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31 (월)

  • 흐림동두천 28.5℃
  • 흐림강릉 24.1℃
  • 구름많음서울 29.4℃
  • 구름많음대전 30.7℃
  • 흐림대구 26.4℃
  • 구름많음울산 25.8℃
  • 소나기광주 27.0℃
  • 구름많음부산 28.7℃
  • 구름많음고창 32.0℃
  • 구름조금제주 30.7℃
  • 흐림강화 28.5℃
  • 흐림보은 27.5℃
  • 구름많음금산 30.6℃
  • 구름많음강진군 32.2℃
  • 흐림경주시 26.7℃
  • 구름많음거제 28.1℃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중구, 136개소 어린이놀이시설 안전점검 및 방역 나서

  • 등록 2020.07.28 11:59:12

 

[TV서울=임태현 기자] 중구가 코로나19 재확산과 여름철 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내달 7일까지 지역 내 어린이놀이시설에 대한 안전점검 및 방역을 실시한다.

 

중구 관계자는 “여름철 흔히 일어나는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 최근 재확산 추세를 보이고 있는 코로나19로부터 안전취약계층인 어린이들을 보호하기 위해 놀이시설에 대한 체계적인 지도·점검 및 방역에 나선 것”이라고 설명했다.

 

점검대상은 중구 소재 어린이놀이시설 136개소 전체다. 주택단지 내, 공원, 어린이집은 물론 식품접객업소나 대규모점포 등에 설치된 모든 놀이시설이 점검대상이다. 구는 생활안전담당관 총괄 아래 관리부서 담당자, 지역자율방재단, 안전보안관이 2인 1조로 총 27개조를 구성해 현장을 방문해 안전점검 및 소독ㆍ방역을 실시하게 된다.

 

소독ㆍ방역은 관리주체와 함께 중앙방역대책본부의 기본 가이드라인에 따라 소독제를 천에 적신 후 손이 자주 닿는 곳을 닦고 일정시간 이상 지나면 깨끗한 물로 적신 천을 이용하여 표면을 닦는 방법으로 진행한다.

 

놀이시설 안전 중점점검 사항으로 △구조물 변형 △고리·볼트·나사 풀림 ▷장애물 적재 및 바닥재 파임 등 안전상태, 놀이시설 주변의 △인도·도로·맨홀 파손 ▷가로·보안등 작동 여부 △4대 불법주정차 등의 안전취약 요소를 집중적으로 살피게 된다. 또한 실외 어린이놀이시설의 경우 폭염 시 놀이시설의 화상위험 안내문 또는 주의문구를 부착해 기온상승 시 이용을 자제하도록 안내한다.

 

이외에도 중구는 상시 안전점검을 통해 자칫 소홀해지기 쉬운 실외놀이시설 관리부터 실내놀이시설 등을 꼼꼼히 점검해 안전하고 편안한 놀이환경 만들기에 힘을 쏟을 계획이다.

 

서양호 중구청장은 “미래의 소중한 자산인 우리 어린이들이 마음 놓고 안전하게 놀 수 있도록 어린이 놀이시설 방역 및 관리에 보다 철저하게 신경쓰겠다”고 말했다.


서울시의회 제17기 정책위원회 제1차 전체회의 개최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의장 김인호)는 서울시의회 싱크탱크로서 정책의회로 견인해 나갈 제17기 정책위원회 구성을 완료하고, 지난 28일 제1차 전체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전체회의는 코로나19로 위촉식이 계속 미뤄지면서 제17기 정책위원회가 운영을 시작하지 못하게 되자, 위원장단 선임 및 전체적인 운영방안 논의를 위한 전체회의가 필요하다는 의견에 따라 서울시의회 최초로 온전한 장비 없이 핸드폰만으로 진행함에도 구성원 30명이 모두 참여하는 비대면 온라인(카카오 라이브톡) 회의가 진행됐다. 제17기 정책위원회는 시의원 18명, 외부 전문가 12명 등 총 30명으로, 전문적인 정책연구 활동을 위해 행정자치혁신·문화환경교통·교육보건복지·도시인프라개선 등 4개 소위원회를 구성하고 정책위원장으로는 정지권 의원(성동2, 더불어민주당), 부위원장으로는 최영주 의원(강남3, 더불어민주당), 이성모 서울대학교 건설환경종합연구소 교수가, 4개 소위원회 분과위원장으로는 임종국(종로2, 더불어민주당)·이광성(강서5, 더불어민주당)·장상기(강서6, 더불어민주당)·이경선(성북4,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선임됐다. 정지권 위원장은“시민의 삶에 실질적인 변화를 가져오는 정책위






정치

더보기
한무경 의원, ‘애국가법’ 대표 발의 [TV서울=나재희 기자] 한무경 국회의원(미래통합당, 비례대표)은 31일, ‘대한민국 국가법안’(일명 애국가법)을 대표 발의했다. 국가(國歌)는 국기, 국화 등과 더불어 국가를 상징하는 상징물로서 국민에게는 국가의 존엄성과 자긍심을 심어주고, 다른 나라에는 우리나라를 알리는 수단의 역할을 한다. 이렇듯 국가(國歌)가 가지는 의미와 역할이 상당히 중요함에도 현재 국기에 관한 법률만 있을 뿐 국가(國歌)에 관한 법적 근거는 없는 실정이다. 이에 한 의원이 대표발의한 ‘대한민국 국가법안’은 대한민국 공식 국가인 ‘애국가’를 법률로 규정할 뿐만 아니라 애국가가 각종 행사 및 의식에 사용될 수 있도록 하고 임의 변조를 방지하며, 정부가 국가(國歌) 선양을 위해 필요한 지원을 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을 골자로 하고 있다. 한무경 의원은 “대한민국 정부가 수립되고 애국가를 정식 국가(國歌)로 채택했음에도 여전히 대통령 훈령인 ‘국민의례 규정’에 머무르고 있어 국가 상징물 위상에 걸맞지 않다”며 “대한민국 역사와 궤를 같이한 애국가를 국가(國歌)로 법에 규정하는 것은 늦었지만 당연한 일”이라고 말했다. 또한 “최근 광복절 경축식에서 애국가를 부정한 광복회장의 발언은 국민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