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3 (수)

  • 흐림동두천 9.5℃
  • 구름많음강릉 16.2℃
  • 서울 10.8℃
  • 흐림대전 9.6℃
  • 연무대구 11.6℃
  • 흐림울산 16.4℃
  • 광주 12.2℃
  • 흐림부산 16.0℃
  • 흐림고창 13.3℃
  • 제주 18.1℃
  • 흐림강화 12.4℃
  • 흐림보은 7.3℃
  • 흐림금산 8.0℃
  • 흐림강진군 14.5℃
  • 흐림경주시 13.1℃
  • 흐림거제 17.0℃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TV서울] 마포구, 주민 채무 상담 위한 금융복지상담센터 운영

  • 등록 2019.11.11 09:42:32

 

[TV서울=신예은 기자] 마포구는 빚으로 고통 받는 주민들을 위해 마포구청사 내에서 서울금융복지상담센터 마포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금융복지상담센터 마포센터는 2013년 7월 개소 이후 올해까지 총 1만665건의 주민 상담을 진행했으며 올해만 총 110건, 약 297억 원의 금액에 대해 법원에 채무조정 신청을 했다. 또한, 가계부채 급증으로 인한 서민과 중산층의 어려움 해결을 위해 이들의 재무상태를 객관적으로 분석하고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솔루션을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마포센터의 최진건 금융상담사는 “우리 집에 불이 났는데 이웃과 국가가 내 부주의만을 탓하며 아무도 도와주지 않는다면 어떨까? 혼자 불을 끌 수 있으면 다행이지만 그렇지 못할 경우 불은 삽시간에 퍼져 부주의를 탓하던 이웃집까지 태워 버릴 것”이라며 “확산을 막기 위해서는 이웃은 물론 화재전문가인 소방관이 함께 불을 꺼야 한다"고 금융복지상담센터의 역할을 강조했다.

 

마포구는 금융복지상담센터 마포센터를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하고 있다. 또한, 상담센터에 직접 방문이 어려운 주민들을 위해서는 ‘찾아가는 금융상담·금융교육’을 실시한다.

 

마포센터의 도움을 받아 가계 회생의 길을 연 A씨는 “인생에 3번의 기회는 있다고 흔히들 이야기 하지만 커다란 한 번의 위기에 빠진 후에 내가 다시 일어설 수 있는 기회가 있을까 생각했었다”며 “관련 지식이 전혀 없어 혼자서 끙끙 앓기만 하던 저에게 마포센터가 제2의 인생을 위한 소중한 기회를 선물해 주셨다”고 말했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어려운 경제 여건 속 빚 때문에 힘든 주민들을 위해 최대한의 지원이 가능하도록 정책을 살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가계재무 관련 상담을 원하는 주민은 마포구청 7층 서울금육복지상담센터 마포센터에 방문하거나 전화(대표 1644-0120, 마포센터직통 02-711-5680~1) 또는 온라인(sfwc.welfare.seoul.kr)으로 상담 신청이 가능하다.

 


[TV서울] 문희상 국회의장, “함께 사는 포용의 문화 만들어야”

[TV서울=김용숙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은 13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 출범식에 참석했다. 문 의장은 이날 “청년들이 추구하는 가치를 실현할 수 있도록 정치, 경제, 사회 등 각 분야에서 제도적인 기반을 만들어 주는 일이 급선무”라며 “공정과 정의가 의심받지 않는 정치, 청년들의 안정적인 일자리가 담보되는 경제, 누구나 다양한 개성과 역량을 발휘하면 차별 없이 인정받을 수 있는 사회, 함께 사는 포용의 문화가 자리잡도록 노력해야 하겠다”고 말했다. 문 의장은 또 “유엔 산하의 국제기구인 해비타트는 ‘더 나은 도시의 미래’라는 비전 아래, ‘모두를 위한 도시’를 목표로 하고 있으며, 유엔 내에서 청년프로그램을 다루어 온 최장기 기구”라면서 “도시와 청년, 그리고 일자리, 이 세 가지는 모든 국가가 지속가능한 미래를 설계하는데 핵심적인 요소라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문 의장은 “오늘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의 출범을 통해 유엔의 전문지식과 경험이 한국에도 전해지기를 기대한다”며 “국회에서도 아낌없이 지원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유엔해비타트는 ‘더 나은 도시의 미래’(For a Better Urban Fut






[TV서울] 문희상 국회의장, “함께 사는 포용의 문화 만들어야” [TV서울=김용숙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은 13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 출범식에 참석했다. 문 의장은 이날 “청년들이 추구하는 가치를 실현할 수 있도록 정치, 경제, 사회 등 각 분야에서 제도적인 기반을 만들어 주는 일이 급선무”라며 “공정과 정의가 의심받지 않는 정치, 청년들의 안정적인 일자리가 담보되는 경제, 누구나 다양한 개성과 역량을 발휘하면 차별 없이 인정받을 수 있는 사회, 함께 사는 포용의 문화가 자리잡도록 노력해야 하겠다”고 말했다. 문 의장은 또 “유엔 산하의 국제기구인 해비타트는 ‘더 나은 도시의 미래’라는 비전 아래, ‘모두를 위한 도시’를 목표로 하고 있으며, 유엔 내에서 청년프로그램을 다루어 온 최장기 기구”라면서 “도시와 청년, 그리고 일자리, 이 세 가지는 모든 국가가 지속가능한 미래를 설계하는데 핵심적인 요소라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문 의장은 “오늘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의 출범을 통해 유엔의 전문지식과 경험이 한국에도 전해지기를 기대한다”며 “국회에서도 아낌없이 지원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유엔해비타트는 ‘더 나은 도시의 미래’(For a Better Urban Fu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