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17 (수)

  • 구름조금동두천 -8.0℃
  • 맑음강릉 -4.4℃
  • 맑음서울 -6.8℃
  • 맑음대전 -5.9℃
  • 맑음대구 -4.8℃
  • 맑음울산 -3.6℃
  • 광주 -5.0℃
  • 맑음부산 -2.8℃
  • 흐림고창 -5.1℃
  • 제주 0.6℃
  • 맑음강화 -7.8℃
  • 구름많음보은 -7.1℃
  • 맑음금산 -6.7℃
  • 흐림강진군 -4.4℃
  • 맑음경주시 -4.1℃
  • 맑음거제 -2.3℃
기상청 제공

동영상

[영상] 주호영 “김경협, ‘공업용 미싱’ 보내는지 지켜 보겠다”

  • 등록 2021.01.21 16:37:39

 

[TV서울=이천용 기자] 더불어민주당 김경협 의원이 20일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가 문재인 대통령을 겨냥해 “사면 대상이 될지도 모른다”고 한 발언을 놓고 이에 대해 "공업용 미싱을 선물로 보낸다"고 말해 논란이 일고 있다.

 

김 의원은 20일 페이스북에 "주호영 원내대표의 수준 이하의 막말 퍼레이드가 계속되고 있다"면서 "더 이상 국민의 귀를 오염시키지 못하도록 공업용 미싱을 선물로 보낸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온라인 쇼핑몰에서 판매되는 것으로 보이는 미싱 기계 사진에 '무소음 공업용 미싱 - 수신처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라는 글귀를 합성해 넣었다. '공업용 미싱' 사진까지 첨부하며 선물하겠다고 한 것은 ‘미싱으로 입을 꿰매라’는 폭력적인 속어의 의미를 내포한 것이라 도가 지나쳤다는 지적이 나온다.

 

이에 대한 질문에 주 원내대표는 "일단 미싱을 보내는지 지켜보겠다"며 "미싱이 도착하면 적절한 용도를 찾아 쓰도록 하겠다"고 받아쳤다. (사진: 연합뉴스, 김경협 페이스북 캡쳐 / 음성: 클로바더빙)


서울시, 전국 최초 ‘어린이집 야간보육 온라인 신청’

[TV서울=이천용 기자] 서울시는 야간보육이 필요한 부모들이 어린이집 눈치 보지 않고 마음 편히 이용할 수 있도록 ‘어린이집 야간보육 온라인 신청’ 창구를 전국 최초로 신설했다. 기존엔 어린이집에 직접 신청해야 했다. 또, 올해 야간, 휴일 등 긴급한 돌봄 제공이 가능한 ‘거점형 야간보육어린이집’을 171개소에서 250개소로, ‘365열린어린이집’을 4개소에서 10개소로 확대한다. 서울시는 대도시 특성상 늦은 시간까지 일하는 부모들이 많아 야간보육에 대한 수요가 있는 만큼, 부모들이 마음 편히 아이를 맡길 수 있는 보육환경을 만들기 위해 이와 같이 서비스 신설 및 확대를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서울시여성가족재단이 지난 2018년 실시한 서울시 지역사회 중심 영유아보육정책 연구에 따르면, 야간보육반을 이용하지 않는 가정의 13.4%는 어린이집이 ‘야간연장반’을 운영하지 않아서, 7.5%는 원하는 시간만큼 쓸 수 없어서라고 응답했다. 이에 반해 야간보육 아동은 전체 어린이집 재원 아동의 2.3%에 불과해 잠재적인 야간보육 수요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 먼저 어린이집 야간연장은 야간연장 어린이집으로 지정된 민간·가정 및 국공립어린이집(2,585개소, 서울시 어린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