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9 (월)

  • 구름많음동두천 7.0℃
  • 맑음강릉 13.1℃
  • 맑음서울 7.9℃
  • 맑음대전 7.5℃
  • 맑음대구 12.0℃
  • 맑음울산 10.7℃
  • 맑음광주 7.8℃
  • 맑음부산 11.8℃
  • 구름많음고창 4.1℃
  • 맑음제주 11.6℃
  • 맑음강화 7.6℃
  • 맑음보은 5.3℃
  • 맑음금산 6.3℃
  • 맑음강진군 6.2℃
  • 맑음경주시 10.8℃
  • 맑음거제 11.3℃
기상청 제공

종합

코로나19 백신 접종 시작

  • 등록 2021.02.26 09:57:42

 

[TV서울=이현숙 기자] 국내에서 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나온 지난 해 1월 20일 이후 1년 37일만인 26일 오전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26일 시작됐다.

 

첫 접종자는 서울 상계요양원 이경순(61세) 요양보호사로, 노원구 보건소에서 오전 8시 45분 경 접종했다.

 

이씨는 백신 접종 후 “1년 동안 코로나19 떄문에 불안했는데 맞으니까 안심이 되고, 또 노력해 주신 정부와 구청·보건소에 감사드린다”며 “다른 주사를 맞을 때와 특별히 다른 점은 없었다”고 말했다.

 

 

국내 코로나19 백신 접종은 이날 오전 9시를 전후로 전국 보건소와 요양병원에서 일제히 시작됐으며, 전국 요양병원·요양시설, 정신요양·재활시설의 만 65세 미만 입원·입소자, 종사자들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는다.

 

접종 대상 가운데 실제 접종에 동의한 사람은 전날 기준으로 28만9,480명이며, 접종 동의율은 93.7%다.

 

접종 첫날인 26일에는 전국 213개 요양시설의 입소자·종사자 5,266명이 백신을 맞는다. 요양시설 입소자·종사자는 보건소에서 접종을 받을 수 있고, 거동이 불편한 경우라면 의료진이 방문 접종도 시행한다.

 

그리고 292개 요양병원에서도 자체 계획에 따라 접종을 시작하며, 첫날 접종 인원은 이날 오후 질병관리청에서 집계한다.

 

화이자 백신 접종은 27일부터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에 마련된 중앙예방접종센터에서 진행되며, 국립중앙의료원 종사자 199명과 수도권의 코로나19 환자 치료병원 종사자 101명이 접종 대상이다.

 

코로나19 환자 치료 의료진 5만5천명에 대한 1차 접종은 다음 달 20일 완료되며, 2차 접종은 3주 뒤인 4월 10일 완료될 예정이다.

 

화이자 백신은 유통·보관 온도가 영하 75도 안팎으로 까다로운 만큼 접종은 우선 이를 관리할 수 있는 접종센터에서 시작되고, 이후 각 의료기관으로 확대된다.

 

정은경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장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식품의약품안전처의 3중 검증 절차를 거쳐 허가됐고 세계적으로 이미 많은 사람이 접종받고 있다”며 “집단면역 형성을 위해 순서에 해당하는 분은 접종에 적극 참여해달라”고 요청했다.

 

한편, 정부는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1천만명분, 얀센 백신 600만명분, 화이자 백신 1천300만명분, 모더나 백신 2천만명분, 노바백스 백신 2천만명분을 확보했고 코백스를 통해 1천만명분을 공급받기로 하는 등 지금까지 총 7천900만명분의 백신을 확보했다.

 

 







정치

더보기
김영주 의원, 영등포 코로나19 백신예방접종센터 방문 [TV서울=이천용 기자] 김영주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영등포갑)은 16일 오전 영등포아트홀 2층에 마련된 코로나19 백신예방접종센터를 방문해 의료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백신 접종 진행상황을 점검했다. 김영주 의원은 영등포 시·구의원, 관계 공무원들과 함께 영등포 백신 접종 현장을 찾아 접종 동선, 대기 공간 등 백신 접종이 차질없이 진행되고 있는지 확인했으며, 구급약품 및 응급차량 배치, 응급처치실, 백신조제실 등 비상상황 대응 체계를 점검했다. 또 백신 접종을 위해 센터를 찾은 어르신들을 만나 접종 과정에서 불편한 점은 없는지 살폈다. 김영주 의원은 “원활한 예방접종을 위해 힘써주시는 의료 관계자분들의 헌신과 노고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어르신들이 안심하고 백신 접종에 참여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백신 접종이 차질없이 진행된다면 11월에 집단 면역 형성 목표를 달성할 수 있을 것”이라며 “신속하고 안전한 백신 접종으로 하루빨리 평화로운 일상을 되찾을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영등포구는 지난 15일부터 75세 이상 어르신(1946년 12월 31일 이전 출생자)을 대상으로 백신 접종을 시작했으며, 접종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