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8 (화)

  • 맑음동두천 22.5℃
  • 흐림강릉 17.5℃
  • 맑음서울 22.9℃
  • 구름조금대전 21.8℃
  • 구름많음대구 23.0℃
  • 구름많음울산 20.7℃
  • 맑음광주 23.6℃
  • 구름많음부산 23.0℃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22.3℃
  • 맑음강화 21.1℃
  • 구름많음보은 20.8℃
  • 맑음금산 21.2℃
  • 맑음강진군 23.7℃
  • 구름조금경주시 21.8℃
  • 구름많음거제 22.1℃
기상청 제공

포토


한복 입은 외교관들

  • 등록 2023.03.24 07:20:51

 

[TV서울=이현숙 기자]  23일 동대문구 경희대 국제교육원에서 외교관들이 한복 수업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 수업은 한국국제교류재단의 외교관 한국언어문화연수 중 하나로 중남미, 아프리카, 중동 등 25개국에서 한국 관련 업무를 하는 젊은 외교관들이 참여했다.







정치

더보기
추경호, “野 법안 강행은 거부권 유도해 탄핵 외치려는 전략" [TV서울=이천용 기자] 국민의힘 추경호 원내대표는 28일 더불어민주당이 본회의에서 '채상병특검법' 재표결과 전세사기특별법·민주유공자법·양곡관리법 개정안 표결을 강행하려는 데 대해 "대통령 거부권 행사를 유도해 또다시 탄핵을 외치려는 전략"이라고 비판했다. 추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오늘 본회의에서 민주당이 강행 처리하려는 법안들은 모두 법적 검토, 사회적 논의, 국민적 공감대도 형성되지 않아 여야 합의에 실패한 법안들로, 이런 '졸속 입법'을 찬성할 수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어떻게든 국정 운영을 발목 잡고 여야 간 정쟁으로 민주당의 선명성만 부각하려는 민주당의 행태는 정상적인 야당의 모습이 아니다"라고 지적했다. 추 원내대표는 채상병특검법에 대해 "이 법은 민주당의, 민주당을 위한, 민주당에 의한 특검법 아닌가. 이 법이 가결되는 순간 민주당은 대통령 재의요구권 행사의 정당성을 문제 삼으며 탄핵열차에 시동을 걸려는 의도가 분명하다"고 주장했다. 전세사기특별법에 대해서는 "전문가들도 법리상 문제점과 집행 불가능성을 지적하고 있다"며 "정부가 어제 피해자들의 빠른 보상과 조속한 시행이 가능한 대책도 발표했다. 민주당이 피해자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