선을 그었다. 이와 관련,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이날 “중국이 국가안보 이슈를 제외한 무역 문제로만 미·중 협상의 의제를 좁히려고 하고 있다”면서 “협상 교착 상태에서 벗어나겠다는 취지”라고 전했다.

WSJ은 관계자를 인용해 “중국이 고위급 협상에서 투트랙 접근을 원하고 있다”면서 “류허(劉鶴) 중국 부총리가 무역 이슈를 주도하고, 다른 협상팀이 지정학적 이슈들을 다루는 방안”이라고 설명했다.

홍콩 사태·미국의 대(對)대만 무기판매 등을 협상 테이블에서 제외하고 무역에만 초점을 맞추겠다는 것이다. /제공: 조이시애틀뉴스(제휴사)


[TV서울] 미국, "초장기 50년 만기 국채 발행 적극 검토"

[TV서울=이천용 기자] 스비븐 므누신 미국 재무부 장관은 12일 초장기물인 ‘50년 만기 미국 국채’ 발행을 적극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재 미국 국채는 30년물이 최장기물이다. 므누신 장관은 이날 CNBC 방송 인터뷰에서 “내년께 50년 만기 국채를 발행하는 방안을 매우 진지하게 고려하고 있다”며 “초장기 채권으로 시장의 수요가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초장기 국채는 미국의 차입 여력을 확대하는 좋은 방안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미국 연방정부의 부채가 빠르게 불어나면서 상환 부담이 커지는 만큼 초장기물을 발행해 대응하겠다는 취지로 해석된다. 미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기준금리가 역사적으로 낮은 상황에서 저금리로 장기자금을 차입하겠다는 의미이기도 하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은 해석했다. 므누신 장관은 미·중 무역 협상과 관련해선, “중국이 선의를 갖고 협상에 나설 것으로 조심스럽게 낙관한다”고 말했다. 므누신 장관은 중국의 지식재산권 침해·합작법인 규제 등을 최우선 과제로 꼽으면서 “중국의 환율, 환율조작 문제도 논의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홍콩 사태는 무역 협상 이슈가 아니라고 선을 그었다. 이와 관

[TV서울] 김태호 시의원, “강남구 율현공원 ‘별꽃축제’ 환영, 제2의 ‘서울숲’으로 거듭날 것”

[TV서울=변윤수 기자] 김태호 시의원(더불어민주당, 강남4)은 강남구 율현동 소재 ‘율현공원’에서 오는 28일 오후 6시부터 9시까지 ‘2019 율현공원 별꽃축제’가 개최된다고 밝혔다. ‘별꽃축제’는 별과 꽃이 있는 초가을 밤의 정취를 시민과 함께한다는 테마로 율현공원을 홍보하고 공원 여가문화의 장으로 자리매김하고자 기획됐으며, 서울팝스오케스트라 클래식 음악공연부터 인기가수 조관우, 뮤지컬배우 박혜미, 팬텀싱어 포마스 등 다채롭고 화려한 무대가 잔디광장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2016년 6월 율현공원 개원 후 처음으로 진행되는 금번 음악회는 개최되기까지 우여곡절이 많았다. 율현공원은 세곡2지구 보금자리 아파트를 건설하면서 그린벨트 훼손지에 조성된 4만7천평의 넓은 공원이다. 그러나 당시 ‘초지공원’이라는 주제로 토질개선 등 근본적인 조치 없이 식목돼 현재 나무들이 말라 죽고 잡초가 번식하여 주민들로부터 외면 받는 공원이 됐다. 김태호 시의원은 “율현공원은 현재 공원의 기능을 상실해 편의시설 부족, 저류지 악취, 체육시설 소음 문제 등이 발생해 주민들의 발걸음을 되돌리게 한다”며 “율현공원에 수목식재와 평상 등 편의시설부터 마련해 공원답게 재정비하고 율현






[TV서울] 김태호 시의원, “강남구 율현공원 ‘별꽃축제’ 환영, 제2의 ‘서울숲’으로 거듭날 것” [TV서울=변윤수 기자] 김태호 시의원(더불어민주당, 강남4)은 강남구 율현동 소재 ‘율현공원’에서 오는 28일 오후 6시부터 9시까지 ‘2019 율현공원 별꽃축제’가 개최된다고 밝혔다. ‘별꽃축제’는 별과 꽃이 있는 초가을 밤의 정취를 시민과 함께한다는 테마로 율현공원을 홍보하고 공원 여가문화의 장으로 자리매김하고자 기획됐으며, 서울팝스오케스트라 클래식 음악공연부터 인기가수 조관우, 뮤지컬배우 박혜미, 팬텀싱어 포마스 등 다채롭고 화려한 무대가 잔디광장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2016년 6월 율현공원 개원 후 처음으로 진행되는 금번 음악회는 개최되기까지 우여곡절이 많았다. 율현공원은 세곡2지구 보금자리 아파트를 건설하면서 그린벨트 훼손지에 조성된 4만7천평의 넓은 공원이다. 그러나 당시 ‘초지공원’이라는 주제로 토질개선 등 근본적인 조치 없이 식목돼 현재 나무들이 말라 죽고 잡초가 번식하여 주민들로부터 외면 받는 공원이 됐다. 김태호 시의원은 “율현공원은 현재 공원의 기능을 상실해 편의시설 부족, 저류지 악취, 체육시설 소음 문제 등이 발생해 주민들의 발걸음을 되돌리게 한다”며 “율현공원에 수목식재와 평상 등 편의시설부터 마련해 공원답게 재정비하고 율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